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고3 마냥 놀기만 합니다

궁금 조회수 : 2,224
작성일 : 2021-12-07 20:54:38
수능이후 기말고사 일주일동안 한과목 시험보고 친구들과 놀러다녔고 시험이후에는 가정학습신청한후 10시 기상해서 새벽1시까지 게임 핸드폰 tv영화보기등등 친구들과 놀러다니기
노는건 전혀 터치 안하는데 수능 10일날 성적표 받고 16일에 수시발표 하는 학교들 있어요
학종넣은건 1차 광탈
수시도 최저 간당간당한곳도 있고 상향한곳은 추합도 안될것 같고 하향은 안썼어요

저만 불안해서 정시 진학사유료 돌려보고 유튜브 대형정시설명회 들어보고 있어요
고3이고 본인이 대학 갈건데 성적표 관심1도 없고 떨어졌을때 정시 어디 생각하고 있는지 그런거 1도 관심없어요
저렇게 놀다가 수시정시 다 떨어지고 재수라도 한다면 공부가 될까?
몇달을 주구장창 놀기만 하다가 재수 학원은 갈수 있나 싶어요ㅠㅠ
합격하면 3월부터는 정신 좀 차릴까요?

IP : 112.154.xxx.39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네네
    '21.12.7 8:57 PM (1.227.xxx.55)

    머리도 환기가 필요해요
    몇달 머리 식히게 두세요.
    맛있는거 많이 해주시고요.

  • 2. oo
    '21.12.7 8:59 PM (220.72.xxx.137)

    수능 보고 바로 재수 맘먹은 애도
    12월까지는 놉니다.
    지금 정시, 진학사 관심 가진들 뭐가 달라질까요

  • 3.
    '21.12.7 9:02 PM (121.165.xxx.96)

    공부도 열심히안하고 성적도 오리무중인 저희아이도 매일나가고 이틀에 한편이 영화보러다니고 ㅠ 신나게 놀고있어요

  • 4.
    '21.12.7 9:05 PM (121.165.xxx.96)

    근데 지금 뭘해요? 공부요? 할꺼없어요 문제집을 풀것도 아니고 ㅠ 학원을 다닐꺼도 아니고

  • 5. ^^
    '21.12.7 9:09 PM (211.177.xxx.216)

    당연히 놀아야죠

    그냥 냅 두세요

    재수학원도 늦게 들어간 애들이 더 열심히 합디다

  • 6. ...
    '21.12.7 9:13 PM (125.177.xxx.24)

    어머니 ...
    비워야 다시 채우죠 ㅠ

  • 7. 다그래요
    '21.12.7 9:17 PM (114.205.xxx.84)

    수능 본지 한달도 안됐어요.
    놀아도 폰에서 친구들 소식 들리고 할텐데 그 속이 편키만 하겠어요.
    인생에서 쉬어갈때라고 생각합니다.

  • 8. 아니
    '21.12.7 10:15 PM (124.58.xxx.70)

    놀지 뭐 해요?
    님은 그때 뭐 했는데?
    공부 했슈?

  • 9. 우리집
    '21.12.7 10:30 PM (182.219.xxx.35)

    고3도 계속 놀고있어요. 성적 나올때까지라도
    맘편히 놀다 16일이후로 재수결정 하기로 했네요.
    넷플보고 유튜브보면서 코딩배우고...이것저거
    다양하게 놀더라고요. 속은 저혼자 썪고 있네요.

  • 10. 아니님
    '21.12.7 11:01 PM (112.154.xxx.39)

    네 저는 돈벌었어요
    수능하루전날도 예비소집일도 못가고 직장나갔고 야근했어요
    수능끝나고 다음날 회사가서 야근했어요
    직장다니며 원서쓰느라 죽을고생했어요
    제아들 저처럼 힘들게 대학가라는 말이 아닙니다
    노는걸 가지고 뭐라 하는게 아니구요
    저는 시험이후 회사에서 일하면서도 성적 걱정되고 대학걱정했는데 아이가 전혀 그런거에 관심 없어서
    10일날 성적나오는데 만에 하나 수시 다 떨어지면 정시도 생각해야되고 기간도 촉박하니 어느정도 가채점 한 점수로 대학라인 생각은 해놔야 되지 않나 걱정스런맘에 다른집 고3들은 어떤가 궁금했던겁니다

    그런데 님처럼 비꼬듯 당신은 뭐했냐? 대입시험이후 공부했냐? 이런댓글 꼭 달아야 합니까?

  • 11. 저도고3맘
    '21.12.7 11:38 PM (61.82.xxx.41)

    마냥 노는 듯이 보여도 혼자서 생각도 많고 속 시끄러울거에요
    몇년 고생했는데 시험 결과 안 좋으면 본인이 젤 속상할거에요
    맘 편하게 대해주세요 안쓰럽잖아요

  • 12. ....
    '21.12.8 12:26 AM (218.51.xxx.152)

    그때 아니면 언제 놉니까

  • 13. 대1
    '21.12.8 4:59 AM (125.189.xxx.41)

    우리애 수능치고 거의 2월까지 놀다 독서실
    끊어달래서 끊어주고 그때부터 재수했어요..
    수능치고 얼마안됐는데 알아서 할거에요.
    본인이 제일 잘알죠..
    그리고 시대가 바뀌어 우리랑 요즘아이들
    많이 다르더라구요..
    꼭 노는것처럼 보이는 여러가지가 지들 문화더라고요.
    내눈엔 공부하는것 안보이는데 어디서하는지..카페?
    몰두해서 하기도하고 그러는거같고요..
    암튼 우리애는 철저히 놀고 채우고 그러다
    성과내고 그럽디다...

