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작은 것도 결정하기 두려워요

.. 조회수 : 1,110
작성일 : 2021-02-27 15:09:47
평소 작은 물건 하나 사기에도 그런데
인테리어 벽지나 바닥 색상 정하기도 어렵고 가구 들이기도 겁나요
이사한지 벌써 5개월이 지났는데 아무것도 못했어요
조언 좀 부탁드려요
IP : 223.33.xxx.250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어디서 보니까
    '21.2.27 3:17 PM (110.12.xxx.4)

    결정장애이신 분들이 결정에 책임을 지는게 싫어서 결정을 못하거나 안한다고 하더라구요
    작은것부터 결정하고 책임지는 습관 필요 하지만
    물한병을 사도 책임이 따르는데
    벽지는 한번 바르면 오래 가는거고 잘못 고르면 볼때 마다 속상하니
    인테리어 벽지 사진 찾아 보시고 질리지 않고 님 취향으로 많이 찾아 보시고 고르세요.

  • 2.
    '21.2.27 3:28 PM (125.134.xxx.116)

    나를 보는듯.
    뭘 잘바꾸기도해요.
    자꾸 후회하기도 하고.
    그러니 아예 안하는거죠.
    정말 정말 확실하지 않으면 만족을 못 하고 후회해요.
    여행지에서 물건을 아예 안사요.
    남들 다 사도.
    망설이다가.ㅋ
    상담이 필요해요 ..난.

  • 3. 그게
    '21.2.27 3:35 PM (220.78.xxx.171)

    나 자신의 결정에 대한 확신이 없어서 그런거라고 해요
    우울증일때도 결정 못하고요
    제 동생이 우울증이었는데
    마트가서 뭐 살지도 결정 못하더라구요
    우울증 치료받고 좋아지니
    이젠 집도 척척사고 수리도 잘 하고
    잘 지내요

  • 4. ㄷㄷ
    '21.2.27 4:54 PM (118.218.xxx.102)

    저도 그래요 좀 완벽주의 결벽증성향 있고
    내가 산것 쉽게 버리지도 못해서
    버릴까말까 고민도 추가에요
    그러니 새로운 물건은 절대로 버리지 않을만한
    용도 디자인을 찾고 그걸 또 오래 두고 심사숙고해서
    구매해요 1년까지도 고민
    그러다보니 매장에서 고민할 시간 부족하니 인터넷으로
    구매하는 편이에요
    아주 오래 고민하고
    결국 만족도는 계속 높아지는거 같아요
    좀 시간이 넉넉한 편인것도 한몫하는거 같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4307 20대 사이트를 보다가.... 120 놀람. 2021/04/09 14,828
1314306 잡곡밥 짓기 질문 있어요 3 토끼 2021/04/09 863
1314305 민주당 반성은 하고 싸우지말아요 64 ... 2021/04/09 1,468
1314304 내말만 한거 같아 미안하네 하시는 분 8 ㅎㅎㅎ 2021/04/09 1,848
1314303 남자 하소연 들어주세요2 30 테스 2021/04/09 4,054
1314302 위촉직이 뭔가요 2021/04/09 484
1314301 형제 둘 다 재수하다 수시로 고대갔다는 글에 30 .. 2021/04/09 5,193
1314300 이명박, 박근혜, 오세훈은 장기판의 말 5 섭정왕들의 .. 2021/04/09 650
1314299 입시왕 라이브해요 14 .. 2021/04/09 1,672
1314298 선거끝나고 게시판 더하네요 12 ??? 2021/04/09 767
1314297 약간 무식한 질문 ㅡㅡ 블루투스 음악 듣기 3 123 2021/04/09 929
1314296 코스트코 불친절 12 내돈내산 2021/04/09 3,752
1314295 치킨 시켰어요 5 .... 2021/04/09 1,524
1314294 자식새끼 공부 빨리 내려놓는 법 아시는분 알려주세요. 21 미친거니 2021/04/09 5,595
1314293 청년 초선의원 만나는 이재명 '李라인' 넓히나 22 ... 2021/04/09 1,124
1314292 이쯤되면 국짐당의 선거대책본부는 23 ... 2021/04/09 1,269
1314291 냉장고 김밥 데우는 궁극의 방법 45 알고싶다 2021/04/09 14,571
1314290 '괜찮다. 애 썼다. 내가 니 맘 다 안다' | 한 장의 그림 2 .... 2021/04/09 2,095
1314289 열린우리당 시즌2 인거죠. 18 .. 2021/04/09 1,803
1314288 90% 오세훈 찍은 압구정동에 사는 사람의 생각. 127 펌글. 2021/04/09 13,816
1314287 4억 아파트 살면서 38 2021/04/09 13,003
1314286 남편이나 아들이 사회생활하면. 이 영상 꼭 보여주세요. 9 .... 2021/04/09 2,190
1314285 차 타이어 얼마만에 바꾸는건가요 13 ㅇㅇ 2021/04/09 1,431
1314284 우리 나라도 미얀마 같이 되는 거 아닌지... 12 이명박근혜 2021/04/09 1,476
1314283 오씨가 대선에 힘을 실어 주네요.. 9 ... 2021/04/09 1,7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