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금쪽상담소 신소율편 보는데

조회수 : 3,505
작성일 : 2022-05-15 11:16:28
좀 공감되는 부분이 있어서요
38세인데 아이가 아직없는데
왜 없냐구 무지 질문 빋나봐요
진짜 개선되어야할 한국 특유의 오지랍 문화같아요

왜 결흔안했어 해야지
왜 애안가져 나이먹기전에 가져야지
왜 아들이 없어 아들 하나는 있어야지
왜 딸 없어 딸은 하나 있어야지

참내
사실 너무 무례한거같아요
불임일수있고 돈이 없어서 못날수도 있고
부부사이가 안좋을수도 있고 갖기싫을수도있고요
그말을 인사처럼 듣는거 너무 황당할듯요
진지하게 이유를 말해야할까요
외국은 사적인 질문은 디게 조심한다면서요
전 딸없는데 모르는 할머니한테 혼난적도있어요
딸없이 어쩌려구 그러냐구요
싱글친구도 힘들데요 결혼질문 받는거

걱정해주는척
저런 오지랖질문 마구하는거
진짜 너무 야만적인거같아요
왜 다 평균치로 살아야하나요
IP : 14.138.xxx.13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2.5.15 11:47 AM (117.111.xxx.76)

    제주변에 난임으로 고생하는40대 여성분이 있었는데 30대후반인 저에게 진짜 진지하게 조언해줬어요
    임신에 여자나이는 생명곽ㆍ

  • 2. ...
    '22.5.15 11:48 AM (117.111.xxx.76)

    생명과같으니 애를 영원히 안가질생각이 아니면 빨리준비하라고.. 근데 그게 오지랖은아니죠
    걱정되서 말하는건데.. 신소율이 전 너무 과민반응같던걸요?
    정말.. 가지고싶은시기에 그땐 안될가능성도 있는거니까요

  • 3. ....
    '22.5.15 11:52 AM (106.102.xxx.194)

    생각보다
    결혼, 임신에 때가 있다는 것을 모르는 사람이 많아요.

    그 때가 지나서야 느끼고 후회하니
    조언하는거죠.
    나처럼 후회하지 말아라
    때가 있다는 것을 모르는 무지함을 깨우쳐주는거죠.

    저도 때가 있음을 몰랐고
    진지하게 이야기해주는 사람 딱 1명 있었어요.

  • 4. ...
    '22.5.15 11:56 AM (1.241.xxx.220)

    그게 듣는 이의 사정에 따라 다를 수 있는거죠.
    저는 아이하나인데 둘째가 안생기더라구요. 노력을 해도.
    그래서 어찌보면 못낳았는데... 둘째 낳으란 소리 어찌나 많이 들었는지... 혼자면 외롭다...부터 해서
    근데 저도 외동이라 외동의 장단점 형제 있는 사람보다 잘알고, 둘째도 못낳은거라는거...;;;

  • 5. 다둥이
    '22.5.15 11:57 AM (223.39.xxx.211)

    그 진지한 조언을 왜 생판 모르는 사람에게 들어야 하는거죠?
    아이 안낳는다고 묻고 무안주고 설교하는거 폭력이에요.

  • 6. 어머낭
    '22.5.15 1:52 PM (175.125.xxx.8)

    오지랖이 아니라는 댓글에 빵 터짐

  • 7. 노력중인데
    '22.5.15 2:04 PM (118.235.xxx.232)

    안생기는 사람들이 얼마나 많은데 참견질인지...
    본인보다 어리면 잘모를거라는 착각

  • 8. ,..
    '22.5.15 4:17 PM (180.230.xxx.69)

    신소율은30대후반이고 본인스스로 아이가질생각이 없다고말했어요
    그리고 그게 신체화반응까지 올정도면 .. 옛어른 부모님들이 적령기에 결혼하라는말에도 신체화가올정도면 병원가서 치료받아야죠
    진짜 별의별 예민한사람많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55996 삼전 배당금 들어왔나요? 이상 12:53:54 10
1455995 자꾸 여기까지만 살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데.. ........ 12:52:50 45
1455994 바이든 대통령 만나면 윤석열 대통령이 직접한 김치찌게 및 계란말.. 1 웃겨마지않는.. 12:52:48 58
1455993 엘지폰 구입할수있나요 1 ㅇㅇ 12:49:05 84
1455992 미래를 얘기하지않는 연애가 주는 공허함 3 ㅁㅁ 12:46:32 225
1455991 구씨 창희 달리는 씬...너무 감동스러워요. 4 놀라움 12:46:28 303
1455990 졸업사진 촬영 1 .. 12:45:34 84
1455989 대장내시경으로 용종 9개 뗐다는데요 3 ㅁㅁ 12:44:41 326
1455988 제발 칼로리 낮다고 얘기해주세요 4 ㅇㅇ 12:42:00 253
1455987 "팔려는 사람만 넘쳐나죠"..분당 신도시 거품.. 7 .. 12:34:13 993
1455986 체력관리 ww 12:33:34 102
1455985 꼭 스카이 아니어도 잘풀리는 경우 9 ㅇㅇ 12:32:41 559
1455984 영업손실' 한전, 한전아트센터 매각 검토 19 이제 시작 12:32:28 444
1455983 여러분의 Irp계좌 수익이 어떤가요? 1 증권회사의 .. 12:29:28 194
1455982 집에서 에스프레소 먹는방법알려주세요 2 에스 12:29:26 191
1455981 독일 잘아시는분? 독일 국교가 개신교인가요? 5 궁금 12:29:10 270
1455980 멸치 빨갛게 무치는거 레시피 좀 알려주세요 1 12:28:16 154
1455979 중국어 과외 비용 여쭤요 진땅에장화 12:28:12 53
1455978 지갑에 교통카드 2개면 어쩌나요? 3 버카 12:24:44 474
1455977 PD 잘만나서 팔자 핀 연예인 누구있나요?? 15 .,. 12:21:00 1,332
1455976 목동 학원가에는 학사가 없나봐요 12 ㅇㅇ 12:18:49 767
1455975 안경코받침 3천원 주고 교체했어요 8 12:17:23 739
1455974 요즘 집에 있으면 춥나요? 13 .. 12:16:52 501
1455973 착한 사람에게 짜증나면 내가 꼬인 거겠죠 13 좀짜증 12:13:29 749
1455972 배윤정 남편 5 highki.. 12:10:04 1,7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