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조직적 여론조성 작업 목격한거 feat 정준영

.. 조회수 : 1,271
작성일 : 2021-01-23 01:30:42


정준영 폰에 불법 야동 그거 1차로 걸렸다 도로 풀려나왔잖아요?
기억하세요?
그때부터 모든 커뮤니티에 정준영이 무죄라는 여론조성, 바람끄는 댓글들, 게시글이 늘어났어요.
얼마나 조직적이냐면 그림까지 그려가며 정준영 무죄라고.
정준영 유죄라면 댓글부대가 물어뜯었구요.
이건 그냥 팬심이 아니라 조직이라고 느꼈어요.

그러다 승리 버닝썬으로 정준영 감옥갔죠?
그 불법영상 사실로 밝혀졌구요.
모든 커뮤마다 도표만들고 프로페셔널하게 정준영 무죄라고 주장하던 세력들 싹 빠져나갔어요.


지코 황금폰도 묻혔죠? 로이킴도 묻혔죠?

요즘 빙엿 김보름 이거 작전세력 들어온 삘이 확나는게 
대깨거리면서 문프까지 걸고 넘어져요.
그리고 김보름으로 모든 언론 덮고
가장 중요한 심석희 선수 기사는 다 묻혔어요.
타이밍 죽이죠?

김보름이 노선영 2억 손해배상소송한게 중요해요?
아님 미성년 시절부터 국가대표 코치한테 성폭력당하다
더이상의 피해자를 만들기 싫다고
용기있게 다 버리고 나선 심석희 선수가 중요해요?

빙엿 썩을 것들
지금 이 타이밍에 이딴 짓거리 하는 것들.

심석희 선수 절대로 잊지말아요.
국민들이 지켜줘야 해요.
IP : 217.149.xxx.216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1.23 1:58 AM (14.63.xxx.224)

    저기요. 김보름은 그럼 언제 해명해요?
    보니까 김보름이 오해를 풀고자 했던게 제작년 부터던데
    그때마다 따라다니는 말이 왜 하필 지금? 이거네요.

    같이 관심 두면 돼죠.
    같은 빙상계에서 벌어진 일이니 같이 관심두고
    오해가 있었다면 풀고 벌 받을 사람 받고
    정화해 나가면 돼지.

  • 2. ..
    '21.1.23 2:12 AM (14.63.xxx.224)

    저도 더이상 여론에, 감성에 놀아나기 싫어
    스스로 팩트 체크하고 스스로 생각하려고 하는데
    그냥 구글에 김보름 심석희 검색해 보세요.

    2019년 1월 그때 부터 김보름은 하고 싶은 얘기가
    있었고 노선영씨는 지금 김보름 폭로 논할 때 가 아니다. 심석희 일이 더 중요하다. 이 말로 일관했어요.

    저도 자세한 속사정 모르고 스포츠라는것 자체에 관심이
    없으니 아는건 없지만 김보름 선수의 말 도 들어는 줘 볼 수 있는거 아닌가요? 그렇게 국민적 몰매를 맞았으니.

  • 3. 알지도 못했네요
    '21.1.23 6:36 AM (185.93.xxx.104)

    "미성년 시절부터 국가대표 코치한테 성폭력당하다
    더이상의 피해자를 만들기 싫다고
    용기있게 다 버리고 나선 심석희 선수가 중요해요?"

    세상에.
    심석희 82글에 제목은 본 거 같은데 안 봤어요.
    이렇게 큰 사건을 묻히게 할려나 보군요.

    김재련, 이수정 이런 사람들, 여성단체, 인권단체, 성폭력단체 다 나서야 하지 않나요?
    왜 이럴때는 이렇게 조용하지?

    그래서 느닷없이 보름이가 튀어나왔나 보군요.
    왜 죄 없는 그 다른 선수를 물고 넘어지는 지 모르겠다 싶었는데.

  • 4. 1차 선고공판이
    '21.1.23 6:51 AM (217.149.xxx.216)

    엊그제였죠.
    언론은 김보름이 노선영에 2억 손해배상청구 크게 내보냈구요.
    국가대표 훈련하면서 국가대표 코치가 미성년 선수를 수년간 성폭행한 사건에
    검사는 20년 구형했는데
    미친 판사는 10년 선고했어요.

    김보름 노선영 2억은 지들끼리 싸울 일이지만
    심석희 선수는 빙엿 해체될 사건이죠.

  • 5. ..
    '21.1.23 10:49 AM (125.187.xxx.25)

    맞아요. 김보름 노선영은 개인일이지만 그 코치놈은 빙엿에서 보호받고 잘 나가던 놈이잖아요??? 그러니까 심 선수를 그렇게 어릴때부터 코치를 해왔죠.
    김보름 선수 억울한 거 맞고 그때도 그렇게 생각했지만 걍 입다물었는데 기사되는 게 문제가 아니라 조 코치 일로 빙엿이 달라지진 않을 것 같아요.
    삼성 지원 끊겼다 어쩐다 하더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9901 백인남자에 대한 환상 가지신 분 글을 읽고 20년차 미국이민자 .. ㅎㅎ 04:14:53 138
1299900 성인 경계성지능장애와 지능장애에 대해 아시는분..? 6 노랑자몽 03:59:52 204
1299899 학교 급식실은 자유롭게 열어 뒀으면 해요 2 ㅇㅇ 03:46:33 265
1299898 남편을 남들한테 뭐라고 부르세요? 5 ㅡㅡ 03:18:58 475
1299897 빈혈이 심한데 수치를 못읽겠어요 1 00 02:43:28 291
1299896 방금 힘들다고 글썼다가 지운 분 보세요~ 2 ㅇㅇ 02:36:51 1,124
1299895 인플레 금리상승 주식시장 1 ㆍㆍ 02:16:15 732
1299894 가족있는데도 왜이리 외로울까요? 12 ~ 02:02:14 1,392
1299893 지금 달무리가 엄청나요!! 8 맙소사 01:58:39 1,510
1299892 불면증이 너무 심하네요 5 ... 01:52:19 838
1299891 마담뚜나 결정사 매니저 자녀들은 결혼 잘하나요? 1 ik 01:50:10 624
1299890 여수식당 문의합니다 3 ㅇㅇ 01:40:08 509
1299889 저희 엄마, 왜 이러시는 걸까요. 30 01:39:42 2,384
1299888 빈센조 여자 주인공 누구 닮지 않았어요? 11 빈센조 01:31:48 1,462
1299887 환경을 위해서 어던 소비를 해야 할까요? 7 ㅇㅇ 01:22:10 572
1299886 내 번호 저장한 상대 폰에 카톡 뜨지 않는 방법은 없나요? 7 ㄴㄴ 01:18:58 1,366
1299885 맘카페에 자주 쓰는 말 10 푸하 01:11:18 1,611
1299884 결혼작사 이혼작곡에서요. 3 허허 01:09:57 1,477
1299883 결국 일본이 해내나보네요 9 잘한다 01:08:01 3,455
1299882 중매 관련 눈치없는 엄마 탓에 곤란했던 기억 8 00 01:00:36 1,270
1299881 진짜 오랜만에 육체노동을 했는데 허리가 너무 아파요 ㅠ 1 .... 00:58:26 638
1299880 [단독]장제원 아들 노엘, ''내가 누군지 아냐"..... 16 피해자 남.. 00:58:06 3,077
1299879 바람났던 남편 7 Ddd 00:55:11 2,731
1299878 채식식당을 할 거예요 18 언젠가는 00:50:52 2,183
1299877 Una voce poco fa 10 펜트하우스2.. 00:46:44 9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