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광자매 보세요?

ㅇㅇ 조회수 : 4,668
작성일 : 2021-05-09 21:09:57
이혼하고 투자실패로 재산이 없어서
있는 돈 최대한 긁어모아 삼천 받고
큰언니 고시원 가있잖아요.

근데 둘째가 쫓아가서 알아내고
화내고 형부 욕하면서 언니가 왜
여깄냐는데...
물론 자매간 우애가 있어 화는 나지만

일을 한것도 아닌 전업으로 그것도
엄청 신랑 갈구고 밥도 해준적 없고
온갖 사치 다 부리고 남편돈 누리고
애도 낳기 싫어 남편 무정자증이라고
시모에게 거짓말까지 해대고는
살았잖아요 ㅎ
취집해서 한평생 누리고 산 게 어딘데

재산기여도가 없어도 십오년 산 게
이혼때 재산분할 조건이 되는건지...
능력 없어서 현재 취업도 못할 상황인 거
발레학원서 시범 보이라니까
실력 안되는 거 들통나고
보는 이가 부끄럽던데...
IP : 211.36.xxx.15
1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ㅇㅇ
    '21.5.9 9:14 PM (106.102.xxx.194)

    전 남자쪽과 시어머니가 이해됩니다.

    '가자'
    이러면서 자매들과 이모들 몰려 다니는것 꼴보기 싫어요.
    주변애 딸만있는집 다 저렇개 몰려다니면서
    남편에개 빨대 꽂는 여자들 많이 봤어요.

  • 2. 푸른하늘
    '21.5.9 9:17 PM (118.219.xxx.22)

    예고편에 돈세는건 머죠?

  • 3. ...
    '21.5.9 9:18 PM (222.237.xxx.218)

    복댕이 친자 아닐거 같다에 한표 더요.

  • 4. 원글
    '21.5.9 9:19 PM (211.36.xxx.15)

    남편이 준 돈 도로 돌려받았나봐요.
    하나라도 비나 세어본다고...


    아우 여자형제 친척들 우루루 몰려다니는 거
    너무 반감들게 대본을 썼네요.

  • 5. ...
    '21.5.9 9:19 PM (223.38.xxx.185)

    사이코 드라마 안보는게 남는거
    뇌가 썩어요

  • 6. .....
    '21.5.9 9:30 PM (1.233.xxx.86)

    지난 오! 무슨빌라보다 훨씬 재미있어요.
    시어머니한테는 남편한테 문제 있어서 아기 못낳는다고 거짓말하고 너무 당당하게 행동해서 시어머니가 불쌍하게 느끼네요.
    그동안 며느리의 기본도 전혀 안하고
    남편 소득으로 누릴 것 누리고 친정 도우면서 살았으니
    더 배신감 느끼는 것 같네요.

    그런데 저렇게 몰려 다니는지 ...
    친구나 지인들 딸만있는집 많은데 진짜 잘 몰려다녀요.
    회사에도 부모와 온자매들이 출동한적도 봤어요.
    자매들은 결혼해도 독립적이지 못하고 우르르 몰려다니고
    남편들까지 합세하기를 원하는지 모르겠어요.

  • 7. ....
    '21.5.9 9:32 PM (1.233.xxx.86)

    아마 헤어지는 날 역사가 이루어져서
    임신하고 딸 낳고 다시 결합할 듯 합니다.

    약통을 자꾸 보여주는것 보니 ...

  • 8. 그러게
    '21.5.9 9:33 PM (211.218.xxx.176)

    결혼 15년동안 뭐했어요. 한게 아무것도 없는데 시모입장에서는 복장 터지는거죠.
    아들 무정자증이라고 거짓말 하고
    불륜도 아니죠. 하룻밤 술 잔뜩 먹여서 모텔 데려가 강간한거죠.
    작정을 했는데...
    그리고 광남이도 자기 인생 새롭게 만들어 당당하게 잘 살았으면 좋겠어요.
    결혼이 다가 아니라 자기 인생 만들어가며
    결혼이 완성된 인생이 아닌데 왜 그리 결혼에만 집착하는건지
    이혼하고 당당하게 자기인생 자신있게 살아갔으면 좋겠어요.
    그리고 아까 의사로 나온 역 하는분
    왜 그렇게 얼굴이 작데요? 너무 작아서 그 얼굴에 눈코입이 들어가있는게 신기방기

  • 9.
    '21.5.9 9:35 PM (121.165.xxx.96)

    마리아인가 낳은자식은 사위자식이 아니라는 설이 있어요. 그리고 이혼후 임신한다는 말도 있어요

  • 10.
    '21.5.9 9:36 PM (121.165.xxx.96)

    유책사유는 남자한테있는데 아무리 결혼생활이 별로라도 남자는 끝까지사랑했으니 둘사이 문제로 이혼하는게 아니고 남자가 혼외자를 낳은건데 위자료 3000은 아니죠

  • 11. 그러게
    '21.5.9 9:37 PM (211.218.xxx.176)

    이혼하고 집나가는날 와인 마시고 그냥 함께 밤을 지새웠는데
    그때 임신되었을것 같아요.

