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불판) 3.1절 기념식 보시는분들 같이 달리실래요?

시원하네 조회수 : 1,571
작성일 : 2021-03-01 10:42:04
문프가 뼈때리시네요
독립운동할때 경성의대/연희의대 학생들이 앞장섰다고

지금 의사들은 백신접종 거부하겠다고 하질 않나
지들 이익 챙기느라 나라가 망하던말던 노관심인데 ㅎㅎㅎ
IP : 125.177.xxx.11
3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3.1 10:43 AM (223.62.xxx.142)

    그러셨나요 ㅎㅎ
    지금 라디오 켰네요.

  • 2. ..
    '21.3.1 10:43 AM (39.7.xxx.15)

    아, 그런 깊은 뜻이..
    잘 보고 있습니다^^

  • 3. 내빈들
    '21.3.1 10:44 AM (220.78.xxx.226)

    비맞고 있는줄 알았는데
    천막이 높게 있군요
    다행이네요

  • 4.
    '21.3.1 10:44 AM (124.49.xxx.182)

    저도 보고 있어요~

  • 5. 원글
    '21.3.1 10:46 AM (125.177.xxx.11)

    오늘 비오고 춥기까지하다는데 코트도 없이 목도리도 없이 양복만 입으신게 걱정되긴 하네요

  • 6. 저도
    '21.3.1 10:46 AM (211.58.xxx.127)

    듣자마자 딱 그 생각

    대집아 집자는 고집 집자냐.

  • 7. 원글
    '21.3.1 10:47 AM (125.177.xxx.11)

    최대집이 지한테 하는 소린줄 알아듣긴 할려나? ㅎㅎㅎㅎ

  • 8. 원글
    '21.3.1 10:49 AM (125.177.xxx.11)

    연설문 내용이며 표현이며 너무 좋네요
    국어 교재로 써도 될만큼

  • 9. 음..
    '21.3.1 10:50 AM (121.141.xxx.68)

    대통령님 건강하세요~~

  • 10. ...
    '21.3.1 10:52 AM (180.65.xxx.50)

    가해자는 잊을 수 있어도 피해자는 잊을 수 없다

  • 11. 원글
    '21.3.1 10:53 AM (125.177.xxx.11)

    연설문 한번 받아쓰기 해봅니다

    우리는 그 역사를 잊지 못합니다
    가해자는 잊을 수 있어도 피해자는 잊지못하는 법입니다
    그러나 백년이 지난 지금 한일 양국은 경제문화등 모든 면에서 서로에게 중요한 이웃이 되었습니다.
    (중략)
    과거의 문제는 과거의 문제대로 해결해나가면서 미래 발전에 힘을 쏟아야합니다.
    한국정부는 피해자 중심으로 과거문제 해결에 힘쓸 것입니다.
    그러나 과거에만 발목잡혀있어서는 안됩니다.
    (중략)
    삼일 독립선언서는 일본에게 용감하게 과거문제를 반성하고 앞으로 나아가자고 제안하고 있습니다.

  • 12. 원글
    '21.3.1 10:54 AM (125.177.xxx.11)

    생존해계신 독립유공자분 24분밖에 안된대요 ㅠㅠ

  • 13. 원글
    '21.3.1 10:56 AM (125.177.xxx.11)

    연설 들으면 들을 수록 진짜 정권 잘 지켜야겠다,
    다음 정권도 국짐당 손에 주면 안되겠다는 생각만 드네요ㅠㅠ

  • 14.
    '21.3.1 10:57 AM (180.65.xxx.50)

    국내외 독립운동 유공자들과 후손 잘 대우하고 있네요
    11월23일 국립 대한민국임시정부 기념관 개관한대요
    임시정부 환국일이라고 합니다

  • 15. ,.
    '21.3.1 10:57 AM (14.138.xxx.55)

    불판이 영 안데워지네요
    원글이 혼자 불피우려고 하는데 역부족이에요
    이게 민심입니다

  • 16. 원글
    '21.3.1 10:58 AM (125.177.xxx.11)

    14.138님 걱정해주셔서 고마워요 ㅎㅎ

  • 17. 원글
    '21.3.1 10:59 AM (125.177.xxx.11)

    삼일절 독립운동을 기억하지 않는게 민심이라니 허허허

  • 18. Libitum
    '21.3.1 11:00 AM (110.13.xxx.247)

    살아계시는 독립 유공자에게 한방주치의가 직접 찾아간다고 하시네요. 유공자 분들 남은 여생 편안하게 사셨으면 좋겠어요.

