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우울할땐 운동이

... 조회수 : 1,844
작성일 : 2021-01-21 12:04:32
우울증 있어서 약을 몇년 먹었어요
큰맘먹고 재작년에 병원과 상의후 끊었어요
운동하며 잘 지내다가 코로나로 집에 있다보니
우울증이 스물스물..
내가 똑바로 정신차리고살지않으면 안된다는 생각들어서
자전거 탔어요
운동하니 그래도 쳐지는게 낫네요
컨디션어서올라오길 바래요
IP : 175.223.xxx.2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Juliana7
    '21.1.21 12:11 PM (121.165.xxx.46)

    그럼요. 밖에 맑은 공기 쏘이면
    뇌에 충분한 산소가 공급되어 좋아진대요
    뇌에 산소공급이 우선이라고 나가라 하더라구요
    많이 좋아지실거에요.

  • 2. ...
    '21.1.21 12:16 PM (175.223.xxx.2)

    고마워요 ㅜㅜ
    모르는분이 좋은말 해주시니 고맙네요
    매일 운동하고 뜨개질도 시작했는데
    자꾸 우울해지고 모든게 내탓같은 생각에서벗어나고 싶어요

  • 3. 어느 분이
    '21.1.21 12:42 PM (123.213.xxx.169)

    맘이 우울 한 것은
    몸을 움직이면 많이 좋아 진다 해서
    저도
    우울감 오면 몸을 많이 움직입니다.
    어딘가로 집중을 옮긴다고 생각하고 잘 지내 봅시다..화이팅!

  • 4. ㅇㅇ
    '21.1.21 12:43 PM (106.102.xxx.5)

    우울증으로 병원다닐때 의사가 항상 하던말이
    운동하시라고
    걸으시라고
    과묵한 샘인데;; 매번 ..다른말 잘안하고 이말만;;
    우울증에 밖에 나가는거 까지가 쉽지않은데
    일단 뭐라도 후딱 걸치고 나가기만하면
    이만한 치료법이없네요

  • 5. 저도
    '21.1.21 12:44 PM (218.236.xxx.211)

    요즘 우울기인데 억지로 막 끌어올리고 있어요. 긍정적으로 생각할려고 무던히도 노력하고요. 아주 사소한 것도 저에게 칭찬해요. 아,, 그래도 일어나서 출근했어, ,,, 해야할 일 이만큼 해냈네,,, 반찬도 만들었어,, 막 이렇게요.

  • 6. 저도
    '21.1.21 12:45 PM (218.236.xxx.211)

    나에게 사소한 것도 스스로 칭찬하기 해보세요,
    도움이 되는지 어쩌는지 모르지만 마음이 조금은 편해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9599 먹자 마자 배 아픈건 큰병일까요? 4 ㅇㅇ 2021/02/26 1,010
1299598 그 친모살인청부 여교사는 출소후 김ㄷㅅ 찾지않을까요 12 ... 2021/02/26 3,934
1299597 82회원님들~~~ 13 그립다 2021/02/26 920
1299596 누가뭐래도 2 행복감사 2021/02/26 444
1299595 실내에서 조그마한 나무 키우는데... 12 .. 2021/02/26 2,147
1299594 어제 -20% 에 팔았는데 오늘 상한가 치네요 울고싶네요 9 바보주식탱이.. 2021/02/26 4,336
1299593 장조림 맛있는 레시피좀 알려주세요. 8 ... 2021/02/26 886
1299592 전남 광주에 컷트 잘하는 미용실 좀 알려주세요 3 컷트 2021/02/26 460
1299591 맛집이라고 사람많은데 가봤는데 정말 별로였어요 6 순두부 2021/02/26 1,984
1299590 대림건설 주식 어떤가요? 7 똑똑 2021/02/26 1,845
1299589 도미노 피자 1 급해요 2021/02/26 1,094
1299588 말린 가지나물볶음 쓴냄새 어쩌죠? 1 .. 2021/02/26 274
1299587 뻔뻔해도 저렇게 뻔뻔해서야 가덕도공항 28조 30 기가막혀 2021/02/26 6,097
1299586 당근의 순 기능 7 ㅎㅎㅎ 2021/02/26 2,630
1299585 스티브 유의 병역회피 수법 21 ..... 2021/02/26 2,257
1299584 50대 중반에 키 150대 중반, 통통 55정도 17 궁금 2021/02/26 3,361
1299583 온유 눈빛이 돌아왔어요 25 샤이니 2021/02/26 4,566
1299582 부자지만 바쁜 부모 VS 가정적이지만 가난한 부모 23 happyw.. 2021/02/26 3,969
1299581 코스트코 크러쉬드레드페퍼 그냥 고추가루로 2 oo 2021/02/26 950
1299580 오랜 질염인데 이거 효과 빠르네요 16 면역 2021/02/26 6,621
1299579 40대여성이 은반지 하면 좀 그런가요? 9 은반지 2021/02/26 1,907
1299578 샷시설치비용 1000만원 공제라는 게? 2 ㅜㅜ 2021/02/26 1,362
1299577 동네 대파 38백원 7 대파 2021/02/26 2,026
1299576 사주보는곳마다 평생 외롭다소리를 해서 힘들어요 23 00 2021/02/26 3,948
1299575 지하주차장 출입구쪽 필로티 2층 집. 어떨까요? 10 걱정 2021/02/26 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