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밑에 맹한 전문직 친구같은게 저네요

.... 조회수 : 3,424
작성일 : 2021-01-18 14:01:51
맹하다기보다
일하는 시간외에는 머리도 쉬는게 좋다고 생각해서
학생때도 하루 8시간 집중해서 공부하면
서너시간은 만화책보고 티비보고 그랬어요 자거나

학교서도 쉬는시간 누구보다도
웃고 떠들고 그랬고

근데 동창중에 한명은
늘 제가 쉬는시간 자고 애들이랑놀고
그런거만 보니
대입때도 명문대가고 본인은 지방대가고나서
저는 운이 좋거나
시험머리만 있는거라고 하더라구요

만날때도 늘 그냥 티비 시사쇼나
뉴스에 나온 말들 블로그 글들수준의
말정도 하면서 엄청 교양있는척하고

그리고 저는 최저가 찾고 맘카페 알아볼시간에
쉬고 그냥 백화점가서 물건사고 하는편인데

안아끼고 쓰는거라고 생각해요
그 최저가 찾고 맘카페 뒤질시간에
쉬고 나머지시간에 더 일해서 버는게
큰돈이고
한푼두푼 따질시간에
좀 좋은곳에서 물건확실하고 반품같은것도
잘해주는 백화점에서 사는게
다른면에서 경제적이라는걸
굳이 설명까지 해줘가며
대립하기 싫어서 말을 안하죠

시간많아 최저가 찾는 사람은 그게 경제적이지만
시간단위로 버는돈이 다른 사람들은
그런거 고민하고 알아볼시간에
편한곳 판한공간에서 사는게
더 경제적인걸 몰라요

서로의 수준이 다르고 환경이 다른데
약간 본인은 운이 없거나
다른건 더 뛰어난데
시헌운이 없어 그런거고

저는 시험머리만 있거나
혹은 맹한데 공부만 잘해
운좋게 돈잘벌고 대우받는다고
단정지어가며 여태까지 살더라구요


IP : 211.36.xxx.79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아..결국
    '21.1.18 2:04 PM (61.253.xxx.184)

    모두는
    자기의 빈곳을 메우며 살고있군요.

    님은 치열하게 공부해서 널럴한 시간에 시덥잖은 이슈들 얘기하고
    공부안한 애들은 널럴한 시간에 교양 채우고

    전 후자입니다만 ㅋㅋ

  • 2.
    '21.1.18 2:04 PM (222.120.xxx.60)

    원글님 의견에 전적으로 동감.
    시간이 중요한 사람이 있고, 돈 아끼는 게 중요한 사람이 있죠.^^

  • 3. 맞아요
    '21.1.18 2:05 PM (115.140.xxx.213)

    시간이 중요한 사람 돈이 중요한 사람 다다른데 어느 한쪽이 무시하기 시작하면 답없어요

  • 4. ...
    '21.1.18 2:06 PM (222.236.xxx.104)

    시험공부를 열심히 했으니 그 운도 따라주는거지... 공부 하나도 안하는데 운이 따라주겠어요 ..ㅋㅋ 공부뿐만 아니라 모든일이도 다 해당되구요 ..

  • 5. ㅎㅎ
    '21.1.18 2:11 PM (112.165.xxx.120)

    그거 열등감이예요~
    제 친구도 그랬는데,, 아니 본인이 최저가찾아 사거나 책 많이 읽거나
    누가 뭐라하나요, ,그게 꼭 바른거라 생각하고 타인의 노력을 까내리더군요
    웃긴건 본인보다 직업좋거나.. 뭐 더 잘살거나 그런 사람만 깜~
    그러다가 본인이 경제적으로 좀 나아지니까 똑같이 하더만요~~~~~ ㅎㅎㅎㅎ
    너 예전에 그랬잖아~ 하려다가 그냥 말았지만..
    심지어 얘는 정치노선도 바뀜~

  • 6. 윗님
    '21.1.18 2:14 PM (210.217.xxx.103)

    궂이 x
    누구나 아는 거죠.

