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사귈 때 꼭 집에 남친 데려오시나요?

ㅇㅇ 조회수 : 1,476
작성일 : 2022-01-25 14:59:09
흠...전 집에 타인 오는 게 싫어서요.
좋아하는 남친이라도 오기전 청소하고
오면 챙겨주느라 바쁘고 뭘 하나 시킬래도
내가 주인이니 다 알려주느라 더 분주

몸만 쏙 빠져나간 남친은 편하겠지만
가고나면 또 정리,청소 혼자 해야하고
하다못해 남자 짧은 머리카락 떨어져
있음 그거 치우며 기분 별로일듯 해요.

가고나서 혼자임이 새삼 실감나는
헛헛함도 싫고요.
남친을 무척 좋아한다는 전제라도
내집에 오는 건 별개 같아요.

남친집은 심지어 가족 있어서 나는
못가는 상황이다 이러면 더 싫을듯요.
요즘은 사귀면 코로나 핑계로 더 그럴듯한데
집에 남친 안들이고 사귀는 분은 없나요?
뭐 남따라 할건 아니지만 내 의견이
존중되길 바라면서도 남친이 서운해하거나
보편적이지 않단 얘기 하지 않았음 하는 거
무리일까요?
IP : 117.111.xxx.111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2.1.25 3:07 PM (58.79.xxx.33)

    그래서 여자 혼자 사는 거 티 안내는 사람도 꽤 있죠. 대부분의 남자들은 여친 혼자살면 땡잡았다 생각해요. 어느정도 사귀면 집에서 놀려고 할걸요. 연애스타일 안맞으면 헤어지면 되죠

  • 2. 요즘은
    '22.1.25 3:10 PM (121.165.xxx.112)

    보복범죄도 많은 세상이라
    안전 이별 원하면 사는곳도 안 알려주고 싶을듯요.
    어떤 ㄴ일줄 알고...

  • 3. 비용
    '22.1.25 3:13 PM (1.126.xxx.225)

    뭐 모텔 호텔이 더 깨끗하려구요?
    그러면 뭐 사귈 이유가 별로 없겠지요

  • 4. ㅁㅁ
    '22.1.25 3:25 PM (110.13.xxx.92)

    원글님 말이 맞고 내 집에 안들이는 게 좋아요
    내가 호스트 역할로 청소나 사람맞이 준비 등등 다 해야 하고
    그 동안 생활 깨지고 그쪽은 장소제공하는 사람의 희생이나 불편을 모르고 놀다가 몸만 빠져나가요
    그러니까 남자들은 혼자사는 여친 편리하죠
    난 집에서 노는거 별로라고 결혼전에 집에 들이는거 아니라고 배웠다고
    밖에서 만나다가 헤어지면 그냥 엄청 아쉬워하는 티 내면서 보내는게 나아요.
    그래야 남자가 자기가 장소 마련할 생각을 하고 책임감도 갖고 결혼생각도 하는거죠
    여자가 집이고 뭐고 다 무료로 제공하는데 결혼안해도 다 누릴 수 있는데 결혼을 왜 하겠어요

  • 5. ㅁㅁ
    '22.1.25 3:28 PM (110.13.xxx.92)

    적어도 여친을 편하게 만나려면
    자기가 장소제공을 하거나 결혼을 해야죠.
    (그렇다고 모텔 잡으면 난 이런데 불편하고 몰카 있을수 있고 싫다 해야죠)
    그래야 본인 부모님집을 나와 독립해야겠다는 생각이라도 하거나 결혼생각을 하죠
    자기는 부모집 살고 여친집에 마음대로 갈 수 있으면 결혼할 필요 없이
    이미 공짜 결혼살림, 그것도 자긴 청소 요리 아무것도 안해도 되는 진짜 공짜 숙소인거에요.
    결혼 하고 나서도 여자집에 자기가 놀러간 모드로
    집안일에 책임질 생각 없이 놀기만 하면 되는줄 알 수도 있구요.
    암튼 여자집 자유롭게 드나들게 내주는건 무책임하게 놀기 좋게 공짜호텔 제공하는 셈이에요.

