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저녁을 안먹겠다는 남편

must 조회수 : 4,703
작성일 : 2022-01-17 18:45:44
남편이 갑자기 피를 맑게 하고 싶다
그래서 저녁을 안먹겠다 그러네요
그게 되겠어 하니 유투브를 봤는데
두달정도 저녁을 안먹으면 그나마 도움이 될것 같다네요
아침 점심은 회사에서 먹어요
저녁 준비를 안하니 저녁시간이 한가해지면서 할일이 없네요
저랑 딸도 다이어트 땜에 간단히 닭가슴살 소세지 하나 먹고 있구요
오늘부터 저녁 안먹는다하니 사실 반가운 맘도 있긴 한데 걱정도 되네요
IP : 221.140.xxx.45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아침점심
    '22.1.17 6:48 PM (211.206.xxx.149)

    드시는데 뭔 걱정을;;;
    알아서 잘 하시는구만..

  • 2. ..
    '22.1.17 6:49 PM (14.35.xxx.21)

    한 접시 샐러드류를 바꿔가며 다양하게 해서 주세요. 저는 준티비에서 아이디어 많이 얻어요. 이 분 샐러드에 진심. 저도 배운 게 기본 드레싱(올리브유, 꿀, 간장)과 어지간한 숙채는 기름에 마늘 볶아서 향을 입힐 것. 이거 응용하면 집에 있는 야채로 뭐든 만들어지더라구요.

    http://www.youtube.com/watch?v=P35YRE5nO4g

  • 3.
    '22.1.17 6:52 PM (222.108.xxx.3)

    좋으시겠네요. 남편분 건강에도 좋습니다.

  • 4. 요즘은
    '22.1.17 6:56 PM (106.102.xxx.166)

    먹을게 많아서 두끼가 적당해요

    익숙해지면 배고픔도 참을만하구요
    저는 왜 세끼 먹도록 만들었냐고 합니다
    크는 애들 아니면 저녁 안먹기했음 좋겠어요

  • 5. ...
    '22.1.17 6:57 PM (183.100.xxx.193)

    그렇게 소식 하시는 분들이 건강도 좋고 오래살아요. 성장기 청소년도 아닌데 무슨 걱정을

  • 6. ..
    '22.1.17 6:58 PM (125.247.xxx.199)

    남편분이 훌륭한 선택을 하셨군요.
    꾸준히 실천 하시면 코골이나 지방간, 고지혈 같은건 예방도 되고 치료도 됩니다.

    처음 며칠만 잘 참으면 바로 몸이 적응합니다.
    유산소운동을 병행하시면 저혈당에도 안빠지고 적응하기가 더 수월합니다.

    저녁 시간에 배가 고픈건 먹어버릇해서 입니다.
    야식도 먹는 사람들이 계속 먹게 됩니다.

  • 7. 저희도
    '22.1.17 7:11 PM (125.187.xxx.44)

    저녁은 샐러드로 바꿨어요

  • 8. ㅁㅁㅂㅂ
    '22.1.17 7:50 PM (125.178.xxx.53)

    걱정안하셔도돼요 건강해질거에요

  • 9.
    '22.1.17 7:58 PM (122.61.xxx.106)

    저희 부부도 남편이 먼저 하자고해서 간헐적단식 시작한지 2주되었어요.
    제가 일년전에 혼자 시도할때는 하루도 견디지못해 나는 못하는거다 하고 포기했는데 남편이 외국교수의 유투브를 보더니
    아침 10시반에 아침을 먹고 ( 외국에선 티타임을 그때 많이하고 그시간도 블랙퍼스트라 하니 ) 2시반에 점심 5시반에 저녁을
    마무리하고 그 이외의 시간에는 블랙티나 물만 마시는건데 그짧은시간에 세끼를 다 먹으니 심리적으로 한끼도 거르지않는다고
    생각해서인지 너무 수월하고 늦은밤 간식을 즐겨하던 부부인데 공복감없이 긴밤도 잘 견디겠더군요....

    저희는 남편이 재택근무 하니 쉽지만 시간이좀 힘든사람들은 못따라할거같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57595 대통령 바뀌면 전담 요리사도 다 바뀌는 건가요? 33 궁금 13:32:46 3,104
1457594 병원에 입원해 있는 엄마 왜 이러는 걸까요? 13 .... 13:28:50 2,785
1457593 여름 유럽 여행에 챙겨갈 것 뭐가 있을까요? 25 미리미리 13:25:25 1,636
1457592 콩국물도 살 찔까요? 13 ... 13:22:56 2,419
1457591 (해방) 깨똑 염미정 제생각엔 (스포유) 12 김씨 13:16:03 4,183
1457590 영원한 해방은 죽음밖에 없는것 같아요 8 굴레 13:12:50 2,705
1457589 日 "윤 대통령, 후쿠시마 오염수 방출 반대하지 않았다.. 19 팩트 13:12:06 1,637
1457588 (해방) 싱크대 떼인값은 못받아오면서 순간 자존심은 못참는 한심.. 19 ㄴㄴ 13:08:13 4,104
1457587 바람 부는 한강에서 햇빛 쬐며 커피 한잔 마셔요 3 ... 13:04:56 1,655
1457586 돌아가신 아빠가 꿈에서 피토하는 꿈 3 ㅇㅇ 13:04:03 1,253
1457585 김건희 여사님 62 ... 12:55:17 4,893
1457584 남녀지간 천합지합되는 일주가 만나기 어렵나요? 4 남녀지간 천.. 12:53:51 1,042
1457583 김거니 오빠 아들 스펙 25 그나물 12:53:32 7,433
1457582 과도한 외국인 혜택 10 그만그먀 12:51:57 1,367
1457581 우리나라 나이 46세 인데 갱년기 올 나이 인가요? 12 갱년기 12:51:18 3,032
1457580 엄정화 연기 ㅠㅠ 36 우블 12:49:26 8,651
1457579 갱년기 증상 2 ..... 12:47:49 1,359
1457578 자사고 학종에 관해 궁금합니다. 21 고1맘 12:43:59 1,038
1457577 네일 가격 정말 비싸지않나요? 10 .. 12:43:21 2,659
1457576 보통 미국대통령 해외순방때 부인 10 ㄱㅂ 12:42:40 1,385
1457575 이런 조리용기는뭐라고검색해야나오죠?? 2 본투럽미 12:40:21 891
1457574 열린 결말 말고 완전한 해피엔딩을 원합니다 5 해방제발 12:38:02 1,212
1457573 나는 지금 해방되고 싶은게 무엇인가 생각해 봤어요 2 나우 12:38:01 979
1457572 대체 얼굴에 뭘 한걸까요? 18 ... 12:36:11 5,484
1457571 해방)작가님이 우리를 버리지 않을거라고 믿어요 12 ^^ 12:30:15 2,8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