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서울대 아동가족학과

3333 조회수 : 3,401
작성일 : 2021-04-20 10:22:40
보통 아동학과 나오면 어린이집 선생님 하잖아요
근데 서울대나 연대같은데 아동가족학과 나와도 어린이집 가나요?
아니면 더 나은 기회가 있는지?
물론 전공과 전혀 상관없는 진로를 얘기하는게 아니라 전공을 살리는 경우 질문이에요~
IP : 211.48.xxx.140
2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21.4.20 10:24 AM (49.165.xxx.219)

    로스쿨
    문과는 거의 대부분 로스쿨이에요
    전공 없어요

  • 2. SKY입니다
    '21.4.20 10:25 AM (14.34.xxx.119)

    어린이집 선생님을 폄하할 마음은 없지만.. 사회적으로 좋다고 생각하는 곳에 취업 하지 않을까요

  • 3. ..
    '21.4.20 10:26 AM (211.199.xxx.190)

    서울대 아동가족학과 졸업생 몇명 아는데 모두 교수하고 있어요.

  • 4. 결론
    '21.4.20 10:27 AM (210.117.xxx.251)

    지금 언급하신 곳 졸업했습니다.

    전 석박은 다른 전공으로 바꿔서 학위도 끝까지 다 땄어요.
    이 분야에 좋은 직장에서 연구합니다.

    대개는 학부 졸업하고 어린이집 교사로 가는 애들도 있고,
    공부 계속 해서 국책연구원이나 대학 교수로 가기도 합니다.

    어린이집의 경우 좀 좋은 곳에 가는 경우가 꽤 돼요.
    그냥 동네 좋은 곳이 아니라, 아주 좋은 곳. ㅎㅎ
    저 학교 졸업했기 때문에 들어갈 수 있는 아주 좋은 어린이집이나 유치원이 있습니다.

    또 학부 졸업 후에 언론사 기자하는 애들도 있고요.
    일반 회사 취업하는 데에는 지장이 없으니까요.

    아동학이 전공만 잘 맞으면 참 재미있는데, 사람마다 전공 선호도가 다르니 스스로 판단해야 합니다.

  • 5. 에이
    '21.4.20 10:33 AM (1.241.xxx.7)

    서울대,연고대 나와서 무슨 어린이집을 가요ㆍ
    아무리 좋은 어린이집이래봤지ㆍ 삼성 어린이 집이요? 인서울 아동이나 유교과 나와서 삼성어린이집 가는 경우는 있지만요ㆍ최소 임용이나 교수하죠

  • 6. ㅇㅇ
    '21.4.20 10:33 AM (121.152.xxx.127)

    스카이는 아동학과뿐 아니라 어딜 나와도 어린이집 선생님은 안하죠
    제 친구중에 서울대 아동은 그냥 직장다녀요 은행

  • 7. 3333
    '21.4.20 10:37 AM (211.48.xxx.140)

    위에 졸업생이신 분요. 전공을 바꾸신 이유는 기존 전공에 만족하지 못하셔서인가요? 취업을 생각했을때,
    추천하시는 전공이신건지(명문대일지라도..보통 평생교육원 나와도 어린이집 교사는 할 수 있으니까요 서울교대 나와서 초등교사 할수도 있었으니까..)
    또 만약 아동 심리쪽에 관심이 있다면.. 학부가 심리학과인것과 아동가족학과인것 중 어느쪽을 추천하시나요?(혹시 아신다면요)

  • 8. 결론
    '21.4.20 10:41 AM (210.117.xxx.251)

    저 학교 나와도 어린이집 선생님으로 갑니다.
    유치원의 경우엔 실제 저 학교 졸업자만 들어갈 수 있는 곳이 있고요.

    그렇게 취업한 졸업자 중 불만족하는 애는 한 명도 못 봤습니다.

    본인 상상으로 얘기하지 마세요.

    S대나 Y대 정치학과 나와도 9급 시험 보는 세상인데,
    자기만 만족하면 전 아무 문제 없다고 봅니다.

