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사람이 싫어요

ㅇㅇ 조회수 : 4,177
작성일 : 2021-02-21 19:47:09
어릴때 원가족과 떨어져 ..외가살이를 하며
안좋은 일도 겪고 보살핌을 못받고 자라 그런지 ...
어릴때 부터 사람들 눈도 못쳐다보고 말도 거의 안하고 살았는데,
오래 상담받으며 이젠 남들보기엔 평범하게 의사소통하고 삽니다
그런데 여전히 마음속에서는 남들의 흠만 보이고
그게 또 괴로워서 누구와도 거리두고 사는 편인데
어쩔수없이 사람들과 같이 어울려야할때는
제자신이 기막힐만큼.. 한사람 한사람에 대한 흉만 보입니다
좋은 점도 떠올리면 물론 있긴한데... 그 사람을 대할때는 그런것은 아주 약하게 느껴지구요... 혹시 다들 이러고 사는건 아니겠죠? ㅜㅜ
IP : 106.102.xxx.138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궁금
    '21.2.21 7:47 PM (1.227.xxx.134)

    사람은 원래 괴물이에요

  • 2. 님은
    '21.2.21 7:51 PM (217.149.xxx.40)

    완벽한가요?
    남들 눈에도 님 흉이 대박 먼저 들어와요.
    이건 숨길 수 없죠.
    그래도 남들은 티 안내고 님을 정상적으로 대해주는거죠.
    님 혼자만 눈 달린거 아니에요.

  • 3. ..
    '21.2.21 7:52 PM (223.38.xxx.198)

    사람 싫으면 너무 가까이만 안 하면 됩니다
    스스로를 사랑하는 게 제일 중요해요
    저도 어린 시절 케어를 잘 받지 못 해서인지 사람이 질리네요
    뒷통수도 많이 맞았고 지금은 사람들 이야기가 많이 시시해요
    원글님이 행복하길 바래요
    인간관계가 행복의 열쇠는 아니니까 괜찮아요

  • 4. 사람
    '21.2.21 7:55 PM (121.165.xxx.46)

    무섭죠
    요즘은 모두들 민감성이 되서
    이래 싫고 저래 싫고들 그래요
    그래서 가족뿐이에요.

  • 5. 그래도
    '21.2.21 7:58 PM (110.12.xxx.4)

    치료를 받으셨네요.
    좋은 점도 떠올리면 물론 있긴한데... 그 사람을 대할때는 그런것은 아주 약하게 느껴지구요... 
    그 약하게 느껴지는 사람들만 만나세요.
    사람이 필요한건 나라는 존재가 대상이 있어야 빛이 나더라구요.
    그 대상이 저렇게 약하게 느껴지는 사람을 만나면서 내가 생동감이 느껴 져요.
    아직 초기 단계라 점점 더 느껴지시는 날이 올꺼에요.
    사람에 대한 호기심을 놓치지 마세요.
    좋은 사람은 없지만 솔직한 사람들을 찾아보는 노력은 필요 하답니다.
    삶의 재미가 그사람으로 인해서 한번씩 반짝하는 생동감을 맛보신다면 싫다는 느낌이 차츰 감소 할껍니다.

  • 6. ㅠㅠ
    '21.2.21 8:10 PM (219.250.xxx.4)

    상대방의 흠, 싫은 면들은
    본인이 인지하고 있는 본인의 모습이래요

  • 7. n..
    '21.2.21 8:22 PM (182.228.xxx.37)

    저도 그래요.
    어릴적 온전한 가정에서 자라질 못해서 그런가
    사랑주는것도 받는것도 익숙치가 않아요.
    TV보면 잘웃고 잘울고하는데 실제 인간관계에서는
    불편함을 느껴요.
    특히나 약속 안지키고 돈거래 불분명하고
    허세 심하고~이런 단점들이 보이면 계속 관계를 이어가고싶지 않더라구요.
    저는 남들보기엔 또 깐깐하고 편치 않는 느낌일듯 하구요.