  • 12. 카라멜
    '21.5.9 9:41 PM (125.176.xxx.46)

    친자 아니고 광남이 임신하고 결국엔 다시 돌아올거 같아요 그리고 그 배변엄마 배우분 연기 진짜 안정적이고 잘하시네요

  • 13. 세번
    '21.5.9 9:53 PM (27.117.xxx.59)

    결혼할 팔자가 힌트같아요.
    다시 헤어지고 전부인이랑 결혼할듯

  • 14. ...
    '21.5.9 10:10 PM (58.234.xxx.222)

    그러게요.. 지 언니 결혼하고 일도 안하고 놀면서도 사치부리고 애 낳는 것도 거부 할때는 좋다고 언니집 아지트 삼아 죽치고 모여서 자고 하더니...
    정신이 똑바로 박혔으면 그때 지 언니한테 잔소리를 했어야지..

  • 15. ......
    '21.5.9 10:26 PM (119.69.xxx.56)

    지난주 변호사모친이 변호사에게 세번 결혼할 팔자라고 했어요
    광남이랑 재결합 힌트 아닐까요?

  • 16. 내가
    '21.5.9 10:51 PM (125.134.xxx.134)

    작가믄 광남이랑 사채업자랑 연결시키겠어요
    변호사보다 이정재 삘 나는 사채업자가 더 부자일껄요. 얼마나 매력있음 여의사가 일편단심 민들레로 따라다니겠어요. ㅋㅋ
    광자매들도 초반에 비함 착해지고 꼬이는 범인찾기도 해결되면서 이전보다는 내용이 참해지긴했는데
    완전 개막장에 말로 따따따따 거리고 좀 피곤해요
    걍 이보희 이쁜거 보는 재미에 광자매 아버지 목소리 듣는재미로 봐요. 시청률도 기대이하더군요
    드라마에 정상이라고는 오뚜기밖에 없는 드라마예요
    사채업자가 그나마 좀 속이 알차보이긴 한데

  • 17. 짜증
    '21.5.9 11:16 PM (122.32.xxx.66)

    불륜옹호 드라마
    그 이모랑 파마머리 남자가 젤 싫어요
    무슨 순애보인냥.
    설마 순애보로 불륜 둔갑 안하겠죠.역대급 미친드라마에요.
    대사도 촌스럽고

  • 18. ㅋㅋ
    '21.5.10 5:33 AM (218.48.xxx.98)

    그렇게 사치질하면서 산 전업이 명품가방만 팔아도 3천은 넘을거같네요
    저도 여자편이지만 첫째편 못들어주겠네요
    남편한테 한 꼬라지가 남편 밖으로 내몰긴했잖아요

  • 19. ㅇㅇ
    '21.5.10 5:09 PM (110.70.xxx.48)

    광남이 임신 안하고
    신마리아 애도 친자 아니고

    알고보니 진짜 무정자

    이러면 꿀잼일텐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35357 애가 편입준비를 하는데요? 4 조국의시간 14:58:27 480
1335356 요즘 유투브를 많이 보는편인데 6 14:57:25 932
1335355 스포) 광자매에서 신사장님 신변이? 6 드라마 14:56:52 1,386
1335354 여사님 대신 선생님으로 불러주세요 6 ㅇㅇ 14:56:17 1,680
1335353 일본 남자에 대한 선입견. 37 .. 14:55:57 1,467
1335352 이준석 연일 눈물..천안함 유족 만나 "보수가 마음아프.. 18 ㅇㅇ 14:55:35 1,128
1335351 조국장관은 검찰,언론,야당을 한패로 보네요. 23 조국 14:50:57 803
1335350 차 얼마나 뜸하게 타면 방전되나요? 8 ... 14:50:06 1,204
1335349 추미애 "尹 대권? 민주주의를 악마에 던져주는 것&qu.. 7 .. 14:48:00 454
1335348 신일써큘레이터가 잡음이 나는데,잡음 없는 써큘레이터 추천 부탁드.. 4 여름 14:43:27 534
1335347 삼성갤럭시 최근에 업데이트 하신분들 ... 14:43:20 373
1335346 착한운전마일리지와 탄소포인트제 함께해요~ 6 함께해요~!.. 14:38:55 291
1335345 80대 여성치매환자를 50대 남자가 이런일이 14:38:40 1,813
1335344 국민의힘 부동산투기 전수조사 거부함 23 눈가리고 14:36:45 1,946
1335343 남편의 교육에 대한 가치관 9 교육 14:36:35 730
1335342 Daum에서 Gmail로 메일을 보냈는데 3 .. 14:35:30 411
1335341 국짐당이 부동산 전수조사 죽어도 안하려는이유 26 ㅇㅇ 14:35:28 1,105
1335340 용산구 학군이 그렇게 안좋은데 집값이 참 23 ㅇㅇ 14:31:12 2,547
1335339 공무원 퇴임식도 생략하네요 2 ㅡㅡㅡ 14:30:21 1,133
1335338 아들 둘 데리고 여행가기좋은곳... 12 아카시아 14:25:45 1,164
1335337 잔여백신 예약됐다고 문자가 왔는데 병원에선 끝났다고 해요.(백신.. 4 ㅁㅁ 14:23:33 1,586
1335336 아래 배우 김지석씨 이야기 나와서 37 ㅋㅋㅋㅋ 14:23:18 6,337
1335335 네이버 백신접종 성공 (아스트라제네카) 7 1301호 14:23:01 1,056
1335334 전 남자친구가 계속 생각 나요 19 ㅇㅇ 14:21:38 2,440
1335333 페페론치노를 갈아서 우리나라 고추가루대신 김치양념으로 쓰면 안될.. 10 .. 14:20:30 1,0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