  • 19. ..
    '21.3.1 11:00 AM (210.123.xxx.252)

    함께 지펴봅니다.

  • 20. ...
    '21.3.1 11:02 AM (125.187.xxx.25)

    을사조약으로 나라 잃고 파리 국제회의 가서 호소하려 했는데 쫓겨난 우리가 이젠 국제회의에 초청받는다고 할 때 울컥했어요.

  • 21. 원글
    '21.3.1 11:02 AM (125.177.xxx.11)

    마미손 나왔어요
    기념식 안보던 아들한테 마미손 나왔다고 하니 방에서 후다닥 달려오네요

  • 22. ...
    '21.3.1 11:02 AM (182.212.xxx.183)

    삼일절 독립운동을 잊지말아야죠.
    힘들게 사시는 유공자분들 보면 마음이 아팠는데 정부에서 배려해주니그나마 다행입니다

  • 23. 포로리2
    '21.3.1 11:04 AM (14.35.xxx.47)

    을사조약으로 나라 잃고 파리 국제회의 가서 호소하려 했는데 쫓겨난 우리가 이젠 국제회의에 초청받는다고 할 때 울컥했어요.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정확히는 G7이었죠. 저도 거기서 울컥 ㅠㅠ

  • 24. 우탄이
    '21.3.1 11:04 AM (211.209.xxx.179)

    이 정부 들어서 기념식 꼬박 꼬박 챙겨보고있어요^^
    관련 글이 여러개 올라와서 댓글이 분산되네요ㅠㅜ
    그래도 마음은 잘 모아지고 있습니다~

  • 25. 우와
    '21.3.1 11:04 AM (49.166.xxx.36)

    랩 좋네요

  • 26. ...
    '21.3.1 11:06 AM (14.138.xxx.55)

    31절을 기억하지 않는게 민심이라는 말이 아닙니다
    작년까지만 해도 문프 국가 기념식 하면 10시에 본방사수 했어요
    부동산 말아먹고 외면하는 모습 보니 마음이 예전만큼 아니라는겁니다
    이상하게 해석하시네요
    누가 31절을 기억하지 않나요 토왜 아닌다음에야

  • 27. 대한이 살았다
    '21.3.1 11:07 AM (180.65.xxx.50)

    유관순 열시 영화 항거에 나왔던 노래 아닌가요...
    감동이네요
    어린이들이 독립기념관 앞에서 태극기 그리는데 어제 태극기에 대해 글 올려주신 82회원님 글도 생각났어요
    그 시절 선열들은 한땀한땀 촘촘히 곱게 바느질해서 태극기 만드셨다고... 얼마나 무섭고 떨리셨을지 느껴진다고
    이제 자유롭게 마음껏 태극기 그릴 수 있어서 좋네요~

  • 28. ...
    '21.3.1 11:09 AM (211.186.xxx.27)

    감동적입니다. ㅠㅠ

  • 29. 만세만세
    '21.3.1 11:10 AM (49.170.xxx.130)

    풀시청 했어요
    시국이 어려운데 빨리 모든게 정상화되길 바랍니다

  • 30. 슈퍼히어로
    '21.3.1 11:11 AM (180.65.xxx.50)

    이승환 노래 배경으로 각 학교 의대생들 간호사관학교 학생이 대한 국민 만세를 부르네요 ^^
    작년 3.1운동 기념식때도 이승환 밴드 직접 나와서 노래 했었죠~
    시작부터 마무리까지 진짜 감동적이었어요
    문재인 대통령 뵐 수 있어서 더 좋았고요

  • 31. ...
    '21.3.1 11:13 AM (58.123.xxx.199)

    이 글 늦게 봐서 급히 틀었어요.
    정인의 노래 끝나고 만세삼창 봤네요.
    또랑또랑한 젊은이들 앞날을 응원합니다.
    근데 만세삼창은 세 번 하는거 아닌가요?

