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이가 공부하는 동기가

ㅇㅇ 조회수 : 2,048
작성일 : 2022-01-23 20:21:26

대부분의 부모님들이 결과를 중요하게 생각하고

저도 그렇고


근데 아이가 공부를 인정욕구가 강해서 열심히 하고

자꾸 비교하고 남보다 더 잘하려고

친구가 더 잘하면 민감하게 굴고

그러면 좀 걱정될거 같아요..


속도보다 방향이라고 누군가 해준 말이 있는데

전 나이들수록 저말이 맞는거같고요

공부는 어제의 나보다 더 발전된 나가 되기 위해 하는거다

바로 성적이 안나와도 아이가 주변을 경쟁상대로 생각하지 않고

올바른 동기를 가지고 좀 느려도 그렇게 가도록

하는게 한국의 학부모로 사는 경우

불가능한 일일까요..




IP : 61.101.xxx.67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bb
    '22.1.23 8:23 PM (121.156.xxx.193)

    님이 그런 가치관으로 아이 가르치시면 가능할 것 같아요.

    승부욕 제로에 가까워서 너무나 평화주의이기만 아이도
    동기 부여 하기 힘들어요. 인정욕구 있는 게 나쁜 것만은 아닌
    듯 해요. 부모가 역할을 제대로 하면 바른 아이로 잘 자랄 듯요.

  • 2. ...
    '22.1.23 8:28 PM (125.178.xxx.184)

    언급하신 것중에
    아이가 공부를 인정욕구가 강해서 열심히 하고 자꾸 비교하고 남보다 더 잘하려고
    -> 이게 왜 문제인지 모르겠어요. 남보다 더 잘하려고 하는건 아주 좋은거 아닌가요?
    다만
    친구가 더 잘하면 민감하게 굴고
    -> 이것만 관여해주시면 되지 않을까 싶어요.

    어제의 나보다 발전되 내가 되는게 큰 목표이고
    그 목표를 이루기 위해 남과 비교하는건 수단이라고 생각해요

  • 3. ...
    '22.1.23 8:35 PM (39.7.xxx.136)

    남과 비교할 필요 없이 그냥 본인이 잘하고 싶어해서 잘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모든 공부 잘하는 아이들이 승부욕이 강하진 않아요

  • 4. 가능한데요
    '22.1.23 9:03 PM (218.145.xxx.232)

    삼수.오수하는 애들..그런 애들 응원하고 지켜봐주는 부모 많아요

  • 5.
    '22.1.23 9:48 PM (115.21.xxx.48)

    그렇게 하시면 될것 같아요
    길게 보는거죠

  • 6. ...
    '22.1.23 11:59 PM (183.100.xxx.209)

    그렇게 키워서 혼자 공부해서 특목고 갔다는 사례도 위에 있네요.
    저는 그렇게 키웠더니 진짜 공부를 하나도 안해서 속이 썩습니다. 케이스바이케이스입니다. 남에 대한 인정욕구 약하고, 자기에게 집중되어 있으니, 공부 안하고 못해도 아무렇지도 않아요. 남이 잘하는 것봐도 잘하네! 좋겠네! 하면 끝입니다. 뭔가 이뤄내려면 인정욕구, 비교 필요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57641 사돈댁 혼사에 부부중 한명만 참석하는거? 8 질문 14:59:43 1,396
1457640 십자군전쟁, 다룬 영화 좀 알려주세요 6 .. 14:54:27 427
1457639 그대가 조국 6 14:53:29 866
1457638 우블) 은희는 왜 일기장을 식탁에 둔건지 16 14:50:53 4,266
1457637 스포.나의 해방일지 보신 분만요. 17 ... 14:48:21 4,003
1457636 감기에 걸리면 귀가 먹먹해지는데요... 4 miamia.. 14:46:16 644
1457635 40대 후반 빌라 거주하는 남자 62 ?? 14:43:38 8,022
1457634 다리 있는 욕실 하부장 어떤가요? 8 . . . 14:42:14 772
1457633 선거 너무 시끄럽네요 6 ㅁㅁ 14:41:24 511
1457632 좋은날엔ENT 라는 연예인 회사는 유명한가요? 6 ? 14:36:49 708
1457631 남편과 싸울까요?말까요? 13 14:35:21 1,992
1457630 연기는 보는 맛이 중요한거 같아요 1 ㅁㅁ 14:30:10 699
1457629 해방일지)후반부 아버지 삶 본 남편이 하는 말ㆍ 20 어제 14:29:54 6,019
1457628 멜라니아가 모델은 모델이네요 28 .. 14:29:44 5,970
1457627 "강한 나라에 떳떳했던 文, 바이든이 그를 찾은 이유&.. 11 최종건 전 .. 14:28:17 2,212
1457626 10년전 결혼식할때 구두가 한번도 안신었는데 편할까요? 14 신발 14:26:53 2,019
1457625 해방 구씨 질문이요 9 .. 14:26:08 2,288
1457624 물가가 너무 올랐습니다 32 물가 14:24:05 4,306
1457623 스릴러영화에서 주인공들이 숨어 있는 장면들 2 바람부는 봄.. 14:22:46 515
1457622 文-바이든 통화… 대통령실 “통보 못받았다” 17 ㅋㅋㅋ 14:21:56 3,226
1457621 50대 백팩 메면 이상할까요? 38 .. 14:21:37 2,174
1457620 한국인 폭행한 바이든경호원 미국으로 그냥 보냈네요 5 헐~~~ 14:16:18 1,498
1457619 딱 하루 탄수화물 잔치 했다고 ㅠㅠ 12 ㅇㅇㅇ 14:13:29 3,939
1457618 동치미 보세요..역대급 못된 시어머니 사연 나와요.. 20 ... 14:09:45 5,432
1457617 하지말라고 해주셔요 28 ... 14:04:52 3,1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