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사귈 때 꼭 집에 남친 데려오시나요?

ㅇㅇ 조회수 : 1,480
작성일 : 2022-01-25 14:59:09
흠...전 집에 타인 오는 게 싫어서요.
좋아하는 남친이라도 오기전 청소하고
오면 챙겨주느라 바쁘고 뭘 하나 시킬래도
내가 주인이니 다 알려주느라 더 분주

몸만 쏙 빠져나간 남친은 편하겠지만
가고나면 또 정리,청소 혼자 해야하고
하다못해 남자 짧은 머리카락 떨어져
있음 그거 치우며 기분 별로일듯 해요.

가고나서 혼자임이 새삼 실감나는
헛헛함도 싫고요.
남친을 무척 좋아한다는 전제라도
내집에 오는 건 별개 같아요.

남친집은 심지어 가족 있어서 나는
못가는 상황이다 이러면 더 싫을듯요.
요즘은 사귀면 코로나 핑계로 더 그럴듯한데
집에 남친 안들이고 사귀는 분은 없나요?
뭐 남따라 할건 아니지만 내 의견이
존중되길 바라면서도 남친이 서운해하거나
보편적이지 않단 얘기 하지 않았음 하는 거
무리일까요?
IP : 117.111.xxx.111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2.1.25 3:07 PM (58.79.xxx.33)

    그래서 여자 혼자 사는 거 티 안내는 사람도 꽤 있죠. 대부분의 남자들은 여친 혼자살면 땡잡았다 생각해요. 어느정도 사귀면 집에서 놀려고 할걸요. 연애스타일 안맞으면 헤어지면 되죠

  • 2. 요즘은
    '22.1.25 3:10 PM (121.165.xxx.112)

    보복범죄도 많은 세상이라
    안전 이별 원하면 사는곳도 안 알려주고 싶을듯요.
    어떤 ㄴ일줄 알고...

  • 3. 비용
    '22.1.25 3:13 PM (1.126.xxx.225)

    뭐 모텔 호텔이 더 깨끗하려구요?
    그러면 뭐 사귈 이유가 별로 없겠지요

  • 4. ㅁㅁ
    '22.1.25 3:25 PM (110.13.xxx.92)

    원글님 말이 맞고 내 집에 안들이는 게 좋아요
    내가 호스트 역할로 청소나 사람맞이 준비 등등 다 해야 하고
    그 동안 생활 깨지고 그쪽은 장소제공하는 사람의 희생이나 불편을 모르고 놀다가 몸만 빠져나가요
    그러니까 남자들은 혼자사는 여친 편리하죠
    난 집에서 노는거 별로라고 결혼전에 집에 들이는거 아니라고 배웠다고
    밖에서 만나다가 헤어지면 그냥 엄청 아쉬워하는 티 내면서 보내는게 나아요.
    그래야 남자가 자기가 장소 마련할 생각을 하고 책임감도 갖고 결혼생각도 하는거죠
    여자가 집이고 뭐고 다 무료로 제공하는데 결혼안해도 다 누릴 수 있는데 결혼을 왜 하겠어요

  • 5. ㅁㅁ
    '22.1.25 3:28 PM (110.13.xxx.92)

    적어도 여친을 편하게 만나려면
    자기가 장소제공을 하거나 결혼을 해야죠.
    (그렇다고 모텔 잡으면 난 이런데 불편하고 몰카 있을수 있고 싫다 해야죠)
    그래야 본인 부모님집을 나와 독립해야겠다는 생각이라도 하거나 결혼생각을 하죠
    자기는 부모집 살고 여친집에 마음대로 갈 수 있으면 결혼할 필요 없이
    이미 공짜 결혼살림, 그것도 자긴 청소 요리 아무것도 안해도 되는 진짜 공짜 숙소인거에요.
    결혼 하고 나서도 여자집에 자기가 놀러간 모드로
    집안일에 책임질 생각 없이 놀기만 하면 되는줄 알 수도 있구요.
    암튼 여자집 자유롭게 드나들게 내주는건 무책임하게 놀기 좋게 공짜호텔 제공하는 셈이에요.

