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태교가 확실히 효과가 있으셨나요

ㅇㅇ 조회수 : 2,910
작성일 : 2021-03-06 13:05:09

지인이 임신기간중 남편따라

미국에 가있었는데

두살 꼬마가 한국말도 잘못하는애가

영어단어를 다 알아들어요..헐..


혹 태교가 확실히 아이 재능 성격 능력등에

좀 영향을 많이 주는걸 느끼시나요

IP : 61.101.xxx.67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21.3.6 1:07 PM (14.38.xxx.149)

    태교보다는 유전자가 중요한듯...
    물론 애가졌을때 맘가짐 조심해야죠.

  • 2. 전혀
    '21.3.6 1:09 PM (1.225.xxx.224)

    쌍둥이 우리애들
    하나는 문과 하나는 이과
    근데 둘이 똑똑하고 순한것은 비슷해요
    취향 잘하는 것은 다르고
    그냥 유전자

  • 3. 제가
    '21.3.6 1:10 PM (106.102.xxx.185)

    애들 가르켜봤어요 그중에 한애가 뭘자꾸 엮어요 넥타이 아빠벨트 엄마벨트 이런 길다란걸로 자꾸 엮어요 감춰도 찾아내서 엮어요 근데 엄마가 태교로 뜨개질을 열심히 했대요 그말듣고 신기했어요 전 그냥 클래식음악 찾아들었어요

  • 4. 태교
    '21.3.6 1:16 PM (58.76.xxx.17)

    태교도 물론 중요하겠지만요
    두살 꼬마가 영어 다 알아듣는건 굉장히 영특한 아이인거에요.
    똑똑한 유전자 받은 아이가 태어난것

  • 5. ..
    '21.3.6 1:19 PM (14.138.xxx.241)

    유전이. 60인거 같아요 나머지 40이 훈육

  • 6. 제 경우는
    '21.3.6 1:40 PM (223.38.xxx.91)

    유산을 한 경험때문에 임신 내내 기도문 드리기를 열심히 했어요
    아이가 아주 어릴때부터 성모송 주기도문을 외웠어요...ㅎㅎㅎ

  • 7. ㅇㅇ
    '21.3.6 1:45 PM (211.193.xxx.134)

    산모 스트레스 연구한 것을 보면

    산모 스트레스는 광속으로 태아에게 갑니다

  • 8. .......
    '21.3.6 1:48 PM (223.62.xxx.92)

    그걸 어찌 알아요?
    동일조건에서 태교를 한애 안한애로 나눠서 알아볼수도 없고 (동일조건이란게 성립을 안하니까)
    두돌애가 알아들었다는 단어 수준이 애플 뭐 이정도 아녜요?
    결과는 알 수 없지만 그저 임신전부터 최선을 다하는거죠.
    좋은거먹고 보고 읽고 느끼고.

  • 9.
    '21.3.6 1:56 PM (182.226.xxx.242)

    임신기간 잠깐 미국있었다고 태아가 그말을 기억했다가 지금 영어 알아듣는다 생각하신건가요?
    태아일때도 조직이 시기에 맞춰 하나씩 생겨나는데 그당시에 뇌가 제대로 성장했었을까요?
    산모의 정신, 육체적 상태가 좋은건 중요하지만 태교는 글쎄요. 그거 잘했다고 애가 똑똑한건 아니에요 그냥 유전자죠.

  • 10. 태교가
    '21.3.6 1:59 PM (222.234.xxx.215)

    얼마나 중요하냐면요
    인간의 무의식은 뱃속태아때부터
    열려있다 해요
    뱃속태아는 생명에 대한 본능만 있기에 오로지 몸으로
    본인이 안전한지 아닌지 느끼게되요
    엄마의 심리가 불안하거나 주변환경이 시끄럽고
    좋지 않으면 뱃속태아는 몸으로 불안과 공포감을
    흡수하게 되요
    그게 나중에 성장해서 이유없이 공황장애도 되고
    우울증도 되고 정신질환도 되고
    다른 심리적인 문제들을 유발시켜요
    뱃속에 있을때부터 태아의 안정되고 편안한 상태가
    얼마나 중요한지 강조 또 강조합니다

  • 11. 저는
    '21.3.6 2:11 PM (211.233.xxx.139)

    책 읽기를 무척 좋아하는데 아이 임신 중에는 동화책을 2천권 가까이 읽어줬어요. 상상하며 그림 이야기도 많이 해줬구요.
    아이 태어나고 키우며 단 한 번도 허투루 울지 않았고 제가 다른 일 할때도 책만 펼쳐 옆에 놔주면 내내 들여다보며 놀더군요. 돌 무렵 숫자 한글을 알기 시작했고 한돌 반부터는 혼자 책을 읽었어요. 주위 모든 사람들이 신기해 했지만 딱 거기까지.. 예술이나 다른 방면은 정말 바닥이예요ㅠ 정말 꾸준히 책만 좋아해요.