    그리고 학문에 관심 없으면, 아무리 S대나 Y대 출신이어도 대학원 진학 안 합니다.
    학부가 서울대이고 연대라고 해서 모두 학문에 자질을 갖고 태어나는 것도 아니고...

    최소 임용이나 교수라니...

    정말 궁금하시면, 한 번 직접 저 학교 저 전공으로 학교 다녀보세요.
    동문들 일하는 스펙트럼과 일자리의 질은 정말 넓습니다.

  • 9. 당연히
    '21.4.20 10:45 AM (1.237.xxx.47)

    스카이 나와도
    어린이집 교사도 하겠지요

  • 10.
    '21.4.20 10:48 AM (1.212.xxx.66)

    학과 졸업생 분 말씀 답답하시겠어요.
    사람들은 본인 식견에 갇혀서 어린이집이나 유치원 교사에 대한 어떤 틀이 있는 거 같아요.

    기업 산하 어린이집 중에는 기업의 정직원으로 채용하는 곳도 있습니다.
    또 법원이나 서울대에서 운영하는 어린이집(백학이나 느티나무)으로도 가지요. 어린이집이나 유치원 역시
    임상경험(?)이 중요하기 때문에 전공에 뜻있는 사람들은 당연히 취업합니다.
    이후 진로는 좀 더 다양할 수 있겠지만요.

  • 11. 결론
    '21.4.20 10:55 AM (210.117.xxx.251)

    저는 전공 아주 만족했어요.
    인간발달에 관한 과목들이 제일 재밌었어요.

    다만 국가 정책을 다루고 싶어서, 석박은 사회과학으로 바꿔 공부했습니다.

    똑같은 인간이나 가족을 다뤄도, 정책적으로 접근하고 싶으면
    아동학보다는 사회과학쪽 전공으로 진학하는 것이 낫겠다 싶었거든요.

    심리학도 너무 분야가 넓어서, 보통 석사 진학하기 전에 학생이 교수와 면담을 하기도 하는데.
    너는 심리학이 아니라 아동가족학이 맞다라고 얘기해주시는 경우를 봤습니다.
    심리학은 전공 교수별로 정말 마이크로하게 갈리는 거 같아요.
    랩실에 TO 없으면 안 뽑기도 하고.

    제가 심리학 전공자가 아니라 조심스럽지만.
    그런데 저라면 심리학과를 가서 좀 넓게 여지를 두고 공부하는 걸 택할 겁니다.

    그리고 아동학과 나와서 취업이 스페셜하게 잘 되는 걸 기대하시면 안 됩니다.
    취업을 생각할 때 추천할 만한 전공은 아니에요.
    취업 생각하면 경영이나 경제학을 가야죠.

    저 명문대학 아동학 나와서 로펌 비서로 취업하는 애도 있고,
    삼성 같은 대기업으로 취업해 다니는 애,
    은행권 들어가는 애 등 다양합니다.

    전 솔직히 직업으로 따지면, 왜 굳이 명문대 나와 로펌 비서로 가나 싶기도 했습니다.
    여러분들이 저 대학 나와 어린이집 교사가 웬말이냐 하시지만.
    현실에선 어린이집 교사도 있고 로펌 비서도 있어요.
    그런데 자기만 문제 없다고 생각하면, 괜찮다고 봐야죠.

    암튼 경영경제만 고집하는 회사 아니라면 뚫을 수는 있으나,
    그렇다고 취업 시장에서 대접받는 전공은 아니에요.

    은행을 갔거나 삼성을 간 애들은 학교 다닐 때에도 열심히 다른 활동하고 학점 관리도 잘 했던 애들이에요.

    근데 계속 공부로 판 사람이 제일 똑똑한 동문인 거 같습니다.
    학계에 남은 사람들이 대기업 간 애들보다 학교 다닐 때부터 한 수 위였어요.