  • 6. ㅁㅁ
    '22.1.25 3:47 PM (110.13.xxx.92)

    그래서 처음부터 집에 동생이랑 산다고 하는 사람도 봤어요
    형제 있으시면 그렇게 말하는 것도 괜찮을 거 같아요

  • 7. 원글
    '22.1.25 4:15 PM (117.111.xxx.111)

    지금 글 읽다 기분이 이상하다 싶은게
    남자가 남동생이랑 같이 산대요.
    둘 다 무려 40대예요 ㅎ
    그런 조합이 드물다 싶어 물으니
    부모님끼리 따로 사시고
    형제끼리 산다는데 터치 안하고
    밥도 같이 안먹고 하우스쉐어만 한다나
    들어가고 나가는 것도 모른다고..
    그럴 수도 있나 싶기도 하고
    자기집은 못갈 정확한 이운 있으니
    나만 독박 쓸 상황 만드는듯 싶고
    급짜증나네요.
    나도 사촌 여동생이 들어왔다고
    해버릴까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57715 내맘대로 해방일지 결말 내기 8 ㅇㅇ 17:21:23 1,426
1457714 기러기 고민이에요.. 2 고민 17:20:55 754
1457713 아이들은 미국 3년갔다왔는데 영어 잘하네요. 20 ... 17:19:30 3,095
1457712 속초 명소 하나씩 추천해주세요~ 6 THANKS.. 17:19:30 831
1457711 센타ㅅ타 이불 정전기 및 전반적으로 좋습니까? 2 ... 17:11:40 425
1457710 환경을 위한 저의 작은 노력 16 Montan.. 17:10:26 1,163
1457709 채드윅 학생들, 두 달 인턴하고 의학전문가급 논문 썼다 11 해봐서아는데.. 17:10:09 1,621
1457708 유투버 구독자 35만 정도이면 얼마 버나요? 10 dff 17:07:30 2,440
1457707 에어랩 드디어 샀어요 4 .... 17:06:06 1,519
1457706 싸이 예전 노래들 좋아요 11 11122 17:05:47 737
1457705 다이어트 해야해서 김밥 먹고 싶은데 참고 계신분~~ 3 음.. 17:02:12 894
1457704 방금 윗층에다 대고 20 저기요 17:01:18 3,431
1457703 50대초반 여자 홀로 외국여행 시도합니다 20 마음 17:00:31 3,234
1457702 50대 미나 7 우르 16:55:12 2,365
1457701 접이식 식탁 이쁜거 있을까요? .. 16:52:50 166
1457700 선스틱 추천해주세요. 계속 망하는중. 3 16:52:25 791
1457699 청와대 안들어가는 이유가 김여사가 외로울까봐서? -- 오세훈 무.. 8 기가막혀 16:52:05 1,868
1457698 우리나라 언론이 북한인가요? 왜 성괴에 허위녀 찬양기사인가요?.. 16 ㅇ ㅇㅇ 16:47:47 1,149
1457697 윤석열 너무 싫어요 82 속마음 16:43:51 3,165
1457696 미국 국가 연주 중에 경례(윤석열vs박병석).jpg 18 명신 16:43:18 1,911
1457695 지금 집에 혼자 있어요 5 456 16:42:34 1,615
1457694 코팅팬 하부를 스텐으로 하는 이유는 뭘까요? 4 ㅡㅡㅡ 16:40:25 765
1457693 다들 선풍기 꺼내셨나요? 6 ... 16:39:34 960
1457692 질문은 한가지만 받는다라니 너무 창피해요 10 ㅇㅇ 16:35:49 1,422
1457691 김건희 조언에 웨딩슈즈 꺼내신은 尹…바이든 "나도 구두.. 55 구두 내조 16:35:42 4,7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