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버지 뵈려고 급히 경남으로 달려가는중이에요ㅜㅜ

ㅇㅇㅇ 조회수 : 5,229
작성일 : 2021-01-19 13:17:45
이와중에...정말 머리속에 하얀데 글을 써봐요..
저번 연초에 암말기 아버지뵈러 가야하나 말아야하나 글을 썼었고
많은 분들이 다녀오라고 격려해주셨죠...
그분들 정말 감사드려요ㅜㅜ
제평생의 은인으로 생각할게요...ㅜㅜ

오전에 아버지가 돌아가시기 직전같다고 급연락왔고
곧 이어 돌아가셨다는 연락을 받았어요ㅜㅜ
집에서 아이들과 오열하고ㅜㅜ
출장가있는 남편을 급히 부르고 정신없는 와중에
아버지가 깨어나셨다는 소식을 들었어요..
아무래도 저를 기다리는것같다고..ㅜㅜ

또 병원에서는 산소호흡기 달건지를 물어보는데 의사선생님왈 고통만 더해지는거라고....

머리속이 정신없어 횡설수설 글을 남깁니다ㅜㅜ
앞으로 3시간은 넘게 더 달려가야되는데
전화오는게 무섭네요
IP : 223.38.xxx.224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1.19 1:20 PM (222.112.xxx.4)

    이런게 기적이네요
    제발 이번이 아버님 마지막이 아니길
    빌어드릴께요 꼭

  • 2.
    '21.1.19 1:21 PM (112.154.xxx.91)

    아버님 뵈실수 있기를 바랍니다. 그리고 아무리 마음 급하시더라도 안전운전..운전 조심하셔요.

  • 3. 뭔가
    '21.1.19 1:22 PM (125.190.xxx.180)

    고통스럽지 않게 깨어계세요
    아니 일어나세요
    조심히 다녀오세요 원글님

  • 4. 기다리실겁니다
    '21.1.19 1:23 PM (223.38.xxx.95)

    그러니 부디 운전 조심하고 내려가세요.

  • 5. 세상에
    '21.1.19 1:23 PM (74.102.xxx.239)

    마지막 가시는 길에 원글님 보시고
    편안하게 눈 감으시길 바랍니다.
    제가 눈물이 나네요.

  • 6. ㅇㅇ
    '21.1.19 1:27 PM (211.194.xxx.37)

    안전운전 하세요~
    아버님 마지막길 꼭 함께 보내드리시길 바래요.
    따님 기다리시는 동안 기적같이 다시 일어나신것 처럼 고통또한 기적같이 없으시길...

  • 7. qnel
    '21.1.19 1:31 PM (1.236.xxx.219)

    부디 안좋은 일 없으시길 바래요. 운전 조심하시구요.

  • 8. ..
    '21.1.19 1:34 PM (211.58.xxx.5)

    운전 조심히 내려가시구요..
    아버님이 따님 기다리시나봐요ㅠㅠ
    마지막 인사 잘 전하시고..꼭 해드리고 싶은말 다 전할 수 있게 되길 바랄게요..

  • 9. 기다려주시기를
    '21.1.19 1:40 PM (61.102.xxx.144)

    화살기도로 같이 청하겠습니다.
    잘 뵙고....오세요.

  • 10. ㅇㅇ
    '21.1.19 1:55 PM (14.49.xxx.199)

    따님 꼭 만나고 가시길 기도할게요
    안전운전 하세요!!

  • 11. ...
    '21.1.19 1:57 PM (219.251.xxx.55)

    아버지 꼭 만나시길 바랍니다.

  • 12. ..
    '21.1.19 1:57 PM (223.38.xxx.195)

    친할머니 돌아가실 때 보니
    출장 간 아버지를 기다리시더라고요.
    아버지 돌아오시고 2~3시간 후에 눈 감으셨어요.
    꼭 뵙길 바라요

  • 13. 모모
    '21.1.19 3:29 PM (180.68.xxx.34)

    아버님꼭 따님만나시고
    여행 떠나세요
    간절히 빕니다

  • 14. 제가
    '21.1.19 7:27 PM (211.213.xxx.137)

    기도해드릴께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00024 장윤정씨 입은 이 블라우스 브랜드가 뭔지 아시나요? 궁금 15:01:47 23
1300023 며느리에게 너라고 부르는거 ㅇㅇ 15:00:55 43
1300022 나이드니 인간관계 끊을 일만 줄줄이네요 3 .. 14:55:42 375
1300021 펜트하우스 안연홍 말이에요 3 .. 14:51:11 623
1300020 친구 남편이 돌아가셨는데 9 나비 14:49:21 809
1300019 여드름 난 고등남 얼굴에 뭐바르죠? 라라라 14:45:56 82
1300018 여성신체 리얼돌 제작소지판매 규제 법안발의 20 드디어 14:44:05 315
1300017 식기세척기 이사갈때 9 ... 14:41:56 367
1300016 보약 잘 짓는 한의원 찾고있어요 2 보약 14:40:46 143
1300015 코스트코 자주 가세요? 6 ㅣㅣ 14:40:29 503
1300014 태극기 이야기 ... 14:38:49 94
1300013 말많은 승리호 봤어요 3 dd 14:35:48 565
1300012 분리배출 쓰레기중에 other ... ㅇㅇ 14:35:10 177
1300011 주말마다 노는언니 3 노는언니 짱.. 14:31:34 950
1300010 나의 자립기...긴 글 싫으면 패쓰~~ 8 50세 아짐.. 14:29:48 647
1300009 아는분이 남자애인이 4명이래요. 3 ... 14:29:28 1,114
1300008 책상 흰색 눈 피곤할까요? 6 ㅡㅡ 14:27:26 222
1300007 하소연)거친 남자들 상대하기가 너무 힘들어요. 5 하소연 14:27:05 848
1300006 팥이 왜이렇게 맛있나요 6 팥팥 14:23:07 592
1300005 배동성씨 커플 결혼 잘 했네요. 4 .. 14:23:03 1,729
1300004 한식요리 배우면 요리실력 올라가나요? 3 ... 14:18:27 314
1300003 아이들이 독립하면 기분이 어떨까요 9 아이독립 14:16:48 606
1300002 결혼 작사..에서 성훈의 접근 방식 7 상큼 14:14:01 1,073
1300001 40대후반 50대초반분들 어떤 머리모양을 하고 계시나요~? 15 음.. 14:11:42 1,461
1300000 파김치에 마른오징어 넣어보셨어요? 10 소리아리 14:09:38 9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