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과시적 소비

지나다 조회수 : 2,065
작성일 : 2021-10-22 21:38:52
인간은 왜 과시적 소비를 하는가?

부는 성공의 증거이며 부는 존경을 부르는 관습이 고착화 되어 있고 


자신의 노력이 아닌 윗대에서 물려받은 부가 가장 명예로운 부로 여겨진다.

 

사람이 타인에게서 존경을 유지하고 존경받으려는 자는 부를 증거 제시 판정 받아야 한다.


재산을 가지고 있어도 알리지 않으면 소용이 없기에 과시적 소비를 하려는 경향이 있다.


인습적 재화의 양과 질을 높이려는 체면치레. 욕망의 정도로 과시적 소비를 하며


이를 이용하여 수많은 명품들이 탄생하게 된다.



IP : 203.251.xxx.109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ㄱㄱㄱㄱ
    '21.10.22 10:38 PM (125.178.xxx.53)

    그런것으로 타인으로부터 존경받는것은 무의미하다고 느끼는 사람은 과시적소비를 하지 않겠죠
    중요하다 생각하는것은 사람마다 다 다른데
    자기의 기준을 들이대면서 강요하는 사람들이 있어요

  • 2. ㅇㅇㅇ
    '21.10.22 11:19 PM (14.37.xxx.14)

    그래놓고 자기만족이라고 우기는 ..
    패션센스 하나도 없고 엣지있는 브랜드가 뭔지도 모르고
    그냥 명품 로고만 크게 박히면 끝

  • 3. 원글
    '21.10.22 11:35 PM (203.251.xxx.109)

    자신은 수준이 높아 선택하는 것들이 명품이라고 착각하는 사람들 조차도

    아예 명품을 모르는 곳에서 살게 되면 점점 명품에 대한 욕구가 줄어든다.

    과시적 소비와 과도한 예절은 그것을 하지 못하는 사람들의 선망의 대상화 시켜 그들에게도 또한

    답습하기를 종용한다.

    과시적 소비는 또한 타인의 인정에서 부터 오고 은근히 그것들을 다른 사람도 따라하기를 종용한다.

  • 4. ...
    '21.10.23 12:58 AM (222.233.xxx.215)

    과시적 소비~~~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9002 자전거가 무릎에 안좋은가요? 11 ㄱㄴ 19:47:18 1,106
1399001 알바하는 학교에 확진자 나와서 급식을 폐기하네요. 10 ... 19:43:07 1,798
1399000 (펌글) [여의도변호사박영진] 조동연 교수 사건에 대한 단상 31 읽어볼글 19:39:13 1,413
1398999 집에 상주 간병인 두면요 12 19:39:09 1,835
1398998 김건희씨는 계좌를 빌려준 90여 명 중 한 사람이다. 계좌 대여.. 13 어이없음 19:38:23 1,052
1398997 5시부터 지금까지 자는 중2 깨울까요 말까요? 8 ... 19:37:31 699
1398996 군부대 면회가는데요 내무반 음식 뭐가 좋을까요? 7 내무반 19:34:44 914
1398995 집에 안떨어지는 과일은 13 ㅇㅇ 19:34:08 3,054
1398994 우리나라 청소년들이 걱정되네요 12 ... 19:33:01 2,462
1398993 풍류대장 오늘이 마지막인가봐요 4 19:32:27 534
1398992 피검사할때 주사꼽은 부위 샤워해도 되나요? 7 주사 19:30:05 366
1398991 와이파이로 82접속이 안되는데 무슨 문제일까요 3 ㅇㅇ 19:29:46 215
1398990 버거킹, 아기상어 피규어 아직 주나요? ㅇㅇ 19:28:20 164
1398989 마술사출신 이재명 측근, 경기지역화폐 업체이사로 근무 22 비리잔치 19:27:23 683
1398988 국내 코로나 확진 10세 미만 2명 사망 .. 18 .. 19:24:32 2,975
1398987 한국은행 산업은행 같은 금융공기업 취업하기 힘들지요? 7 금융공기업 19:21:23 860
1398986 펌 주옥순 근황 5 싫다 19:20:44 1,652
1398985 오늘 밥 두 번 먹고 춤 두 번 췄어요. 4 끼니 19:20:17 1,046
1398984 아랫글 보니 저도 친구 생각나네요. 12 ... 19:18:55 1,610
1398983 국짐 노재승 5.18비하 이어 가난 비하까지 9 00 19:17:05 356
1398982 좀 전에 남편 와서 18 .. 19:16:28 3,150
1398981 [단독]이준석 '우월감' 느꼈다는 野 고3 출범식 발언, '가사.. 8 .. 19:15:29 802
1398980 거리유지하는 냥이 8 하트냥 19:07:04 883
1398979 한달정도 혈압이 150-170넘게 왔다갔다 하는데... 10 갑자기 19:06:00 1,236
1398978 부모님 돌보는 문제 땜에 다툼이 생겼어요 27 . . . 19:05:07 4,8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