  • 12. 아님
    '21.4.20 11:01 AM (124.5.xxx.197)

    그런 과 가는 거 아닙니다.
    그 성적으로 이과가면 의대가던 시절의 졸업생입니다.
    교수도 인서울 4년제는 미국 명문대 유학 아님 힘들고요.
    전문대는 대우가 아주...게다가 문송시대라 4년제 교수생활도 힘들어요. 그냥 초중고 교사가 나아요. 어딜가든 관리자 마인드가 상당히 조악하고 업무 특성 때문에 싼값으로 해결할 일에도 3D노동이 상용화되어있고 그런 마인드가 학계에도 만연한 시모 느낌 교수들 드글드글
    요즘 서울대 경영붙고 교차지원으로 지방한의대 가는 게 이해됩니다.
    동문 중에 제일 똑똑한 친구는 학부 때부터 사시공부해서 붙은 친구예요. 아주 그쪽 분위기가 좀 그래요. 간호대처럼 완전 여초

  • 13. 대체로
    '21.4.20 11:03 AM (112.168.xxx.103)

    교수나 연구원 등등으로 가죠.
    여초라 남자라 경쟁 덜해도 되서 그쪽으로 잘 나가는 편이에요.
    점수 맞춰서 들어간거면 다른 전공으로 빠질테고요.

  • 14. 글쓴이
    '21.4.20 11:05 AM (211.48.xxx.140)

    전공자분 알려주셔서 감사해요
    아동쪽 정책쪽에 관심있어도 아동학과에서 쭉 석박사 하는게 괜찮은 선택지일 것이라고 생각했는데요
    혹시 행정학과로 진학하신건지?(답변안해주셔도 괜찮아요)
    아동관련에 관심있는데 아동심리나, 육아정책쪽을 좀 더 공부해보고 싶으면 오히려 심리학과나 행정학과쪽을 진학해야 하는지, 아동학과로 진학하는게 나은지 그것도 궁금하네요.(아동심리는 심리학과라고 답변해 주셨네요^^;;) 아무래도 이것저것은 다 진로가 다 잘풀렸을때 얘기고 어린이집 선생님이 가장 현실적인 진로인가 싶기도 하고..혹시 아시는게 있으시면 좀 더 나눠주시면 많은 도움이 될거 같아요. 감사합니다!

  • 15. 실상
    '21.4.20 11:06 AM (118.235.xxx.227)

    실상은 졸업생 70-80%전업주부임.

  • 16. 교수하고싶으시면
    '21.4.20 11:14 AM (112.168.xxx.103)

    나중에 수요가 있는 쪽(학과)을 고민하셔야 할거에요.
    잘 뽑지도 않고 이제 대학도 구조조정이고
    들어와서도 그닥 메리트 없어요. 그렇다고 다른 좋은 대안도 없으니 그나마 나은건가 싶기도 하고.
    그쪽 잘 아는 사람입니다.
    아동 관심있으시면 취업하셨다가 학계로 가시면 금상첨화죠.
    그렇게 풀리기가 아려워서 그렇지(공부도 만만치 않고 공부 잘 했던 사람이 현장 어린이집 교사로 일 오래하기도 만만찮고 그래요).

  • 17. 머래?
    '21.4.20 11:35 AM (211.38.xxx.74)

    실상은 졸업생 70-80%전업주부임 이것이 정답일 둣요

    Y대 아동학과 나와서 프르니 직장어린이집 교사하다 지금은
    원장하시는 분 여럿있습니다

  • 18.
    '21.4.20 12:04 PM (124.5.xxx.197)

    어린이집 원장 자격이 어려운게 아니에요.
    전문대 나와도 오래만 하면 됩니다.
    연봉이요.
    원장이 대기업 몇 년 다닌 미혼보다 못한 경우가 많아요.
    P어린이집도 Y대 아니라 인서울 아동학과 어디든지
    되던데요. 대학원으로 업그레이드 할뿐
    학교 교사처럼 60대넘어서까지 어린이집 원장하고 그런 건 자영업일 때 그러는 거죠. 애들도 인구수도 주는데요.
    명문대 나와서 전공했다고 우는 애 달래주고 밥 떠먹여주고 하는 것도 경력상 아주 조금은 해도 오래는 글쎄요...그렇다고 연봉이 현실적인 것도 아니고 학교처럼 빠른 퇴근 방학이 긴 것도 아니고 직업안정성이 높은 것도 아니고 그러니 공부 더 하고 유학까지 가서 연구쪽으로 가던지 아니면 전업주부행...아님 유치원정교사 따서 임용보고 공무원되기

  • 19.
    '21.4.20 12:05 PM (58.120.xxx.107)

    대기업이나 IT기업 사내 어린이집 이야기 아닐까요?

