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가까운 나라 기러기 가족 어때요

ㅡㅡ 조회수 : 1,456
작성일 : 2022-01-23 19:50:03
가까운 해외 사는 중인데
아이들은 올해 초딩 들어갈 예정이지만 아직 어리긴하고요
남편이 1년 내로 한국으로 이직을 할 확률이 좀 올라갔어요

전 여기에서 안정적인 직장이고 벌이도 괜첞고 아이들 교육에도 여기가 좋아서 남기로 했어요
남편은 일단 서울 시댁으로 들어갈거같고
삼시세끼 다 한식으로 먹는 스탈이라 사어머니가 고생좀 하실거같긴해요
당장 주말애 애 둘 혼자 볼생각하면 좀 무섭긴한데
저 왜 약간 설레죠ㅎㅎㅎ
요즘 자꾸 싸워서 그런가 떨어지면 오히려 애틋해질것도 같고

경험자분들 어떠셨나요
요즘은 서울 제주 기러기도 먾더라구요
IP : 161.81.xxx.51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내동생
    '22.1.23 7:50 PM (220.117.xxx.61)

    기러기 15년하고 이혼

  • 2. 아마
    '22.1.23 7:52 PM (14.32.xxx.215)

    다시 합쳐도 어색어색 하다곤 해요
    오래 할짓은 아니다 싶어요

  • 3. ...
    '22.1.23 8:13 PM (211.36.xxx.189)

    한쪽이 원해서하는 기러기라면
    그냥 이혼하고 각자 제살길 사는게 맞다고 생각해요.

  • 4. 학교들어 가면
    '22.1.23 8:13 PM (125.15.xxx.187)

    부모들이 참관할 일이 많죠.
    어린이집 아이하고 겹치기도 하고요.
    하다가 힘들면
    남편 쪽으로 옮기면 되고
    하고 싶은 것 하세요.

  • 5. ..
    '22.1.23 8:26 PM (218.157.xxx.61)

    한쪽만 원하는 기러기라면 헤어지는 것이 맞죠

  • 6. 샬랄라
    '22.1.23 8:57 PM (222.112.xxx.101)

    기러기는 인생에서 하면 안되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 7. ㅡㅡ
    '22.1.23 9:55 PM (161.81.xxx.51)

    저는 제가 교수라 여름방학이 5개월정도 되고 아이들 방학도 2개월 정도라 2개월은 아예 한국에 가있을까 했어요.
    저는 60정도까지 여기서 일할수 있고 남편은 죽기전에 하고싶은 일 해보고 싶다기에 스타트업 해보라고하고 보내주려고요....안되면 바로 접고 돌아오라고 했어요.
    나이가 있어서 잘돼도 저보단 은퇴 빨리할거같아서 제가 따라갈수가 없겠더라구요. 스타트업가면 제연봉이 더 높기도하고...

  • 8. 저는 추천
    '22.1.23 9:59 PM (223.62.xxx.117)

    일단 해보라고 하세요. 한국 오셔봤자 고생만 하실 듯요
    아님 한국에 일자리를 정하고 오시던지요.
    남편 본인이 가고 싶다 한거니 그러라고 하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57642 전참시 영자씨가 간 족발집 5 15:05:11 2,285
1457641 대통령실 “질문은 하나만”… 한·미 취재진 “더 하면 안 됩니까.. 15 ㅂㅅ같다 15:04:05 2,202
1457640 오아시스마켓 살거 추천해주세요 15 햇살가득한뜰.. 15:00:37 1,580
1457639 사돈댁 혼사에 부부중 한명만 참석하는거? 8 질문 14:59:43 1,415
1457638 십자군전쟁, 다룬 영화 좀 알려주세요 6 .. 14:54:27 431
1457637 그대가 조국 6 14:53:29 875
1457636 우블) 은희는 왜 일기장을 식탁에 둔건지 16 14:50:53 4,314
1457635 스포.나의 해방일지 보신 분만요. 17 ... 14:48:21 4,043
1457634 감기에 걸리면 귀가 먹먹해지는데요... 4 miamia.. 14:46:16 653
1457633 40대 후반 빌라 거주하는 남자 62 ?? 14:43:38 8,117
1457632 다리 있는 욕실 하부장 어떤가요? 8 . . . 14:42:14 778
1457631 선거 너무 시끄럽네요 6 ㅁㅁ 14:41:24 513
1457630 좋은날엔ENT 라는 연예인 회사는 유명한가요? 6 ? 14:36:49 713
1457629 남편과 싸울까요?말까요? 13 14:35:21 2,021
1457628 연기는 보는 맛이 중요한거 같아요 1 ㅁㅁ 14:30:10 705
1457627 해방일지)후반부 아버지 삶 본 남편이 하는 말ㆍ 20 어제 14:29:54 6,072
1457626 멜라니아가 모델은 모델이네요 29 .. 14:29:44 6,021
1457625 "강한 나라에 떳떳했던 文, 바이든이 그를 찾은 이유&.. 11 최종건 전 .. 14:28:17 2,224
1457624 10년전 결혼식할때 구두가 한번도 안신었는데 편할까요? 14 신발 14:26:53 2,041
1457623 해방 구씨 질문이요 9 .. 14:26:08 2,305
1457622 물가가 너무 올랐습니다 32 물가 14:24:05 4,358
1457621 스릴러영화에서 주인공들이 숨어 있는 장면들 2 바람부는 봄.. 14:22:46 519
1457620 文-바이든 통화… 대통령실 “통보 못받았다” 17 ㅋㅋㅋ 14:21:56 3,255
1457619 50대 백팩 메면 이상할까요? 38 .. 14:21:37 2,200
1457618 한국인 폭행한 바이든경호원 미국으로 그냥 보냈네요 5 헐~~~ 14:16:18 1,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