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동양대 최성해 전 총장 "비례대표 제안 받아" 수상한 행보

.. 조회수 : 2,055
작성일 : 2021-04-19 23:04:48
http://andongmbc.co.kr/adboard/NewsView51200

예상했던 대로네. 국짐당 ㅉㅉ
IP : 117.111.xxx.57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우리국민들
    '21.4.19 11:06 PM (106.101.xxx.29)

    제발좀요 ㅜㅜ

  • 2. 부푸러
    '21.4.19 11:08 PM (211.201.xxx.53)

    헐 이건아니지
    학력위조 총장을 부끄럽지도 않나
    이런사람 추천하는 수준이라니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 국짐당

  • 3. ....
    '21.4.19 11:13 PM (98.31.xxx.183)

    문재인 정부가 괘씸죄로 잡으려나보네요

    조국 청문회]"曺, 선량한 얼굴로 거짓말"···최성해 총장 통화내역 공개
    입력2019-09-06 17:50:04 수정 2019.09.06 17:50:04 한동훈 기자
    facebook 공유

    twitter

    kakao

    email

    복사
    뉴스듣기 가
    기사저장

    저장된기사목록

    기사프린트
    본지 전화인터뷰
    최성해 동양대 총장이 6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행태를 보면 거의 다 거짓말이고 선량한 얼굴로 잡아떼고 있다”면서 “개인적으로 사퇴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날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조 후보자 인사청문회를 지켜본 최 총장은 서울경제와의 전화통화에서 “조 후보자 부인인 정경심 교수의 도덕성에 문제가 있다는 점을 지적하려 청문회에 나가고 싶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정씨가 교수로 재직 중인 동양대 총장 명의의 표창장이 조 후보자의 딸 조모씨에게 허위로 발급됐다는 논란이 일었다. 최 총장은 검찰 조사에서 상장을 발급한 적이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또 최 총장은 정씨와 조 후보자가 “정씨에게 발급 권한을 위임한 것으로 해달라”고 회유했다고 주장해 논란이 확산됐다.

    최 총장은 “총장 명의로 일련번호가 다른 수십 개의 표창장이 나갔다는 주장이 나오는데, 한꺼번에 많이 발행해야 하는 졸업장 같은 것은 내가 총장직인 결재를 위임할 수 있지만 다른 상들은 그렇지 않다”며 “한두 사람에게 나가는 표창장을 내가 기억하지 못할 리 없다”고 말했다. 그는 “조 후보자가 기자간담회도 했고 청문회에도 참석했지만 대부분 ‘차후에 말씀드리겠다’ ‘검찰 수사 중’이라고 답하지 않았느냐”며 “거짓말이 지금까지 회자되고 있는데 장관이 돼서는 안 된다고 본다”고 강조했다.



    최 총장은 이날 조 후보자와 두 차례 통화한 기록이 담긴 내역도 한 언론과의 인터뷰를 통해 공개했다. 내역에는 지난 4일 오전7시38분 정씨와 19분 넘게 통화하고 이후 오전8시12분께 정씨가 다시 전화를 걸어 최 총장과 3분30초가량 이야기한 것으로 기록됐다. /성행경·한동훈기자 hooni@sedaily.com


    출처 : http://www.sedaily.com/NewsVIew/1VO54INOKX

  • 4. 고졸.
    '21.4.19 11:21 PM (203.254.xxx.226)

    나대지 마슈.

  • 5. 학력위조
    '21.4.19 11:26 PM (210.178.xxx.131)

    걸릴까봐 비례 거절한거죠. 위조 말고도 걸릴 게 한두가지겠어요. 동양대 작정하고 압색하면 한무더기 나오겠네요

  • 6. ..
    '21.4.19 11:29 PM (117.111.xxx.202)

    223.33 사리분별이 안되는 분이네

  • 7. 댓글...
    '21.4.19 11:59 PM (110.13.xxx.119)

    최성해. 이거 말고도 사립학교 비리 문제로 검찰수사중이었음. 검찰한테 협조한 이유
    트위터에는 조선일보 기자가 정경심 교수 관련해서 엄청난게 터질꺼라고 올라옴
    그게 8월 20일 즈음이였나 아직도 기억남 9월에 표창장 터지고 그거 찾으러 돌아다녔는데 없어짐...
    캡처 못해 놓은게 한이 되네... 적어도 그전부터 먼가 기획하고 있었다는 이야기

  • 8. 저것들은
    '21.4.20 12:13 AM (211.233.xxx.162)

    학력위조 죄라고 생각안하죠.
    위조 덩어리 줄리가 영부인 만들려는 윤씨도 있잖아요.

