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시집에 일있을때나 가끔연락하는거 맞나요?

.. 조회수 : 2,542
작성일 : 2021-06-25 15:23:43
결혼한지 아직 한달도안됐는데요
일있거나 가끔? 연락하는거 맞나요?
매일매일 연락드려야되나요?
제가 찾아뵈러가기전날이나 무슨 같이해야할 일있거나 할때만 연락을하는데요;;;
잘못하고있는건가해서요
안부인사 자주드려야되나요?
다른집 며느리들과 비교될까해서요..
하기싫어서 안하는게아니라 전화하면 식사챙겨드셨나라는 말외에 딱히 할말이 없어요ㅜㅜㅜㅜ
울 친정엄마랑도 딱히 전화잘안하거든요ㅜㅜ
다른집들은 어떤가요? 자주자주 하는집은 어떤말하나요?;;

IP : 39.121.xxx.49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6.25 3:24 PM (211.212.xxx.10)

    아이고 요즘시대에도 시가 안부전화로 고민이라니ㅜ

    시작하면 계속~ 전화해야하는데 자신있어요?

  • 2. ...
    '21.6.25 3:25 PM (118.43.xxx.244)

    뭘 자주해요...걍 생각날때 한번씩 하세요. 한번 하면 계속 해야되는게 괴로우실겁니다.

  • 3. ..
    '21.6.25 3:26 PM (39.121.xxx.49)

    다른며느리들도 다 이런거맞죠?
    내가 너무 무심한건가 해서요;;;

  • 4. 엥?
    '21.6.25 3:29 PM (112.145.xxx.70)

    한달도 안되었으면 2-30대 이실텐데 이 무슨 80년대에서 나온 얘기를??

    직장다니고 다 바쁜 거 알텐데 설마 매일 연락오길 바라겠어요??

  • 5. ㆍㆍ
    '21.6.25 3:32 PM (223.39.xxx.66)

    아침 저녁 문안 인사는 조선시대 대비마마 중전마마께나 하던거죠

  • 6. ..
    '21.6.25 3:34 PM (39.121.xxx.49)

    아 다행이네요
    제가 평소에 누구에게나 연락에 무신경한 편이라서요
    남들은 다 잘하는데 나만 무심한건가 생각이 들기도해서요

  • 7. ......
    '21.6.25 3:40 PM (182.211.xxx.105)

    이지긋지긋한거 우리 40대에서 끝냅시다.
    시어머니 뭐 60도 안되었을텐데
    그렇게 안부전화 받을정도로 노인네 아니예요.
    안해도 되요

  • 8. 하지마요절대
    '21.6.25 3:59 PM (122.36.xxx.22)

    남편이 친정에 하는 거 봐서 같은 비율로 하세요
    저는 시댁서 받은 것도 없는데 등신같이 결혼초에 일주일에 두세번씩 했어요
    남편은 손가락이 부러졌나 친정에 거의 안했는데 전 뭐가 그리 아쉬워서 안부전화를 했을까요???
    결혼내내 집값이며 애들 학원비며 친정서 다해줬는데 남편은 친정에 생전 가야 전화 한통을 안하더군요
    시누이*은 지 시댁에나 안부전화 착실히 할 것이지 지 시댁이라면 치를 떨면서
    남자가 어떻게 일일이 챙겨~이지랄 떨던데
    아주 정떨어져서 일체 전화 안하고 남편한테도 우리 친정에 니가 전화하는만큼 하겠다고 선언했어요
    시어머니 수술 앞두고 있는데도 아들이랑 전화하든지 말든지 신경 끄고 있어요
    그걸로 이혼하자면 해야죠 아쉬운건 그쪽..ㅋ

  • 9. 가풍에
    '21.6.25 4:04 PM (1.217.xxx.162)

    따르는게 좋죠.
    남편한테 물어보세요.
    저는 신혼초에 일주 지나니까 시댁에 언제 전화할거냐고 하더군요.
    친정은 서로 연락 안하고 살아서 가족끼리 전화하는 줄 몰랐어요.

