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김진호의 외모 자존감

.. 조회수 : 7,157
작성일 : 2021-04-21 23:35:23
김진호의 노래만 좋아했었는데 요즘 자주 올라오기에 유튜브에서 인터뷰한 걸 봤어요.
그런데 자존감이 진짜 존경스러울 지경.

오디션을 봤다.
내 노래에 만족한 것같았지만 얼굴을 고치라고 했다.
나는 어머니와 똑같이 생겼다. (유재석 웃음)
나는 어머니 얼굴을 좋아한다.
그래서 얼굴을 고쳐야한다면 노래를 안하겠다고 했다.
눈이 커야만 노래를 할 수 있는 건 아니지 않은가.

워너비 멤버들을 처음 만났을 때 미안하다고 했고 나를 빼도 된다고 했다.
아마도 외모때문이었겠죠. 그때 몸무게가 98킬로.

김진호는 본인 외모가 선호받는 외모가 아니라는 걸 알고 인정은 하고 동시에 본인 외모를 좋아하는 거예요.

이 멋진 자존감, 반듯하고 진지한 청년이었네요.
어머니가 바르게 키운 멋진 청년.
IP : 110.70.xxx.67
1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
    '21.4.21 11:38 PM (203.170.xxx.178)

    멋지네요. .가수로도 최고고 건실하고

  • 2. 끼가 자르르
    '21.4.21 11:40 PM (211.227.xxx.165)

    끼가 자르르 ㅎㅎ
    외모가 눈에 안들어오더라구요 ㅎㅎ

  • 3. ..
    '21.4.21 11:41 PM (110.70.xxx.67)

    외모도 멋있어 보여요.

  • 4. ㅇㅇ
    '21.4.21 11:45 PM (106.101.xxx.244)

    갈수록 외모도 호감형

  • 5. 어머니들
    '21.4.21 11:48 PM (110.70.xxx.67)

    김진호가 학생일 때 노래하고 싶은데 노래방에 가려면 보호자가 있어야 하니
    일 끝나고 피곤한 엄마와 노래방에 갔대요.
    거기서 엄마는 노래를 들으며 자고, 김진호는 노래하고..

    창모 어머니도 비슷하세요.
    창모를 피아니스트로 키우기 위해 엄마가 영어 공부를 뒤늦게 시작해서 영어 선생님이 되어 창모를 키웠다고.
    가난한 살림에 피아노를 사주고 응원해주셨다고.

    김진호와 창모의 노래에 부모님 특히 어머니에 대한 노래들이 있어요.
    대단하신 어머니들이 반듯한 아들들을 키워냈어요.

  • 6. 나이스~!
    '21.4.21 11:49 PM (223.38.xxx.63)

    김진호 나이스~~~

  • 7. ---
    '21.4.22 12:00 AM (121.133.xxx.99)

    자연스러움과 자존감이 잘생김의 원천이죠

  • 8. 제가요
    '21.4.22 12:19 AM (125.134.xxx.134)

    콘서트를 예전에 갔는데요. 정말 죽을힘을 다해 노래부른다는게 저런거구나 생각했어요
    그리고 보통 가수들이 앞쪽 그러니깐 비싼좌석만 눈 많이 마주치고 바라보는데 구석지고 후미진곳까지
    손 흔들어주고 거기 삼층 멀다고 저희가 안본다고 생각하면 안됩니다 그러는데
    세 남자들한테 빠져서 그날 잠도 못잤어요

  • 9. ..
    '21.4.22 12:33 AM (118.32.xxx.104)

    외모 자체도 귀엽고 매력 넘쳐요~

  • 10. 윗님
    '21.4.22 12:37 AM (183.103.xxx.107)

    저도 예전에 콘서트때 느꼈어요
    오른쪽구석에서 왼쪽구석으로 계속 왔다갔다 하면서 눈 마주치고 제일 열심히 노래부르고 했어요
    그전 까지는 그냥 sg워너비 노래가 좋아서 콘서트도 갔었는데 그이후 김진호 팬이 되었네요
    물론 나머지 두명도 혼신의힘을 다해 노래 했지만 김진호는 정말 구석구석 관객까지 신경쓰더군요
    역주행을 하면할수록 채동하의 목소리가 생각나네요

  • 11. ...
    '21.4.22 1:19 AM (210.178.xxx.131)

    쌍수도 안어울릴 거 같은데 자존감이 큰 일 했네요. 김진호 얼굴이 어때서.

  • 12. ㅇㅇ
    '21.4.22 1:24 AM (1.11.xxx.145)

    저희 어머니께서 거의 십 년 전쯤
    우연히 sg워너비 공연 보고 오셔서
    김진호앓이를 얼마나 하셨던지.
    너무 멋있고 라이브는 세계최고라시며...

