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그지들은 하나 같이 염치도 없을까

.. 조회수 : 7,912
작성일 : 2021-02-27 01:36:34
100이면 100다 그런거 보면...진짜 너~~무 싫다
IP : 223.62.xxx.232
2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2.27 1:39 AM (68.1.xxx.181)

    아마도 남자쪽 부모가 더 줄수 있는데 안 준 것에 대해 섭섭하다는 늬앙스 였어요.
    여자쪽 부모는 아무것도 안 보태주는 것 같던데 아마도 혼전임신으로 혼수 해 가나 봄. 그리 당당한 거 보면.

  • 2. ....
    '21.2.27 1:42 AM (39.7.xxx.123)

    제가 그럴만하니까 그렇게 해주시는거고요.

    그럴만한게 뭔가 ... 그게 궁금할 뿐

  • 3.
    '21.2.27 1:43 AM (116.122.xxx.152)

    저도 그거 궁금하네요
    그럴만한게...

  • 4. ㅡㅡㅡㅡㅡ
    '21.2.27 1:45 AM (61.98.xxx.233)

    댓글 안 달았는데.
    백퍼 공감.

  • 5. ...
    '21.2.27 1:52 AM (68.1.xxx.181)

    친정에서 아무것도 안 보태는 것이 더럽게 염치 없다는 것도 모른다 싶다는 건 알겠네요.

  • 6. 어휴
    '21.2.27 1:53 AM (223.62.xxx.232)

    난 질투도 아니고 아들 있는 엄마도 아니고

    그냥 30대 여자인데 재태크 잘하고 돈도 잘 벌어 10억 이상 자산도 있음

    결혼 뭐 받고 안받고를 떠나서


    그냥 진짜 없는 인간들은 하나같이 염치가 없어서..그게 그냥 짜증이 나요
    그냥 팩트만 말하는거지 질투도 시기도 아니고
    남자든 여자든 없는 집안들이 그 부모나 자식들이 다 염치도 없음 근데 본인들은 그걸 또 모름

    그냥 그런 인간군상이 너무 싫고 정 떨어짐

    내 주변엔 없었으면 함

    솔찍한 말로 토나올려고 그래요

  • 7. ..
    '21.2.27 1:54 AM (117.111.xxx.206)

    잘해주니까 그럴만하다네
    나같음 저런 맘인줄 알면 안 해줄 것 같은데

  • 8. ㅎㅎ
    '21.2.27 1:54 AM (68.1.xxx.181)

    혼수 해봤자 1억도 안 되는 푼돈이죠. 친정부모는 좋겠어요. 싸게 딸 치워버리겠네요.

  • 9. 미혼
    '21.2.27 1:57 AM (39.7.xxx.84)

    그리고 제가 그럴만하니까 그렇게 해주시는거고요.

    이거 물어본 미혼인데 ...
    100% 순수하게 물어본거예요.

    생명의 은인인가? ...
    여자가 쓰러진 남자를 CPR 해서 그게 연이 닿아서 결혼까지 간건가 ... 그런 궁금함이요.
    그럴만하다는 단어의 의미를 몰라서요.

  • 10. ㅎㅎ
    '21.2.27 1:57 AM (223.62.xxx.232)

    1억이요? 저런 염치 없는 인간들은 3천정도로 퉁 칠려 하죠. 생각하는 뽄새를 보면 집안이 아주 못살것 같거든요. 아마 그것도 일부는 카드로 긁겠죠

  • 11. ....
    '21.2.27 1:58 AM (1.237.xxx.189)

    진짜 자기가 받을만해서 대단해서 해주는거라고 생각하고 당연했나봐요
    어이없다
    글 써놓은 꼴도 황당하더만
    맨날 아들엄마네 어쩌네 붙잡고 늘어지지 말고 딸엄마들 딸 좀 염치있게 키워요
    저 여자 하나뿐이겠어요
    뭐 본인들부터 염치없으니 그렇게 키우는게 불가능하겠지만

  • 12. 그리고
    '21.2.27 2:01 AM (223.62.xxx.232)

