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유전자적으로 식습관이 엉망진창인데도 건강한 사람있는거죠?

... 조회수 : 1,614
작성일 : 2021-03-06 14:32:59
이제 40중반인데 식습관은 6년이상 집밥은 안먹고 거의 과일, 과자, 케익, 초콜릿, 밀가루 음식, 외식의 생활화, 야식먹고 또 과일먹고 연이어 과자먹고.. 초콜릿도 제일 큰사이즈로 한판이상 먹는데 지금까지 혈압,중성지방 수치도 정상이고 다른건 괜찮은데 40중반되니 장에 문제가 조금 생긴거 같아요. 묽은×이 한번씩 나오는데 대장내시경 한번 해보려고 합니다. 남편에게 내가 유전적으로 타고난 건강체질이 아닌거 같다하니 그정도로 식습관이 엉망진창이면 타고나도 문제가 생기겠다 하는데 유전적으로 타고나면 야식에 술에 관리안해도 건강에 문제없지 않나요?


IP : 111.65.xxx.109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40정도에
    '21.3.6 2:36 PM (61.253.xxx.184)

    수명이 끝난다면
    유전적으로 생긴데로 살면 되겠지만,

    현대인은 100살까지 살아내야하니
    식습관이나 생활습관 좋게 가져야죠
    안그러면 아파죽어도 죽을수없고 살수밖에없으니

    고통속에 여생을 보내겠지요

    유전적이라는것도...대개는 자세히 보면 생활습관이나 식습관이 많이 좌우하죠
    그래서....가족중에 같은 병이 많은거...왜? 같은 스타일로 먹기 때문에요

  • 2. ....
    '21.3.6 2:48 PM (58.234.xxx.21)

    진짜 식습관 생활태도 엉망 게으른 사람이 유전자 타령 하는거 같아요
    이런저런 병 걸려서 식습관 생활태도 조절 하라고 하면
    어짜피 병걸릴 사람은 걸리고 안걸릴 사람은 안걸린다고
    먹고 싶은거 절대 못참고 안참음
    병걸리면 어짜피 자기집안은 그런 유전자래 ㅡㅡ
    탈모 온거 같다고 신경 쓰라고 하면
    우리집안은 탈모 없대 정수리 휑하고 나서야 그때서야 알아본다고 난리
    자세 안좋아 바로 앉으라고 해도 상관없다고 물렁한 소파에 늘어져 한몸이 되어 살다가 디스크로 고생하고나서야 신경 씀
    타고나길 잘 태어나도 나이들면 습관이 병으로 몸에 드러나요

  • 3. ..
    '21.3.6 2:50 PM (223.38.xxx.204)

    오지호 와이프가 그런 스타일이에요
    피가 너무 맑다고..
    저도 원글님 식습관 동지라
    45살에 초코에 아이스크림 빵 달고 살아요

  • 4. ...
    '21.3.6 2:55 PM (1.241.xxx.220)

    근데 건강은 자신하지마세요.
    콜레스테롤 수치같은건 유전이 강하죠.
    저도 현재로선 꽤 건강한 편에 속하지만 그건 죽기전에나 판단하려고요;;

  • 5. 어이쿠
    '21.3.6 2:55 PM (175.119.xxx.110)

    운동을 열심히 한다든가 움직임이 많으면 좀 상쇄되겠죠.
    암만 그래도 몸이 고철덩어리도 아닌것을.
    치아는 멀쩡한가요. 제과 좋아하는 사람 충치 엄청나던데.

  • 6. ....
    '21.3.6 3:13 PM (222.236.xxx.104)

    그정도면 진짜 ㅠㅠㅠㅠ걱정되어서라도 그런 식습관은 고칠것 같아요 ..ㅠㅠㅠ 아무리 좋은 유전자를 받고 태어났다고 해도 .. 원글님처럼 드시면..ㅠㅠㅠ남편분 말씀이 맞죠 ...
    저희 아버지가 정말 햄버거 피자. 서양음식을 엄청 좋아하는 사람이었거든요 .. 지금은 돌아가셨지만.. 제가 아버지 때문에 왠만해서는 그런 음식들 피하는편인데 ... 위에 댓글님들 말씀도 맞죠 ....현실적으로는 61님말씀처럼 그렇게 될 확률도 크구요 .

  • 7. 울남편요
    '21.3.6 5:12 PM (1.230.xxx.106)

    라면이 소울푸드 술먹고 담배피고 운동은 3보이상 탑승이요
    음식은 무조건 맵짠 국물 다 마시고 콜라를 물대신 식후 디저트는 아이스크림 과자는 입에 달고사는데
    건강검진하면 혈압 중성지방 당뇨 지방간 위 등등 걸리는거 하나도 없네요
    관리하고 사는 나는 허무..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5317 [펌] 오세훈 효과 벌써?.."재건축 단지 호가 6억 .. 9 zzz 14:19:24 880
1315316 서해바다 해수욕장은 어디가 제일 좋은가요? 1 14:17:53 127
1315315 구내염 빨리 낫는법 가르쳐주세요 10 강아지 14:16:05 848
1315314 압구정동에서 태어나고 자란 사람입니다-펀글 16 입법은그들도.. 14:12:11 3,281
1315313 직장 안다니는데 200만원 정도 수입 들어오면 괜찮은거죠? 19 ㅇㅇ 14:05:44 4,498
1315312 문재인. .한겨레 15 ㄱㄴㄷ 14:05:00 844
1315311 어린이 회전의자 아래에 붙이는 발받침만 4 ... 14:02:10 243
1315310 눈찡긋 거림이 심할때는 어쩌지요? 8 예화니 14:01:08 459
1315309 구찌쇼퍼백 10년전꺼 지금 괜찮을까요 9 그땐 13:57:45 1,401
1315308 집 전세입자 구할때마다 부동산 복비 줘야하나요? 3 ... 13:56:38 1,005
1315307 상처부위를 부딪혔는데, 타이레놀 괜찮을까요? 4 ㅡㅡ 13:47:41 375
1315306 우..씨 등산하는것보다 힘들어... 4 .. 13:46:26 1,543
1315305 사마귀,점 제거후 듀오덤 교체 시기 좀 알려주세요 7 핑구 13:44:34 621
1315304 짐 정리 바꿨더니 편해졌어요 6 이사 13:39:48 2,786
1315303 저 오늘 생일인데 혼자 놀아서 너무 신나요!! 4 씐난다 13:39:41 1,045
1315302 유툽에서 정준희 교수가 인터뷰/대담한 걸 봤는데요 7 귀염아짐 13:38:57 709
1315301 검찰개혁은 어디까지 진행된건가요?? 1 ... 13:38:34 203
1315300 지금 부동산 상황에대한 현실적인 팩트 10 ㅇㅇ 13:37:15 1,534
1315299 꽃다발하루전에 사놔도 될까요 9 바쁜날 13:35:15 890
1315298 지금 벚꽃 볼수있는곳 있을까요 서울 경기북부입니다 12 뽀송 13:32:23 982
1315297 요즘 운동 어떻게 하세요? 8 000 13:28:12 1,057
1315296 '초선 5적'향한 문자폭탄, 분당 1개…박용진 "초선 .. 29 .. 13:25:50 1,721
1315295 그알 사라진 보람이는.... 13 꾸fj 13:21:42 3,898
1315294 요리를 잘 하게 되니 부작용. 28 심하다 13:21:08 4,649
1315293 재활PT 받아보신분 효과있나요?? 4 .... 13:19:55 5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