  • 6. ㅁㅁ
    '22.1.25 3:47 PM (110.13.xxx.92)

    그래서 처음부터 집에 동생이랑 산다고 하는 사람도 봤어요
    형제 있으시면 그렇게 말하는 것도 괜찮을 거 같아요

  • 7. 원글
    '22.1.25 4:15 PM (117.111.xxx.111)

    지금 글 읽다 기분이 이상하다 싶은게
    남자가 남동생이랑 같이 산대요.
    둘 다 무려 40대예요 ㅎ
    그런 조합이 드물다 싶어 물으니
    부모님끼리 따로 사시고
    형제끼리 산다는데 터치 안하고
    밥도 같이 안먹고 하우스쉐어만 한다나
    들어가고 나가는 것도 모른다고..
    그럴 수도 있나 싶기도 하고
    자기집은 못갈 정확한 이운 있으니
    나만 독박 쓸 상황 만드는듯 싶고
    급짜증나네요.
    나도 사촌 여동생이 들어왔다고
    해버릴까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56748 이승환이 멘토로 나오는 채널 A 청춘스타 곧 시작합니다 11 .. 2022/05/19 1,174
1456747 민영화라고 말하면 고발한다면서요 30 권성동 2022/05/19 1,403
1456746 내신반영한 정시가 젤 공정하다고생각 34 정시 2022/05/19 1,313
1456745 경력단절 된 분들 중 사회복지사 자격증 있는 분 10 .. 2022/05/19 1,414
1456744 한식이 더 건강식이 아니다 라는 의견 28 2022/05/19 3,404
1456743 ‘발암물질 나왔지만'용산공원, 일단 개방한다 38 2022/05/19 2,044
1456742 꽃보다 누나 보고 있는데 넘 비교되네요 34 뒤늦게 2022/05/19 6,156
1456741 초고학년 어휘집, 독해집으로 문해력 좋아진 경우 있나요? 11 김dg 2022/05/19 930
1456740 (82CSI) 예능프로그램 제목 좀 가르쳐주세요 2 궁금해죽네 2022/05/19 299
1456739 혹시 니플패치 써보신분~ 7 치킨토크 ㅋ.. 2022/05/19 853
1456738 아이폰11 보조 배터리 3 비전맘 2022/05/19 250
1456737 점심으로 국수먹고 빵집에서 빵샀다? 30 ㅇㅇ 2022/05/19 4,600
1456736 한동훈 친인척 스펙 공동체' 조카 논문, 연세대 검증 책임 11 ** 2022/05/19 1,758
1456735 유방암 삼중음성 잘 아시는 분 얘기 부탁드려요 18 ... 2022/05/19 1,305
1456734 대한석유공사를 인수한게 선경, 지금의 SK 입니다. 6 ... 2022/05/19 886
1456733 직원이 결재 올리면(중소기업 일 경우) 3 ... 2022/05/19 624
1456732 수시를 왜 아예 폐지하자고 하는거죠? 28 프리자 2022/05/19 2,754
1456731 입체동화 이솝이야기 비디오 1 이솝 2022/05/19 222
1456730 김명신 아주 발악을 하네요 47 콜명신 2022/05/19 8,111
1456729 59세 다초점소프트렌즈 궁금합니다 7 시술 2022/05/19 840
1456728 이재명, 욕한 시민 쫓아가 "범죄다. 조심하라".. 64 .. 2022/05/19 3,411
1456727 강아지 잘때 누구랑 자요? 28 ㅇㅇ 2022/05/19 2,116
1456726 민영화의 또 다른 말 7 ㅇㅇㅇ 2022/05/19 658
1456725 화사랑 싸이 넘 잘 어울려요^^ 23 ㅔㅔㅔ 2022/05/19 3,291
1456724 우리가 사용하는 물건들의 분야별 최고 정해봐요 58 ... 2022/05/19 2,9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