  • 7.
    '21.1.18 2:23 PM (211.36.xxx.132)

    자기가 우선순위로 두는 것이 다르지 않나요?
    원글이 사는 방법도 원글의 상황에 맞아 그렇게 하는 거고요. 뭐 어쩌라고? 싶은 글......

  • 8. ㅇㅇ
    '21.1.18 2:27 PM (110.11.xxx.242)

    저두요ㅎㅎ

    보고 웃었어요.

    아주 잘 살아요~원글님보다 그 전문직 친구도 잘 살건데

  • 9. ........
    '21.1.18 2:35 PM (112.221.xxx.67)

    그 친구도 알아요..최저가 찾는시간에 돈버는게 낫고 님이 그런사람이란거...
    단지 본인은 돈버는게 어려우니 그 시간에 최저가라도 찾는거고
    님이 부러워서 무시하는거에요

  • 10. ...
    '21.1.18 3:29 PM (58.143.xxx.223)

    친구분 열등감이에요

  • 11. ......
    '21.1.18 5:41 PM (125.136.xxx.121)

    시간이 돈인 사람이 최저가를 찾겠어요?? 예전에 세무사가 본 돈 잘버는 사람들 내용에 예를들어 청소기가 고장났다면 바로 매장가서 사버린다고했어요. 인터넷이 더 싸다는걸 알지만 검색하는 시간이 더 아깝다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9302 한겨레 사설에 등장한 조선일보 재난지원금 비난 보도 뉴스 2021/03/02 386
1299301 아침에 국에 밥말아 먹이는거 안좋은 습관이겠죠?? 16 .. 2021/03/02 4,241
1299300 미스몬테크리스토 10 나무안녕 2021/03/02 2,094
1299299 최근에 자녀들 침대사준신분 있으신가요 29 침대 2021/03/02 2,940
1299298 노후연금 조회해봤어요 26 노후연금 2021/03/02 5,941
1299297 3남매 가족관계소개 7 ㅇㅇ 2021/03/02 2,122
1299296 지금77.5키로입니다 올해내에 58키로 가능할까요? 39 환골탈태 2021/03/02 6,054
1299295 결혼하고 애있는 유부녀가 화장을 왜하냐는 여자는 뭘까요? 11 ... 2021/03/02 3,476
1299294 트레이더x 배송비 언제 올랐어요? 6 뭐지 2021/03/02 1,845
1299293 교복치마 찾으셨을까요.. 9 ㄱㅈ 2021/03/02 1,822
1299292 이런 남자는 어떤심리로 이런 행동을 하는걸까요? 6 연블링 2021/03/02 1,699
1299291 편의점 6 .... 2021/03/02 906
1299290 김어준의 뉴스공장 주요내용 3월2일(화) 2 ... 2021/03/02 528
1299289 장어탕 추어탕 파우치로 된 맛있는 제품 알려주세요 18 ..... 2021/03/02 2,162
1299288 각자의 자녀들있는 재혼시 혼인신고 39 재혼 2021/03/02 5,713
1299287 윤석열은 민주주의 삼권분립의 기본도 모르는거 같아요 45 2021/03/02 2,108
1299286 또 이재명 당했네요 18 .. 2021/03/02 6,322
1299285 46세인데 제 또래 분들은 건강관리 어떻게 하시나요 11 ㅇㅇ 2021/03/02 4,396
1299284 2017년에 영국에 보냈던 책 EMS의 행방 5 EMS 2021/03/02 2,681
1299283 나이든커플 경제력 차이로 남친의 맘이 헷갈려요 54 2021/03/02 13,799
1299282 파김치 2 ..... 2021/03/02 1,881
1299281 역대 지도자 가장 나쁜놈 순서 64 지도자 2021/03/02 4,928
1299280 감히 우리 아빠가 누군지 알고... 모지리 여자 뉴스까지 나왔네.. 17 ... 2021/03/02 11,954
1299279 빅마켓 푸드코트 스테이크 레시피 궁금해서요. 1 jac 2021/03/02 907
1299278 의외로 재혼 8 흠.. 2021/03/02 6,2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