    제 아이에게 유일하게 사랑 주고 표현했더니
    아이는 어딜가도 사람과 금방 친해지고
    자기 감정에 솔직하더라구요.
    그래서 제가 내린 결론은

    어릴때 사람한테 받은 상처는 평생간다~~~
    특히나 가족한테 받은 상처

  • 8. 편안하게
    '21.2.21 8:34 PM (49.174.xxx.190)

    저도요 저도요

  • 9. . .
    '21.2.21 8:36 PM (203.170.xxx.178)

    이상한 사람 많아요
    근데 좋은 사람도 있어요
    내가 좋은 사람이라야 좋은 사람이 오겠죠?

  • 10. ㅇㅇ
    '21.2.21 8:45 PM (106.102.xxx.138)

    행복하기를 바란다는 말을 계속 보고 또 보네요
    정말 감사합니다 ㅜㅜ

    사람에 대한 호기심 놓지않을게요..

    제 자신에대해 사랑의 눈으로 보려고 노력할게요

    공감해주시는 댓글들도 감사합니다

  • 11.
    '21.2.21 10:09 PM (61.80.xxx.232)

    공감해요 저도 이기적인 사람들한테 학을떼서 싫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3127 82 누님들에게 배운 비법 ㅎㅎㅎ 5 ㅇㅇ 2021/04/07 2,355
1313126 2018년 투표율보다 강남은 상승, 강북은 하락 8 ㅂㅂ 2021/04/07 1,085
1313125 라인 가입했는데 친구목록에 있는 사람들도 가입한건가요 1 ㅇㅇ 2021/04/07 303
1313124 코인폭락장 4 무섭네요 2021/04/07 2,469
1313123 경기도 용인에서 제일가까운 서울시장 투표소 어디예요? 19 별이너는누구.. 2021/04/07 1,136
1313122 곽상도가 서울시장 선거 인증한거보면 14 국짐당의 2021/04/07 1,871
1313121 전라도 사람들 잘못한것도 없는데 언제까지 지역감정으로 비하되어야.. 103 .... 2021/04/07 2,821
1313120 광어와 우럭의 맛 차이점좀 알려주세요 12 익명中 2021/04/07 1,438
1313119 강남구는 왜 오세훈을 지지하나요 39 ㅇㅇ 2021/04/07 2,738
1313118 대기업, 중견기업은 권고사직 얘기가 있어도 다니는 경우가 있나요.. 7 궁금 2021/04/07 871
1313117 피부과 시술은 잘만 하면 다시한번 태어나는거네요 와우~!! 9 ..... 2021/04/07 2,670
1313116 이제 박수홍 하나도 안불쌍하네요.... 72 ??? 2021/04/07 31,437
1313115 주식.코인 걍 발들이지 말까요? 18 시작을 말까.. 2021/04/07 3,223
1313114 벚꽃남아잇는 고궁잇을까요 5 ㅇㅇ 2021/04/07 762
1313113 강남은 부동산 내려란게 아니라 보유세 낮춰달란 소리임.. 14 .. 2021/04/07 1,243
1313112 오피스텔 1 ,, 2021/04/07 509
1313111 저는 40대 초반인데.. 82 연령대 한번 투표해볼까요? 45 로플 2021/04/07 1,599
1313110 자동차보험 청구 잘 아시는분 2 황당 2021/04/07 203
1313109 강남구민인데 오세훈 찍는거 부동산때문입니다. 21 2021/04/07 2,550
1313108 2시 현재 투표 상황이에요 3 퍼옴 2021/04/07 1,623
1313107 암투병 부모님 진료시 자녀들도 동석하라는 말 7 .. 2021/04/07 2,040
1313106 아빠찬스 -동아일보 공정 공평?.. 2021/04/07 376
1313105 후줄근해보이는 인상... 어떻게 해야 할까요? 18 ... 2021/04/07 3,834
1313104 1500년전 한국의 타임캡슐 발견 2 ㅇㅇㅇ 2021/04/07 1,496
1313103 마켓컬리 물건 원래 하나씩 와요? 4 ... 2021/04/07 1,1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