  • 14. 어머나
    '21.12.8 7:45 AM (221.138.xxx.203)

    저희애도 고3이예요
    맨날뒹굴거리는데..놀긴하는데

    저는 아이가 더 미친듯 놀았으면 좋겠어요
    내일이 없는것처럼...ㅡㅡㅡ 하지만 코로나라서 어딜 돌아다니는것도 편하지 않으니 그저 안쓰럽네요

    저희애도 4광탈하고 2개 붙잡고 있어요 .

    그저 이시간.. 하고싶은거 다 하고 지냈으면 하는 맘이예요
    그냥 힘들었을 고3시간
    코로나2년 지나면서 더 힘들었잖아요

    조금더 기다려주세요

    저도 직장맘 입니다

  • 15.
    '21.12.8 8:34 AM (210.217.xxx.103)

    그때 놀지 뭐하냐 당신은 일했냐 라는 반응이 나올만 한 글인거 같은데요.
    이때 아니면 언제 노나요.
    원글님의 상황이 그랬으니 내 아이도 어른스럽게 자기 앞길을 고민하고 헤쳐나가고 뭐라도 건설적인걸 했으면 좋겠다면 그렇게 키우셨어야 하고. 아이의 삶의 조건과 님의 조건은 다르잖아요.
    그리고 지금 20대가 인류 역사상 가장 많이 일하고 가장 적게버는 세대라는데
    좀 봐주면 안 되나요. 저 세상으로 가기 직전인 아이 좀 넉넉한 마음으로 못 봐주나요.
    나는 20살때도 일했고 지금도 직장맘인데 (직장맘을 강조한 이유시겠죠?) 쟤는 수시 실적도 좋지 않은데 뭐한다고 늘어져 있나.
    그럴 나이아닌가요.
    그리고 그 아이는 맘이 좋을까요. 처음으로 상대에게 거절당했는데 그 마음을 추스릴 시간이 필요하잖아요.
    왜 이런걸 모르지...엄마가...

  • 16. 그때밖에
    '21.12.8 9:38 AM (1.250.xxx.155)

    그 때 밖에 없어요 놀 시간이..
    뭔가 새로운 상황이 되면 다시 열심히 할거예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15221 가세연 .." 건진법사 " 공개 1 00 06:51:59 78
1415220 공인중개사 공부 하려는데요 1 전업 06:38:39 150
1415219 그 해 우리는 1 드라마 06:26:14 329
1415218 망신인줄 모르니 사퇴 안하겠죠 8 미쳤구만 06:05:21 573
1415217 선사시대 부족장 뽑나요? 4 ㅇㅇ 06:01:46 247
1415216 번아웃증후군에 피곤, 무기력인데 1 피곤 05:55:33 304
1415215 진짜 지하가 있군요ㅜㅜ 4 반타작 05:41:02 1,582
1415214 노처녀 시누이가 제 결혼이 불행하길 바라나봐요 7 05:35:08 1,362
1415213 김건희 구약도 다 외운다 4 000000.. 05:10:23 807
1415212 4인가족) 중산층 기준이 어떻게 되나요? 1 대한민국 05:02:18 353
1415211 바이럴 미녀 프리지아 6 ,, 03:52:52 2,159
1415210 "대장동 사업자에 성남시장 선거 직전 5300만원 줬다.. 6 샬랄라 03:51:02 506
1415209 김건희 팬클럽 가입자가 엄청 올랐네요 18 방송후 03:48:22 1,341
1415208 부츠컷 청바지 기장? 1 패션 03:35:12 330
1415207 러시아 우크라이나는 왜 싸우는거죠? 6 ㅇㅇ 03:24:29 1,017
1415206 김건희의 무속 집착은 계산된 행동이라 생각해요. 9 ... 03:22:48 1,155
1415205 호주 산모 백신 2차 접종후,,,,,,,,,태아 뇌출혈 사망. 18 호주 03:17:18 1,549
1415204 김건희와의 마지막 통화 7 ㅇㅇ 03:09:42 1,550
1415203 소를 산채로 잡은 @@법사 13 02:55:49 961
1415202 도라지 잘 아시는 분 질문 있어요 1 happy 02:44:28 272
1415201 거니 녹취록 이건좀 큰듯 6 ㅇㅇ 02:39:01 1,546
1415200 혈액검사만으로 암검사 대신해도 되나요? 5 요즘 암검사.. 02:38:40 758
1415199 현대아이파크 총체적 문제? 6 효우 02:23:24 1,824
1415198 엉클 보고 있으니 화나네요 1 ... 02:18:35 1,084
1415197 이재명 지지자들 24시간 똑같은 내용 도배질 극혐 27 ㅇㅇ 02:02:39 8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