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자신을 싫어하는 사람이 있다는건 어떠세요?!

이유없이 조회수 : 2,511
작성일 : 2021-05-10 00:03:33
결혼 전 청년때 다녔던 교회에서 2살위 한언니, 또래 여자애들 몇몇
절 싫어했어요. 은근 돌려까고~ 네. 예뻤고 인기많았고 똘똘했어요.
겉으론 챙겨주는 척하며 실상은 모임이나 수련회등 업무에선 절 배재시키고 반대하고 그랬더라구요~ ㅎ
그런데... 그땐 어렸고 환경이 불안해서 힘들었지만 내색안하며 묵묵히 할일하며 지냈었죠~그리고 결혼 후 지방으로 떠나왔구요.
그냥 환경이 다르고 감정교류가 안되었나그러고 말았어요.
내가 실수한것도 없는데 왜그리 날 싫어했을까라는 생각이 들때면 그냥 싫을수도 오해가 있을 수도 있었겠죠.
어린그땐 참 상처가 되더니 언제부턴가는 구러던지 말던지라는
생각들이에요. 관종도 아니고 뭐든 sns에 올려 자랑질에 자뻑질도 안하고
관계에서 예의를 지키고 선을 안넘고도 그냥 나라는 사람이 싫다라면
그냥 그사람의 문제니 신경이 안쓰여요.
그러거나말거나~ 자존감이 높고 감정의기복이 없고 안정감이 충만하고
가족간 화기애애하고~ 내일에 대한 커리어가 높고....
신경쓰지 말아요~!!!!

다만, 자랑이 왜 죄가 되는지 아세요?!
타인이 내자랑을 보고 날 미워하게 되고 질투,시기하게 되는 마음을 갖게 하니까요~ 고린도전서13장에 사랑장에 사랑은~ 자랑하지않고라고
나왔어요.
이런것들도 없어도 날 누군가 싫어한다면 그냥 신경쓰지마요~

IP : 182.222.xxx.116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5.10 12:06 AM (58.230.xxx.134)

    네 그럴게요.

  • 2. ㅇㅇ
    '21.5.10 12:07 AM (223.39.xxx.248)

    진짜냅둬야되고 안보는게 답이에요 잘해줘도 날안좋아해요 그런이유들이 아니기때문에

  • 3. ~~
    '21.5.10 12:19 AM (59.6.xxx.181)

    맞는말씀~~ 저는 제쪽에서 사람 먼저 싫어한적은 거의 없는데요..본능적으로 상대가 내가 잘못한것도 없는데 이유없이 적대감이나 싫어한다 느낄때가 있어요..사람인지라 완전 쿨하지는 못하고 신경은 조금 쓰이면서 저도 똑같이 싫어하게 되더라구요 다만 마주쳐야한다면 최대한 예의있게 대하고 티 안내려고 해요 그렇지만 속으로는 저도 싫죠..그러다 얼굴 볼일없게되면 서서히 무관심으로 가구요

  • 4. 나 미워하는건
    '21.5.10 12:53 AM (110.12.xxx.4)

    신경 안쓰여요
    내가 누굴 미워하는게 힘들죠.
    전 미움받는게 더 좋더라구요^^;
    사람들에게 잘보이고 싶은 마음이 1도 없어요.
    자랑도 눈치없는것들이 하더라구요.
    나이 먹으나 젊으나

  • 5. 누군갈
    '21.5.10 1:08 AM (182.222.xxx.116)

    거의 미워해본적이(?!) 없었던거 같아요. 이유없이~
    내게 잘못을하건 피해를 입히건 소소한 단기적 신경쓰임은 있었지만~ 그냥 무신경!!!!해요~ㅋ

  • 6. ...
    '21.5.10 6:55 AM (58.123.xxx.13)

    고린도 전서 13장 다시 읽어봐야겠네요~
    감사합니다.
    다만, 자랑이 왜 죄가 되는지 아세요?!
    타인이 내 자랑을 보고 날 미워하게 되고
    질투,시기하게 되는 마음을 갖게 하니까요~
    고린도전서13장에 사랑장에 '사랑은~ 자랑하지않고'라고 나왔어요.

