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회사에서 뛰어난 인재가 아니에요..

ㅇㅇ 조회수 : 1,937
작성일 : 2021-01-27 16:52:52
지금 부장인데.. 점점 더 제가 뛰어난 인재가 아님을 느낍니다.
기획력도 쏘쏘.. 업무 분야에서 아주 잘하지도 않고 그냥 중상 정도만 유지하는 것 같아요.

그나마 대인관계 좋은 편이라 저를 싫어하는 사람도 분명히 있겠지만 내부적으로 평은 좋은 편입니다. 적이 많지 않다고 해야 할까요..

그나마 장점 내세울 건 이거 하나인데... 업무적으로 능력이 뛰어나지 않다고 생각하니 직장생활 언제까지 할 수 있을까 조금 걱정이 되긴 합니다..

다들 어떻게 버티시나요?
IP : 223.38.xxx.206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1.27 4:54 PM (175.192.xxx.178)

    다 역할이 있는 거니까요.
    원글님은 조정 역이신가 보죠.
    자부심을 가지세요.

  • 2. ...
    '21.1.27 4:56 PM (211.36.xxx.114)

    원래 제일 능력없는 사람이 대다수 남아요
    님만 그렇게 느끼는게 아니니 안심
    어차피 일은 아랫사람들이 다 하고
    결정권자는 외부영입인사 및 오너들이 하죠

  • 3.
    '21.1.27 5:02 PM (61.253.xxx.184)

    그정도면 능력있는것임

    원래 보통정도의 실력에 성격좋은 사람들이 승진하는거 같더라구요.

    부장이면 능력은 인정 받은것,
    성격좋으면......계속 좋을겁니다

    님 지금 이소리 들으려고 글올린건 아니쥬?~

  • 4.
    '21.1.27 5:07 PM (106.101.xxx.142)

    저도 부장인데. 일은 밑에 사람들이 하고 중요한 일은 윗 상사가 챙기고요. 별로 역할이 없다는 생각이 드는데 어찌보면 문제없이 일이 돌아가는거니 좋은거이기도 하고요. 다들 정년 하는 회사인데 지겹기도 하네요.

  • 5.
    '21.1.27 5:19 PM (113.161.xxx.217)

    부장 진급을 최근데 3번째 떨어졌어요. 3번째는 될줄 조금은 기대했었는데....
    그래도 부장이시잖아요. 여자분이 부장까지 가기는 얼마나 힘든지 알기에.. 대단하십니다
    전 아무래도 회사가 원하는 사람이 아닌거 같아서 퇴사 생각하고 있어요
    작년 세전 1.2억 찍었으니 회사생활 할만큼 한거 같다는 생각도 들구요. 평생 차장으로 마무리 할거 같아서 비전이 안보여서 떠나려구요. 부장까지 가신거면 대단하신거에요.

  • 6.
    '21.1.27 5:28 PM (106.101.xxx.142)

    평생 평직원인 사람도 잘다니고 부장 승진 못해도 잘 다니던데 끝까지 다니세요. 실력있어도 다 승진 못시켜주는 구조라 그런거죠.

  • 7. 원글
    '21.1.27 6:18 PM (223.38.xxx.206)

    전님.. 저보다 더 대단하신데요.. 저는 지금 연봉이 0.7억이에요.. 큰 회사 아니어서 승진이 많이 어렵지도 않아요.. 연봉금액으로 저희 회사 임원급이신데.. 저보다 훨씬 뛰어나신 분이신 것 같은데 겸손하십니다..

  • 8. 지나가다
    '21.1.27 7:12 PM (116.36.xxx.231)

    원글님이나 113.161님이나 능력 있으신데 왜 그만두시려구요~~
    주변에서는 다 부러워할 거 같은데요.

  • 9. 음...
    '21.1.27 9:30 PM (124.49.xxx.217)

    그 정도면 능력있으신 거 같아요...
    부장까지 아무나 못올라가구
    대인관계도 아무나 잘하는 거 아니에요...

  • 10. 소프트스킬
    '21.1.27 11:54 PM (1.127.xxx.84)

    찾아서 소프트스킬이라도 더 배우면 좋죠
    전 약 9천 정도 과장급인데 경력 좀 더 있으면 연봉 더블도 가능해서 계속 공부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02343 3월까지는 꽃샘추위라고 조금 쌀쌀하지 않나요? 꽃샘추위 09:51:31 10
1302342 본인도모르는 빚이 더 있는지 확인하려면 어떻게 해야할까요? ... 09:50:10 34
1302341 실시간 수업 안하는 고등학교도 많아요. 유리지 09:49:26 45
1302340 대딩 딸에게 사라고 한 주식이 올랐는데 5 주식 09:47:29 314
1302339 40대 중반인데 보스웰리아 먹기 시작할까요? 관절 09:43:40 72
1302338 박혜수 뒤로는 피해자 협박 중이라는 기사 떴네요. 5 .... 09:42:48 570
1302337 주식 어느정도 수익 보면 팔아야겠어요.. 1 ... 09:39:53 336
1302336 (속보) 경찰, '직원 땅 투기 의혹' LH 압수수색 13 09:38:46 485
1302335 클래식이나 공연 관련 즐겨보시는 잡지가 있으신가요? 별이 09:35:57 60
1302334 Sk는 끝도 없이 떨어지기만 하네요 7 허참 09:33:10 679
1302333 아파트 내놓을때 집 안보여주고도 매매 되나요? 13 ... 09:32:32 394
1302332 대학생 수업료 일부라도 환급 받으셨나요?... 5 온라인수업;.. 09:29:51 367
1302331 대한항공 46R이 사라졌어요 2 주린이 09:29:47 623
1302330 60만원으로 주식투자하신다는 글 2 카카오 09:28:58 505
1302329 60대어르신들 컴 어느정도 하시나요? 9 ㅣㅣ 09:27:34 366
1302328 부동산에서 고지의 의무를 위반했다면 어디에 도움을? 09:22:38 176
1302327 햇빛은 나도 꿀꿀 09:20:25 179
1302326 '젊은이의 양지' 배우 이지은, 숨진 채 발견…아들 입대 후 홀.. 24 hippos.. 09:11:14 4,633
1302325 물건 쌓아놓고 살면 들어오던 복도 나간다고? 5 ㅇㅇ 09:10:22 1,241
1302324 고2남학생 자퇴하고싶어해요 14 진로 09:08:46 903
1302323 간호사 태움글.. 12 .. 09:03:18 863
1302322 치매약 복용 시, 부작용의 경험들을 알려주세요 4 치매약 08:58:33 424
1302321 참숯 어디서 파나요? ㅇㅇ 08:57:43 86
1302320 LCT가 부산에 진짜 저렇게 서 있나요? 24 끔찍하네요 08:57:12 1,586
1302319 밀크티 만들 홍차 추천부탁드려요^^ 23 굿데이 08:56:06 6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