  • 9. 쓸개코
    '21.4.20 2:47 AM (121.163.xxx.211)

    이 자가 양심이 있다니 정말 어이가 없어요.
    압색 전에 자체회의하고(본인은 표창장 몰랐다 했으나 이 자체로 알았다는걸 증명)
    곽상도 접촉하고 왔다기 갔다리 증언한 사람이 양심이 있어요?

  • 10. ...
    '21.4.20 2:58 AM (121.161.xxx.187)

    한 일가족을 그렇게 가루가 되도록 부숴놓고
    고작 국짐당 비례 제안??
    개나 줘버린 양심.
    개가 낫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7642 한자많은 책을읽어야해요 옛날책 한자 11:04:29 9
1327641 "서울 아파트 전셋값 언제 잡히나"…정부 믿던.. 5 ... 11:01:06 107
1327640 한강글 첨써보는데요 한강으로 들어가는데 7명 중 아무도 신고 안.. 7 ㅇㅇㅇ 10:59:51 261
1327639 인간관계에서70~ 80프로는.좋은데 7 10:56:50 212
1327638 백신 허브, 백신 신기술 확보, 의약품 개발 투자 2 .... 10:53:58 76
1327637 인성이괜찮은 사람도 이런짓을 할까요? 6 인성 10:52:15 436
1327636 성범죄를 저지른 목사?에게 아멘~아멘~하는 이유를 이번에 이해했.. 1 음.. 10:49:36 118
1327635 혼자사는분들 원피스 뒷 지퍼 어떻게 올리세요? ㅠㅠ 11 .... 10:45:58 554
1327634 내가 선택할 수 있다면, 태어나시겠어요?? 11 그냥궁금 10:43:19 410
1327633 잔디있는 주택 1 시선폭격 10:42:56 222
1327632 광주5.18민주화운동ㅡ선을 넘은 녀석들 2 광주 10:41:27 130
1327631 한국이 백신 벼락거지 된 이유-이정봉 기레기 8 욕 해주세요.. 10:39:11 360
1327630 이준석 똑똑하네요 38 ㅇㅇ 10:34:02 1,711
1327629 이촌동 중경고 분위기 안좋은가요? 1 ㅇㅇ 10:32:12 346
1327628 김종인이 외대 출신이군요 2 전권 10:30:46 448
1327627 굽있는 샌들이 오히려 편했어요 4 맑음 10:24:21 648
1327626 (도움) 아는 동생이 가족에게 장기기증을 하는데... ㅠㅠ 17 ㅇㅇ 10:23:57 1,152
1327625 50대 직장맘들..집에서 밥 하시나요? 17 .. 10:16:14 1,589
1327624 공부 못하고 싫어하신분들 이야기 나누어보아요ㅎㅎ 24 - 10:08:40 1,145
1327623 코스트코에서 괜찮은 생필품은 뭘까요 5 ㅅㅇ 10:06:41 1,113
1327622 인스타그램 실수로 좋아요를 눌렀다 취소 했는데 5 인스타그램 10:06:29 938
1327621 마늘장아찌 실온보관해도 되나요 3 ... 10:00:34 312
1327620 한사랑 산악회 김영남 회장이요~~ 10 열쩡 09:57:19 1,066
1327619 중문 유리 무늬가 눈에 거슬리는데 13 ... 09:52:06 861
1327618 한강사건보니 왜 사이비 종교에 빠지는지 알겠네요 47 ... 09:50:35 1,8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