    자꾸 부럽냐고 하는데 나는 부동산 자산만 20억 가까이 되고 우리 부모님도 한 자산 갖고있는 분들이라 5억 같은건 하나도 안부러워요

    그냥 없는 인간들이 염치도 없는거 보니 짜증이 나서 그러지

    5억 진짜 요즘 뭐 하나 살수나 있는 돈인지 ㅎ

    근데 내가 없는 집 사람이라면 5억 받아서 재태크 해서 10억으로 불릴텐데...역시 없는 집 딸이라 그런가 빌라 전세 들어간다네 ㅋㅋㅋ

  • 13. ㅋㅋㅋ
    '21.2.27 2:04 AM (68.1.xxx.181)

    본인 돈은 하나도 안 들어간 시부모의 5억 종잣돈으로 시작하는데 부동산 운운 웃기지 않나요? ㅎㅎ 본인 돈인것 처럼 ㅋㅋ

  • 14.
    '21.2.27 2:05 AM (116.122.xxx.152)

    댓글다는 사람들이 뭐 그리 댁을 시기질투한다고 하는지
    5억때문이란건가요?
    에고 참

  • 15. ....
    '21.2.27 2:13 AM (1.237.xxx.189)

    없는 집 여자에 열폭이 이런거구나
    무섭네요
    타인이야 안보면 그만이지만
    그집 아들은 어쩔
    정말 없는 집 여자는 걸러야하네요
    짠하지만 가족으론 도저히

  • 16. ,,
    '21.2.27 2:18 AM (68.1.xxx.181)

    혼수로 때우는 친정부모 수준인데 알만하죠. 거지근성은 그 집안 수준을 보여준다는 거

  • 17. ....
    '21.2.27 2:20 AM (14.6.xxx.48)

    이 글 주인공의 예비 신랑이
    이 글 주인공의 어떤 매력에 빠졌을까?

  • 18. ..
    '21.2.27 2:25 AM (68.1.xxx.181)

    그지들은 하나 같이 염치도 없을까22222222222222

  • 19. ㅎㅎ
    '21.2.27 2:30 AM (103.212.xxx.118)

    댓글 다는 수준 보니.
    여자측에서 보태야한다니 보탤 형편이 안된다고 당당하게 댓글 썼더만
    이젠 형편이 어렵지 않다구요?
    여태
    젤 불쌍한거는 사람 보는 눈 없는 어떤 남자와 그 남자의 부모임.

  • 20. ..
    '21.2.27 2:31 AM (68.1.xxx.181)

    받을만 하니 받았대. 말이야 방구야. 근데 거지근성 소리는 듣기 싫대. ㅎㅎ

  • 21. 정말
    '21.2.27 2:39 AM (39.7.xxx.183)

    너무 심하더라고요.
    댓글 안 달고 지나쳤는데
    염치없는 그지. 백퍼 공감.

  • 22. ..
    '21.2.27 2:44 AM (115.140.xxx.145)

    염치 있으면 거지근성이 있겠어요?
    모아본적도 모으려는 노력도 못해본 거지가 뭘 알겠어요.

  • 23. 느낌에
    '21.2.27 2:47 AM (223.38.xxx.30)

    남자분이 신체적으로 자유롭지 못한 분이라서 그런게 아닐까 했어요. 당연하게도 직업을 구하는데 있어서도 제약을 받을테니 그런 부분으로 남자쪽 부모님의 보상차원이 아닐까요. 그런 사정 때문에 받을만한 상황이 된게 아니었을까 싶더라고요

  • 24. hap
    '21.2.27 2:51 AM (117.111.xxx.215)

    이런 근성은 일반인은 이해 안되는 게 맞죠.
    받을만하니 받았다 ㅎ
    명품코너서 어떤 여자가 구두 신어보고
    옆에 서있던 남친이 곤란한 표정 지으니까
    바로 한다는 소리가 오빠 내가 이정도 가치도 안돼?
    버럭 성질...내귀를 의심했네.
    아 저런 마인드가 있구나 ㅎ

  • 25. ...
    '21.2.27 2:53 AM (68.1.xxx.181)

    받을만 해서 받은 게 아니라 그 남자 부모님은 어떤 여자와 결혼해도 5억 정도 내 놓을 분들이겠고요,
    여자쪽은 집값에 돈 낼 분들이 전혀 아니에요. 형편도 안 되는 듯 하고. 이게 팩트인 거죠. 주변도 집사오는 남자랑 했다면서.