  • 12. .......
    '21.3.6 2:24 PM (211.178.xxx.33)

    태교가 무엇을 말하는지는 모르겠으나
    엄마가 불안 초조 분노 이런걸 느끼면
    그대로 느끼겠죠
    제가 열받으면 속이 뒤집어지고
    밥못먹는데 그게 장기도 영향 받는거잖아요

  • 13. ㅇㅇ
    '21.3.6 4:21 PM (223.38.xxx.163)

    친구가 태교할때 듣던걸 빌려서 태교를 정통 클래식 음악을 들었어요 태어난후에는 동요도 자주 들려 줬고요 음악쪽 박사준비중인데 . 재능타고났다는 소리를
    자주 듣는다고 하네요

  • 14. ㄴㄴ
    '21.3.6 6:37 PM (222.98.xxx.43)

    제가 증명할 수 있어요
    태교 효과 없어요
    모두 모두 유전자입니다

  • 15. ㅇㅇ
    '21.3.6 10:54 PM (211.193.xxx.134)

    태교는 증명된겁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7299 82에 글쓰기나 검색하면 이전 글 나오는거요 3 ... 16:58:03 215
1317298 박정현 Someone like you 부른 편이 언제건가요. .. 6 비긴어게인 16:57:55 375
1317297 드라마 '괴물' '마우스' 재밌나요? 16 ........ 16:57:54 1,296
1317296 배터리 방전된 스마트폰 찾는법 없을까요? 2 ... 16:57:28 502
1317295 요즘 푹 빠져있는 유튜브(농사) 5 바질 16:57:04 853
1317294 민주당 지지자들, 정신 똑바로 차립시다 39 ㅠㅠㅠ 16:55:16 1,205
1317293 영웅문 배당금 확인 어디서 해요? 6 ㅇㅇ 16:51:44 689
1317292 우리 세후니 스마트워치 줄 생각이 없어보여요 8 그럼 그렇지.. 16:47:55 682
1317291 냉동된 식품을 냉장실에 일주일 놔둬도 되나요? 6 냉동식품 16:46:21 490
1317290 한국 백신 접종률 낮지만, 주요국 대비 환자·사망자 가장 적어 15 ... 16:45:05 834
1317289 유노윤호 조종설 보고 13 아하 16:40:17 4,580
1317288 선거 끝나니깐 82가 조용한게 확실히 알바들이었나봐요. 48 알바들 16:36:56 899
1317287 부의금 얼마가 적당할까요?(대기중) 19 ----- 16:36:06 1,381
1317286 카레라이스 할건데 카레가 조금 모자랄거 같아요 뭘 넣어야 할까요.. 16 저녁은카레 16:34:55 1,017
1317285 영국의학저널,'日,코로나 통제 실패 올림픽 취소 권고' 10 뼈때림 16:33:16 963
1317284 기레기들 은연중에 우린 후진국이라는 의식 심어주고 싶어 환장 5 56만5천 .. 16:32:54 350
1317283 오늘 본 신박한 유튜브 최민준의아들TV 3 왜때문에 16:31:15 830
1317282 대기업 여자임원계세요? 22 지금 16:29:56 2,550
1317281 정의당은 대선 주자 없나요? 2 모순 16:26:09 255
1317280 민주당 홍영표원내대표, 이철희와 강병원 시절 다시보자!! 15 패스트트랙 16:24:54 917
1317279 요즘 냉장고는요 3 궁금 16:24:09 741
1317278 만투카 요가매트 쓰시는 분들 4 ㅎㅎ 16:19:54 535
1317277 손수레로 단지 돌면서 배달하라니요 13 .. 16:19:22 1,595
1317276 너무 큰 재능을 타고나면 본인도 괴롭지 않을까요 8 ㅇㅇ 16:18:39 1,130
1317275 우리 세후니 하고 싶은 거 다 해 6 ㅋㅋㅋ 16:16:33 7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