    이런것들도 없어도 날 누군가 싫어한다면
    그냥 신경쓰지마요~222

  • 7. 자랑이
    '21.5.10 7:25 AM (121.162.xxx.174)

    죄가 되는진 모르겠지만
    듣는 상대는 지루하죠

    날 싫어하는 사람
    뭐 세상 사람이 다 날 좋아하겠어요?
    말로는 그러지만 현실에선 못참는거지
    글타고 목졸라 나 좋아해라 할 것도 아닌데요
    단 괴롭히는 걸 당해주는 건 착해서가 아닙니다

  • 8. 사람을
    '21.5.10 12:38 PM (124.53.xxx.159)

    뚜렷한 이유없이 미워하거나 싫어하는 사람들은 늘 대상이 바뀌더라고요.
    알고나니 그건 너문제 확실하구나 ..
    편협하고 찌질해서 상대하고 싶지도 않고
    신경쓸 하등 이유없음 요.

  • 9. 뭐 자랑좀 하면
    '21.5.10 5:30 PM (116.41.xxx.18)

    어때요 ㅋ
    미움받을 용기로 있는 그대로 자연스럽게
    살면되요
    눈치없이 지나치지만 않으면 되죠
    노력한다해서 다른 사람 눈밖에 안나는것도
    아니거든요
    그냥 그대로의 나를 지키고 사는게 최고예요
    누군가에게 맞춰지는 나말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38539 국민 알 권리는요? 경기도, 도의회 자료 요청 거부 논란 2 ㅇㅇㅇ 08:59:15 10
1338538 이런 경우 부주 ㅇㅇ 08:56:51 40
1338537 단게 자꾸 먹고싶은데 안먹을수 있는 방법 없을까요? 2 걱정 08:53:16 69
1338536 슬리퍼신고 걷기 무릎에 안좋나요? 2 ㅇㅇ 08:49:23 138
1338535 급))) 고3인데요 아들이 백신을 무서워 해요 8 어렵다 08:48:40 263
1338534 잼 만들기 고수이신 분들~ 2 무명 08:45:41 114
1338533 주식)질문 입니다 2 초록초록 08:40:27 344
1338532 리트리버의 폭풍성장 3 리트리버 08:37:28 598
1338531 매일 되풀이해도 지겹지 않은 일 뭐가 있나요? 21 08:32:31 1,004
1338530 알바몬 단순 단기알바도 구하기어렵네요. 3 ㅡㅡ 08:31:37 462
1338529 박정의원 "이낙연 의원님과 함께." 은수미만이.. 9 참 잘해~ 08:27:23 290
1338528 자존감이 세상에서 제일 중요한것 같아요. 9 자존감 08:21:02 910
1338527 한강) 중앙대 의대,경영대 농구동아리 집단폭행 의혹 27 ㅇㅇ 08:19:58 1,503
1338526 법륜스님 즉문즉설 1 ... 08:16:18 280
1338525 지하철에서 머리좀 털지마세요@@ 13 ㅣㅣ 08:12:50 956
1338524 김종인"민주당 대통령 후보 이재명으로 흘러갈 것&quo.. 14 08:09:59 693
1338523 세입자인데요 4 조언 08:01:51 758
1338522 아이가 외국계 회사에 취업했는데요.. 12 ** 08:00:38 1,625
1338521 나(엄마)에 대한 자식들의 불만이 뭔지 알고 계신가요? ㄴㄴ 07:53:51 570
1338520 아래 손가락도...180 글입니다 15 손가락 07:51:19 619
1338519 강아지 뒷다리 1 dd 07:50:28 266
1338518 허리 쏙 들어가는 운동은 뭔가요. 18 ... 07:48:34 1,264
1338517 갈치 굽는시간요 3 ㆍㆍ 07:47:46 273
1338516 채송화 때문에 슬의 집중이 안되요. 27 ooo 07:42:57 3,208
1338515 손가락도 알고보묜 민주당편 아닌가요? 40 === 07:40:30 4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