  • 26. ㅇㅇ
    '21.2.27 2:58 AM (103.212.xxx.118)

    지금 누가 부들대는 건지.
    앞 수많은 댓글 삭제며 원글까지 삭제하면서 부들부들.
    님아 그렇지 살지 마오.ㅋ
    당신이 첨 글 올렸을떼 제목이 뭐 였는지 기억은 하는지
    요즘 남자 쪽에서 5억 해 오면 어떤가요. 이렇게 물어놓곤
    뭘 집값이 비싸서 놀랬다는 둥 물론 놀랬겠죠.
    다들 여자쪽도 보태야한다고 하니

  • 27. ...
    '21.2.27 3:01 AM (119.67.xxx.194)

    돈은 없어도 자존심은 있다 이거죠.

  • 28. ㅎㅎ
    '21.2.27 3:08 AM (103.212.xxx.118)

    이제 보니 비겁하기까지 하구나.
    여태 빈정거리며 싸질러 놓은 댓글은 왜 삭제 하지
    받을 만해서 받았다면서ㅋ

  • 29. 창피한건
    '21.2.27 8:47 AM (118.235.xxx.74)

    알아서 지운건지..남자쪽에서 볼까봐 지운건지..
    암튼 뻔뻔하기가..
    그러나여기서 아들엄마딸엄마 운운하진 말죠? 그런 댓글쓰신분은 여자아니에요? 본인 엄마도 딸엄마인데 염치있게 잘키우셨을건데 거기서 왜 딸엄마얘기가 나오나요? 그 여자애네 집이 이상한걸 전체 딸엄마들한테 열폭하면 좀 나아집니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4223 먼저 연락 안하는 것 보다 더 싫은 거 8 연락 2021/04/09 3,161
1314222 서울 오재앙! 입에 착착 붙어욧! ㅎㅎ 65 Oh~재앙 2021/04/09 2,655
1314221 양말에 구멍이 잘나는거 4 ㅇㅇ 2021/04/09 1,046
1314220 당근마켓 다른 지역에서는 거래못해요? 7 ........ 2021/04/09 1,293
1314219 연금저축펀드 진짜 좋을까요? 12 노후대책 2021/04/09 1,915
1314218 항아리 소독할 때 안에 불 피우는 게 안좋은가요? 2 옹기소독 2021/04/09 811
1314217 LH 터뜨린 게 왜 나쁘죠? 65 .. 2021/04/09 2,698
1314216 저 ‘특급벼락거지’ 되었네요 39 .. 2021/04/09 24,987
1314215 어떻게든 생채기 내보려고 물고 있다가 선거 이기니 놔주네 - .. 3 조국무혐의 2021/04/09 495
1314214 부산시장 이튿날..박형준 아내 화랑, 미술품 행사 부스 논란 22 ........ 2021/04/09 3,201
1314213 중학교 입학전 문법 몇바퀴 돌려야 잘해요? 5 문법 2021/04/09 942
1314212 이런 시어머니랑 어찌 지내야할까요? 5 ㅇㅇ 2021/04/09 2,996
1314211 둘중어느삶이 나은거 같나요?? 13 11 2021/04/09 2,654
1314210 루이비통 앗치...이제 안 매는 분위기인가요? 4 2021/04/09 1,605
1314209 대구 지역구인데 서울에 '똘똘한 한채'..곽상도 말고 7명 더 .. 18 ... 2021/04/09 1,395
1314208 정시인원 확대되면 3 .. 2021/04/09 938
1314207 2-30대 남자들이 페미 싫어하는 이유 21 ??? 2021/04/09 3,208
1314206 둘레길 4 저녁 2021/04/09 483
1314205 상대방 외모 평가할때 9 wet 2021/04/09 1,391
1314204 대문베스트글에 먼저 연락안하는 친구가 전데요 4 대문글 2021/04/09 1,580
1314203 펌)미라클! 기적의 약!렉키로나주! 8 내가좋아 2021/04/09 1,187
1314202 멍게로 무슨 요리를 할까요? 9 많음 2021/04/09 952
1314201 이낙엽 이라뇨...... 11 하아... 2021/04/09 1,556
1314200 야호!! 은마·잠실5'오세훈 효과'신고가,은마호가 4억뛰어 32 오씨고맙대 2021/04/09 2,539
1314199 김태현 노원구 살인범 얼굴 보니까.. 25 ... 2021/04/09 4,9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