  • 10. 확실한건
    '21.6.25 4:07 PM (118.235.xxx.47)

    82에 물어보고 그대로하면 부부사이 좋아지진 않을걸요
    가끔 82에기 오프에서 하면 미친년들 아니냐는 소리 들어요
    여기 60대이상 많고 제가 얘기 하는 사람은 40초반인데도 그런곳 가지 말라고 ㅎㅎㅎㅎ

  • 11. 서로
    '21.6.25 4:13 PM (118.235.xxx.204)

    니가 하는 만큼만 하겠다 하면 아무도 안하겠네요 ㅎ

  • 12. ....
    '21.6.25 4:25 PM (183.100.xxx.193)

    작년에 결혼했는데 무슨 일 있는거 아니면 전화 안 드려요. 남편도 마찬가지고요. 그런 고민 자체를 해 본 적이 없어요

  • 13.
    '21.6.25 4:29 PM (175.120.xxx.167)

    연락할 일이 있는것이 이상하죠...

  • 14. ..
    '21.6.25 5:31 PM (61.77.xxx.136)

    무슨껀수가 있지않는한 절대절대 노노.
    전화안한다고 혹시 시엄니가 섭한티라도 내면 절대 휘둘리지말고 계속 안하셔야되요. 어른도 버릇잘못들이면 무서움.

  • 15. 꿀잠
    '21.6.25 5:39 PM (112.151.xxx.95)

    저는 시모에게 할말있으면 남편한테 전화하라고 시켜요. (자기 자식이 반가운 법)
    반대로 친정에 할말있으면 제가 전화하죠. 안부인사는 안했습니다17년차입니다. 시어머니도 별로 바라지도 않으심 . 친정부모님도 마찬가지. 사이는 아주 좋습니다.

  • 16. 봐가며
    '21.6.25 6:00 PM (210.100.xxx.74)

    하세요.
    저는 신혼부터 매일이디시피 양가에 전화 잘했었어요. 사이도 아주 좋아서 불만은 없었구요.
    지금은 한달에 두번정도 용건 있을때만 해요.
    몇달전에 며느리 생겼는데 한번 통화 했어요.
    아들하고 행복하게 살아 주는것만해도 고마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54592 준결승 상대는 어딘지 아세요? 2 ㅇㅇ 11:56:51 164
1354591 김연경은 운동도 잘하지만 참 리더네요. 15 ... 11:51:09 1,001
1354590 Cj택배.. 배송한 다음날 거의 도착하나요? 2 물냉 11:50:14 86
1354589 펌 중국홍수가 심각했던 이유 3 11:49:29 604
1354588 조정석 광고 9 몰라서 11:49:15 545
1354587 배구 감독님 9 이야호 11:48:20 901
1354586 매달 사람 안 오고 직접 관리하는 정수기도 있나요 2 ... 11:46:41 186
1354585 제가 보면 다 지고 제가 안보면 이길까요..ㅠㅠㅠ 9 ... 11:45:22 352
1354584 [단독] 가족모임땐 애국가 4절까지 부른다.사진속 최재형 20 ㄱㅂㄴ 11:42:42 1,254
1354583 배구이겼는데 왜 이리 눈물이 날까요? 16 Good 11:39:12 1,797
1354582 터키가 세계랭킹4위라네요 14 ㅇㅇ 11:36:45 2,258
1354581 여자배구 혼절하는줄 3 여배 11:36:40 1,543
1354580 김연경 너란 선수 저엉말~~ 7 누구냐 11:36:35 1,451
1354579 역시 갓연경 1 풀잎사귀 11:36:23 684
1354578 배구 무슨 편파판정 있었나요? 4 111 11:35:29 1,641
1354577 82여러분 고맙습니다..다 같이 응원한 덕분이네요. 8 시간 11:34:27 819
1354576 尹측, '이재명 성남FC' 후원금에 박근혜 소환.."제.. 5 성남FC 11:34:09 304
1354575 남편이랑 등산 다니는거 좋으신가요? 10 등산 11:32:55 676
1354574 김연경선수 정말 나라의 보물이네요... 17 24시간 8.. 11:32:45 2,568
1354573 아싸~~ 26 배구 11:31:04 1,860
1354572 관절이 다 아픈 갱년기 5 도움 11:29:30 597
1354571 올림픽 열리기 전에는 그냥 망했네 싶었는데.. 9 도쿄올림픽 11:29:26 1,106
1354570 발가락통깁스푼후 지긋 11:27:06 127
1354569 터키 선수들 무서워요ㅠㅠ 39 ..... 11:24:31 3,492
1354568 尹측, 이재명 성남FC 후원금에 박근혜 소환.제3자 뇌물 3 뇌물성 11:24:17 2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