  • 32. 대한이 살았다
    '21.3.1 11:13 AM (180.65.xxx.50)

    유관순 열사
    이런 뜻깊은 날 오타 죄송합니다

  • 33. 워낙
    '21.3.1 11:15 AM (180.65.xxx.50)

    글이 여러개 올라와 분산됐지만 이 불판도 금방 타올랐네요~
    처음 올라온 글도 함께 봐요

    http://www.82cook.com/entiz/read.php?bn=15&num=3176726&page=2

    3.1운동에 참여하셨던 선조님들 진심 고맙고 고맙습니다 !

  • 34. 소나무
    '21.3.1 11:16 AM (118.35.xxx.149)

    학생들 나와서 만세 외칠때 감동받아서 눈물 찡~~
    대통령님 연설문 명문이십니다.
    서울은 비가 많이 오네요
    창원은 아직 흐리기만합니다.

  • 35. ...
    '21.3.1 11:17 AM (58.234.xxx.222)

    마지막 이승환 노래 배경으로 나오는 것도 좋았네요

  • 36. .....
    '21.3.1 11:27 AM (175.120.xxx.208)

    독립을 위해 싸우다 돌아가신 운동가들에게 제대로 눈을 돌리고
    독립유공자 분들을 마땅히 대우해 드리는 나라
    그런 나라가 나의 나라 우리 나라죠
    그런 나라가 되기가 왜 이리 힘들었는지요

  • 37. 그리고
    '21.3.1 11:35 AM (180.65.xxx.50)

    슈퍼히어로는 영화 엑시트 OST 버전이네요
    우리 이 코로나 19 영화처럼 3.1절 기념사처럼 잘 연대해서 극복하자고요

  • 38. 전문내용중
    '21.3.1 11:39 AM (223.62.xxx.147)

    아아, 새로운 세계가 눈앞에 펼쳐졌도다. 위력의 시대는 가고, 도의의 시대가 왔도다.
    과거 한 세기 내 갈고 닦아 키우고 기른 인도적 정신이 이제 막 새 문명의 밝아 오는 빛을 인류 역사에 쏘아 비추기 시작하였도다.
    새봄이 온 세계에 돌아와 만물의 소생을 재촉하는구나. 혹심한 추위가 사람의 숨을 막아 꼼짝 못 하게 한 것이 저 지난 한때의 형세라 하면,
    화창한 봄바람과 따뜻한 햇볕에 원기와 혈맥을 떨쳐 펴는 것은 이 한때의 형세이니, 천지의 돌아온 운수에 접하고
    세계의 새로 바뀐 조류를 탄 우리는 아무 주저할 것도 없으며, 아무 거리낄 것도 없도다.
    우리의 본디부터 지녀 온 권리를 지켜 온전히 하여 생명의 왕성한 번영을 실컷 누릴 것이며, 우리의 풍부한 독창력을 발휘하여 봄기운 가득한 천지에 순수하고 빛나는 민족 문화를 맺게 할 것이로다.

    우리는 이에 떨쳐 일어나도다. 양심이 우리와 함께 있으며, 진리가 우리와 함께 나아가는도다.
    남녀노소 없이 어둡고 답답한 옛 보금자리로부터 활발히 일어나 삼라만상과 함께 기쁘고 유쾌한 부활을 이루어 내게 되어도다.
    먼 조상의 신령이 보이지 않는 가운데 우리를 돕고, 온 세계의 새 형세가 우리를 밖에서 보호하고 있으니 시작이 곧 성공이다.
    다만, 앞길의 광명을 향하여 힘차게 곧장 나아갈 뿐이로다.

