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간호사 면허증이 가성비가 좋네요

ㅡㅡㅡ 조회수 : 4,535
작성일 : 2021-04-10 08:19:52

가늘고 오래 가는거요

제 친구들 미스때는 대학병원서 빡시게 일해서 돈 많이 벌어

관두고 해외 여행 몇달씩 다니다 결혼 하더니

결혼후 거진 20년  경단인데도

자기가 일하고 싶은 애들은 바로바로 취업 하네요

이야기 들어보니 60 가까이 되서도 면허증 있어

노년에 알바삼아 간호사로 일하시는 분들도 은근 많으시더라구요.

이럴줄 알았음 간호대를 갈걸 싶네요

힘들면 관두고 다시 얼마든지 시작할수 있는

처음엔 간호사 별로라 생각했는데 길게 보니 이만한게 없다는

IP : 203.175.xxx.169
2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4.10 8:24 AM (112.133.xxx.75)

    학점관리 잘해서 보건교사 자격증까지 따면 더하죠. 보건교사 자격증은 교대원에서 주는 데도 없고 요즘 보건교사 기간제든 정교사든 많이 뽑더구만요. 1-2년 임용공부하고 교사되던데요.

  • 2. ...
    '21.4.10 8:26 AM (203.175.xxx.169)

    인생은 이래서 선택이 중요 한가봐요 의데 약대 갈 성적은 아니라도 간호대 갈 성적은 충분했는데 그때 간호대가 요즘 처럼 대세가 아니었거든요

  • 3. ,,
    '21.4.10 8:26 AM (203.175.xxx.169)

    요즘은 유턴입학 하고 편입경쟁도 치열하던데 늦게나마 갈수 있음 도전해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드네요

  • 4. ...
    '21.4.10 8:38 AM (211.227.xxx.118)

    요양보호사라도 도전해 보세요.
    결과만 보면 달콤해 보이지만 그자리까지 가기위해 힘들었을겁니다.

  • 5. ,.,,
    '21.4.10 8:41 AM (203.175.xxx.169)

    요양보호사도 요즘 아무나 못하던데요 체력이랑 차라리 전적대로 간호대를 도전할까 싶네요

  • 6. ...
    '21.4.10 8:44 AM (211.227.xxx.118)

    오늘이 제일 젊은 날!
    나중에 해 볼걸 하는 후회도 못하는 시간이 되기전에
    도전 해 보세요..홧팅!

  • 7. 남의 떡은
    '21.4.10 8:46 AM (121.165.xxx.112)

    항상 달콤해 보이죠.
    꽃같은 나이에 대학병원 간호사로 지낸 수년이
    그렇게 꽃밭이었겠을지...
    우리나라에서 얼마나 많은 간호사 자격증이
    장롱면허로 썩고 있는지 알고 있다면 이런 글 못쓰실텐데...
    간호사만큼 적성이 필요한 학과도 없을거라고 생각합니다.
    아무나 할 수 있는일 아니예요.

  • 8. ㅇㅇ
    '21.4.10 8:48 AM (221.167.xxx.130)

    의사들도 돈은 번다지만 더러운 냄새.피 오물 뒤집어 쓰는 의사도 많죠.
    사명감으로 해야죠.

  • 9. ...
    '21.4.10 8:57 AM (203.175.xxx.169)

    사명감도 사명감이지만 안 힘든 직업이 어딨나 싶네요 다 힘든 직업이면 안정성이라도 보장되는 간호사가 가성비가 좋다는거죠

  • 10. 어떻게
    '21.4.10 9:36 AM (183.98.xxx.95)

    직업에 가성비가 좋다는 표현을 하실수 있는지

  • 11. 요양병원
    '21.4.10 9:48 AM (175.199.xxx.119)

    간호사 좋죠. 대부분 일은 간조들이 하고 간호사는 차팅만 하거나
    어떤 병원은 밤에 잠만 자달라는 병원도 있어요

  • 12. ..
    '21.4.10 9:53 AM (203.175.xxx.169)

    직업이 먹고 사는 밥벌인데 가성이가 중요하지 않나요? 생계에 직결 되는 문제인데

  • 13. 라이센스의 힘
    '21.4.10 10:03 AM (121.162.xxx.174)

    을 잘 모르셨나 봅니다
    간호사 우습게 아는 분 많은데
    조무사와 많이 다르고 요양보호사와도 다릅니다
    너 간호사니?
    ㅎㅎㅎ
    그럴리가 ㅋ

  • 14. 간호대생
    '21.4.10 10:16 AM (211.248.xxx.231)

    엄마에요
    고등때 많은 고민후 아이가 택했는데 3학년인 지금 그 선택 너무잘했다싶어요
    자대병원 실습중인데 저희 애 학굔 16년인가 그때부터 태움 없애기 해서 지금은 분위기가 좋다고 해요
    병원도 옆에 하나 더생겨서 원하기만 하면 자대병원은 거의 백퍼 합격이고..하다가 체력안될거같음 6개월에서 일년쯤 준비해서 8급공무원 볼수도 있구요 물론 자신있음 6급도 되겠죠
    필드경험갖은 후 간호전문대학원 생각도 있구요
    아는분이 건설사 직원인데 건설현장마다 간호사 의무배치고 심한 사곤 어차피 응급실가는거고 일이 편한데(?)급여가 높다고 하네요 나이 있는 분들이 오신다고..
    할건 많은거 같아요