  • 20. ...
    '21.4.20 12:37 PM (223.38.xxx.120)

    유아교육과도 임용고시 보고 공립유치원 가더라고요. 그럼 교사랑 똑같아요.

  • 21. 친구딸
    '21.4.20 1:01 PM (121.179.xxx.235)

    저기 졸업하고
    삼성전자로 갔어요.

  • 22. 오소리
    '21.4.20 5:04 PM (58.143.xxx.27)

    요즘 서울대 공대생도 삼전 들어가기 쉽지 않은데
    언제 들어간거죠?

  • 23. 예를들면요
    '21.4.21 12:26 PM (112.219.xxx.74)

    어린이집의 경우 좀 좋은 곳에 가는 경우가 꽤 돼요.
    그냥 동네 좋은 곳이 아니라, 아주 좋은 곳

    어떤 곳이 좋은 곳인가요?
    교사들의 수준? 원장 수준?
    가격을 차치하고, 좋다의 기준이 궁금합니다!
    저도 관련학과 출신인데, 원장들이나 교사가
    교육에 열의가 있는 곳을 찾고 있어요.
    경영이 아니라. 제가 하는 '일' 때문에.
    이 글 보시려나요 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6542 82 관리자님 욕쓰는 사람들 좀 강퇴시켜 주세요. 1 욕쟁이 01:22:42 127
1326541 82 관리자님 최소한 신상털기는 좀 금지합시다 12 ㅇㅇ 01:16:32 439
1326540 마스크 가드 편한가요? ㅇㅇ 01:12:02 99
1326539 입학준비금 서울역 롯데아울렛에서 사용할수 있나요? 1 중고딩맘 01:04:06 190
1326538 피아노 잘 치는 사람 너무 많죠 1 전공자 01:02:31 368
1326537 홀딱벗고새 시끄러워서 잠을 못 자겠어요. .. 00:55:41 723
1326536 남자애들 옷 파는 쇼핑몰 후기 보다 빵터졌어요. 7 00:53:52 1,775
1326535 개인자영업자 남편의 고급차 사랑 6 ... 00:53:13 669
1326534 편두통 앓는 분들, 제 증상과 비슷하신가요? 6 편두통 00:52:51 262
1326533 장터국수 먹고싶어서 재료 샀는데 1 인ㅇ 00:52:09 240
1326532 신발 외삼촌 경찰서장 맞다는군요. 초기 가출로 사건배당함 44 .. 00:50:30 2,709
1326531 조용한 선풍기 추천 좀 해주세요 2 .. 00:39:21 407
1326530 공포영화를 좋아하는 심리는 무엇일까요? 9 .... 00:34:52 461
1326529 품종묘 입양알아보다가 5 입양 00:30:40 568
1326528 아이가 낼 이렇게 삼시세끼 해달라는데요 21 00:29:43 2,896
1326527 수요일이전 이라고 하면 5 의미 00:25:44 427
1326526 푸룬주스 먹었는데요. 2 .. 00:18:29 567
1326525 고액 자산컨설팅 후기) 돈 값 하네요. 6억 더 벌었어요. 27 ... 00:18:25 2,626
1326524 다른여자들은 대체 얼만큼 적극적인건가요? 6 ㅇㅇ 00:17:11 1,274
1326523 그알 끝에 한강사건 목격자 찿는거 맞나요? 5 /// 00:15:18 2,018
1326522 이런 육아방식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7 ... 2021/05/15 1,104
1326521 The Economist, 전세계적인 주택가격 폭등 문제 3 ㅅㅅ 2021/05/15 757
1326520 친구네 변호사 답변보니 옳게 가고 있네요 84 역시 2021/05/15 5,548
1326519 무슨 선물해드려야 하나요 2 남자선생님 2021/05/15 438
1326518 청소년 정신신경과 실비 보험처리되나요? 3 모모 2021/05/15 4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