    공약 3장
    1. 오늘 우리의 이번 거사는 정의, 인도와 생존과 영광을 갈망하는 민족 전체의 요구이니, 오직 자유의 정신을 발휘할 것이요, 결코 배타적인 감정으로 정도에서 벗어난 잘못을 저지르지 마라.
    1. 최후의 한 사람까지 최후의 일각까지 민족의 정당한 의사를 시원하게 발표하라.
    1. 모든 행동은 질서를 존중하며, 우리의 주장과 태도를 어디까지나 떳떳하고 정당하게 하라.

    조선을 세운 지 4252년 3월 1일

  • 39. 고마움
    '21.3.1 1:21 PM (222.110.xxx.57)

    오랜만에 3.1절 노래 따라 불렀어요.
    뭉클하네요.
    요즘은 학교에서 기념일 노래 안배운다고
    어디서 본 것 같은데 진짜인가요?
    8.15 3.1 태극기
    일본이 제일 싫어하는 것들.
    강점기때도 전통악기의 가치를 훼손시키려
    기생과 무당만 연주할수 있게 했다던데
    그 수법 그대로인듯.
    많은 기념일 중에 8.15 3.1절날 집회한다고.
    자기들 상징 깃발 하나 만들면 되지
    그런 행사에 태극기를 들고 나와
    태극기의 가치를 훼손시키려고
    일본의 간악한 잔대가리는 늘 조심해야 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5572 82 명언 기억나세요? 1234 06:22:20 50
1315571 오후부터 전국 비소식이네요 .... 06:20:19 123
1315570 Herman Miller 의자 사용하시는 분 계신가요? .. 06:20:02 26
1315569 에르메스 핸드백은 얼마나 대단하기에 재벌도 1 에르메스 06:16:01 236
1315568 카톡 오픈채팅방에서 82쿡 아이디를 산대요 5 06:12:42 149
1315567 50대면 아직 05:45:01 395
1315566 한명숙은 백두혈통같은 순수 봉하혈통..박원순은 586운동권과 시.. 14 기가막혀 05:23:58 342
1315565 박수홍 아나운서 지망생 23세 연하 여친 유튜브 영상 14 ... 04:46:01 3,292
1315564 지하철 캐노피 왜 없애라고 하는지.. 5 .. 03:54:19 1,237
1315563 반도체 끌고 친환경차 밀고 올 무역 1조달러 시대 연다 6 ㅇㅇ 03:02:50 401
1315562 문득 궁금하다. 6 펌글 02:37:18 398
1315561 중국 따돌리는 'K-조선'..3월도 전 세계 수주 휩쓸며 1위 5 ㅇㅇ 02:27:44 503
1315560 송중기 상남자라는 글 보면서.. 7 상남자 02:06:49 2,252
1315559 백김치가 술맛이 나요 3 103847.. 01:51:45 466
1315558 노인들은 이제 놔두고 자식들과 싸우세요 7 .... 01:30:50 1,326
1315557 박원순 서울시, 시민단체에 5년간 7000억 지원 46 ........ 01:30:05 2,131
1315556 미얀마주재 대사 공동성명 2 55 01:14:32 554
1315555 선거 끝나니 LH도 쏙 들어갔네요? 20 희한하네 01:07:14 1,966
1315554 드라마 괴물에서 제일 나쁜 놈은 7 JT 00:56:20 1,359
1315553 잇몸이 붓고 아픈데 민간요법 뭐있나요? 16 ... 00:52:40 1,228
1315552 빈변 재방해요 3 ㄱㄱ 00:44:35 926
1315551 부산 유흥주점 누적 확진 362명 7 서울의미래 00:42:05 1,669
1315550 급! 월요일 자정까지 제출하라고 하면 지금 지난거죠? 4 .... 00:39:50 873
1315549 꼬셔도 넘어 오지 않는 40대 미혼녀 44 00:39:01 6,054
1315548 장용진 5 ㄴㅅ 00:36:10 1,7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