  • 13. 멋있어요
    '21.4.22 1:52 AM (110.70.xxx.17)

    꽃미남이 아닌데 그게 더 멋있고
    개성이 멋있어요.
    특히 눈과 노래할 때의 자세가 멋있어요.

  • 14. 머리
    '21.4.22 2:20 AM (116.39.xxx.149)

    길렀을때는 더 멋있었어요~~~^^

  • 15. ㅇㅇ
    '21.4.22 2:51 AM (180.230.xxx.96)

    처음에 썬글을 계속 썼던걸로 기억해요
    나중에 알게 되고 더 관심 갖게 되었는데
    이런 사연인줄 몰랐네요
    노래를 아주 잘해서 좋아했었는데..

  • 16. 나이스
    '21.4.22 8:13 AM (118.220.xxx.115)

    sg워너비시절엔 소몰리창법을 별로 안좋아했었어요 라라라스타일을 좋아해요
    근데 최근에 김진호군의 노래를 들으니 와 가사가 너무 진솔해요 노래할때 진심인가수에요 말할때들어보면 내실이 꽈악 차있어요 자존감도 높고 유퀴즈에서 알게된 엄마의프로필사진은왜꽃밭일까를 듣고 울었네요 이런저런 동영상찾아보니 불후의명곡에서 가족사진부르는영상도 울고...그냥 노래에 진심이 느껴져요 놀면뭐하니 나온거보고는 완전히 팬됐어요 형들사이에서 신난 막내 너무 귀엽고 노래할땐 세상 그누구보다 멋있어보이는 효과ㅎㅎ 진호군 나~이스!!

  • 17. ㅡㅡㅡ
    '21.4.22 11:22 AM (61.98.xxx.233)

    솔직히 예전에는 외모 별로였는데
    갈수록 멋있어지는거 같아요.
    노래는 워낙 유명해서 거의 알았지만,
    멤버들한테는 관심 없었는데
    이번에 놀면뭐하니 보고 완전 반했어요.
    나이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7528 긴급사태 日, 3분기 만에 또 '마이너스 성장' 1 .. 22:05:51 46
1327527 독서실에서 금융 자격증 공부중이예요 40대후반 22:03:44 107
1327526 서류들 어떻게 버리세요? 3 궁금 22:03:30 51
1327525 '영국, 백신 1회 접종자 96% 항체생성..2차 접종자 99%.. 2 와우 22:01:40 225
1327524 손금 신기한건 있네요 1 ㅇㅇ 21:58:07 351
1327523 제 지갑이 어디 갔을까요? 3 흑흑 21:58:05 190
1327522 학교직원인데 교장이 개인적인 일을 시킬경우요 학교 21:55:53 217
1327521 대학생 어머니 모임? 9 학부모 21:52:46 748
1327520 77세 어머니 화이자 2차 접종 완료 7 잡담 21:52:10 459
1327519 (서명) 법무부 진정서 - 정경심 교수 관련 검찰의 증거조작 검.. 2 5계절 21:51:42 94
1327518 타사이트 본인글에 알바들댓글 지우는 이유-알바비안쳐줘서 3 알바타도 21:49:54 183
1327517 소개팅 밸런스 좀 봐주세요 10 ㅇㅇ 21:45:24 395
1327516 내일 부처님오신날 절에서 행사있나요? 1 ㅇㅇ 21:44:40 227
1327515 윤석열따위가 언론에 5.18 메세지를 보냈다는게 좀 웃기네요 7 ??? 21:43:47 255
1327514 늘든말든 or 늘던말던 뭐가 맞나요? 6 딸둘맘 21:42:56 485
1327513 이 정도면 마지막 한조각 퍼즐은 완성된것으로 봐도 되겠죠 19 한강 21:42:26 1,118
1327512 한국에서 코로나 인도변이 감염자 나왔네요. 1 000 21:35:59 1,051
1327511 양양 여행가는데요 1 ... 21:32:44 384
1327510 BTS 슈가의 518추모곡 4 ㅇㅇ 21:30:54 559
1327509 빌트인 세탁기 사도 될까요 6 사과 21:26:49 352
1327508 콜센터 발도 들이지 마세여. 7 최악 21:26:26 1,706
1327507 ~년자 붙이는 남자 어떠세요 14 ㅇㅇ 21:26:02 1,191
1327506 영어 작문좀 부탁드려도 될까요? ㅠㅠ 3 ... 21:24:07 216
1327505 김의겸 의원, 윤석열 "조국만 도려내겠다" 20 빛과 어둠의.. 21:23:10 933
1327504 남자아이 하룻밤 사이에 키가 훌쩍 크기도 하나요? 9 Aa 21:22:42 1,0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