  • 15. 뭐든
    '21.4.10 10:17 AM (118.235.xxx.129)

    자격증 면허증은 좋은것 같아요
    일하느라 힘든건 어느 직업이나 마찬가지에요

  • 16. 교사
    '21.4.10 10:39 AM (39.7.xxx.160)

    엄마인데 간호대보냈습니다

  • 17. ...
    '21.4.10 10:48 AM (220.116.xxx.18)

    가성비라니, 좀 웃겠습니다
    간호대가 공부도 실습도 빡세고 병원 근무도 기본 3교대에 근무하는 환경이나 조건도 그리 좋지 않았을 때도 다 힘든거 견디고 직장생활 했을 겁니다
    그 시절에 간호사 선택 안한 건 그런 것보다 가성비 높은 깨끗한 직업이 많았으니까 아니겠어요?

    얼마전까지도 이 게시판에서 간호사 멸시하던 글이 얼마나 많았는지 기억은 하나 모르겠네요
    그런데 가성비 좋은 직업이라니...
    웃습니다요

  • 18. 말이 좀
    '21.4.10 12:40 PM (180.68.xxx.158)

    그래서 그렇지,
    듣보잡 간호대 나와도 취직은 끝내주게 되잖아요.
    고스펙에 좋은 자리 취직 못하는거보다
    가성비 좋은거 맞죠.
    제 지인도
    20년 전업하다가 40대에 바로 취직해서
    지금은 연봉도 꽤 높아요.
    재취업 10년차...

  • 19. 그럭저럭
    '21.4.10 4:18 PM (122.35.xxx.41)

    부유하지 않은 집안에서 공부 뛰어나지 않은 여자가 어느 정도 잘벌수있는 직업 + 해외 살고 싶으면 기회 많음 + 전문성 있어서 십년 쉬고도 재취업 가능. 의외로 사회적으로도 주변서 인정받음

    단점 : 이모든 장점을 뒤집을만큼 빡셈

  • 20. .....
    '21.4.13 7:55 PM (183.103.xxx.10)

    꼭 주변에 간호사 재취업 잘되는거보고
    경력단절된 전업들이 부러워하죠
    가성비라니..표현이 참...취업된다는 딱 그거하나보시고..
    아무나 못하는거 맞구요.
    적성에 맞다면 늦게라도 가니
    도전해보시기를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4662 한강, 소년이 온다 3 추천합니다 2021/05/12 2,364
1324661 디씨가 갤마다 다르다고 해도 쓰레기사이트임은 분명한데 13 놀랍다 2021/05/12 724
1324660 코로나 예방접종 마치면 병원 면회 가능할까요? 1 ㅠㅠ 2021/05/12 200
1324659 pdf 파일 무료변환 프로그램 있을까요 9 .... 2021/05/12 501
1324658 깻잎모종 1개가 비틀거려요 3 다시 2021/05/12 526
1324657 한강에서 모인 어느 가족의 수상한 행동 16 ㅇㅇ 2021/05/12 3,893
1324656 방구석 코난들은 그냥 살인사건이라고 믿고 싶은거에요 13 방구석코난 2021/05/12 820
1324655 코스트코 유러피안 ? 버터 진짜 버터인가요? 5 버터 2021/05/12 1,236
1324654 중등들 공부량이 어느정도 되나요? 3 공부량 2021/05/12 913
1324653 이혼권유-펑예 8 도움이 필요.. 2021/05/12 2,217
1324652 분양받은 아파트 셀프 등기 해보신분~ 11 궁금 2021/05/12 799
1324651 5년 전 임플란트를 했는데 병원 의사가 바뀌었네요 2 ㅁㅁㅁㅁㅁ 2021/05/12 1,057
1324650 이대서울병원에서 담당제거 하신 분 계신가요? 4 깊은 고민 2021/05/12 393
1324649 손군 아버지가 주목해야할 전문가의 말 40 거참 2021/05/12 7,236
1324648 쌍수 3일차인데 낮술 한잔이 너무 먹고싶어요 10 .. 2021/05/12 1,084
1324647 코로나 예방접종 고민이네요 5 ... 2021/05/12 746
1324646 하다하다 지들 하고 싶은대로 칼춤 춘 검찰이 불쌍하다는 5 ... 2021/05/12 486
1324645 남편이 거짓말을 11 ㅎㅎㅎㅎㅎ 2021/05/12 2,910
1324644 민초단의 의미가 뭔가요? 8 자자 2021/05/12 1,016
1324643 지금도 이화여대 100명씩 가나요? 7 세화여고 2021/05/12 2,132
1324642 한두번도 아니고 계속 나쁜남자만 만나는건 여자도 문제인거에요? 16 나쁜남자 2021/05/12 1,752
1324641 냥이가 특정 간식만 먹으려 해요 2 불감당 2021/05/12 480
1324640 인터넷에서 산 치마가 왔는데 8 eee 2021/05/12 1,883
1324639 저도 한강사건 한숟가락 보태요 64 .. 2021/05/12 6,457
1324638 린넨 원피스나 블라우스 입고 싶어요 1 ... 2021/05/12 1,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