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고터에서) 조심하세요

^^ 조회수 : 6,637
작성일 : 2021-01-18 13:56:56
지난주 일요일 고터에서 있었던 일인데요
가방들고 다니기 힘들어서 가방은 차에두고
장지갑만 안주머니에 넣고다니다가
물건들 사면서 큰 비닐 두개가 되면서 그 속에 지갑을 넣고
다녔어요
그러다 한집에서 물건 사자마자 제 핸드폰에 전화가 왔어요
그전화를 받으며 손을 보니 큰비닐 두개 중에 하나만 들고 있었어요
한비닐이 없고 옷가게 아주머니알바도 고터매장안에 없고
저만 매장안에서 핸드폰으로 통화하는 장황
이후 아주머니알바가 제 비닐을 들고 매장 안으로 들어오더니
'모자를 많이 사셨네요'라고 하며 비닐을 줘요
그이후 차에 와서 지갑을 열어보니
현금 5만원짜리만 9장이 사라졌어요
네 45만원만 쏙 빼갔어요. 만원짜리 천원짜리는 그대로 많고요.

손님이 물건을 훔쳐가는게 아니라
매장에서 손님 돈을 이렇게 훔쳐가네요
장소는 고터였고 어디서나 조심하세요

그런데 이런경우 뭘 어찌할수 있을까요
현금이 얼마 있었다는 증거도 없고
이사람이 내 비닐 들고 씨씨티비없는 밖에 나가서 돈을 뺏으니까요
IP : 1.226.xxx.51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1.18 1:58 PM (121.128.xxx.28)

    그 자리에서 경찰 부르셔야죠

  • 2. 고터
    '21.1.18 1:58 PM (61.253.xxx.184)

    cctv확인해야죠.
    그리고 재발방지를 위해서(찾지는 못하더라도)
    112에 신고하시고요.

  • 3. ,....
    '21.1.18 1:59 PM (175.119.xxx.29)

    일단 신고하셨어야지요.
    바깥에 씨씨티비 있을수도 있어요.
    4만 5천원도 아니고 45만원인데..
    저같으면 바로 신고했을거에요.

  • 4. ..
    '21.1.18 2:02 PM (211.58.xxx.158)

    그래서 지갑만 들고 쇼핑 잘 안해요
    쇼핑 가방안에 넣고 정신없고 누가 빼가도 몰라요
    신고는 하세요
    그래야 다른 사람이라도 피해 안보죠
    82에서 고터 얘기 자주 나오던데 여러모로 별루인곳이에요
    상인들 질도 갈수록 떨어지고

  • 5. 모모
    '21.1.18 2:15 PM (180.68.xxx.34)

    어머 저도 쇼핑하다
    쇼핑봉지에 지갑 넣고
    쇼핑 잘하는데요
    조심해야 되겠네요

  • 6. 매장안에
    '21.1.18 2:22 PM (121.133.xxx.125)

    작아도 다 cctv 있던데
    매장에 얘기하고 보면 안될지.,.
    4만 5천원도 아니고
    45 만원 ㅠ

  • 7. 크로스
    '21.1.18 2:27 PM (39.7.xxx.174)

    크로스 가방을 꼭 매고 다녀야 해요.

  • 8. 아주 예전에
    '21.1.18 2:28 PM (121.133.xxx.125)

    백화점 매장마다 옷갈아입는 락커룸에서 그 많은 짐중 딱 지갑에서 돈만 빼갔더군요.
    그 이후론 백화점,쇼핑센터갈때 간단하게 해서 다니는편이에요.
    요즘 고터도 만원짜리도 카드 받는데.ㅠ

  • 9. 다시
    '21.1.18 2:50 PM (180.230.xxx.233)

    가게에 가서 말하시고 경찰 부른다 하세요.
    그냥 넘어가면 계속 그럴거예요.
    돈을 내놓던지 최소한 경고를 줘야죠.

  • 10. ㅇㅇ
    '21.1.18 2:51 PM (211.206.xxx.52)

    어제요?
    바로 확인하고 경찰불렀어야하는데
    이래저래 참 힘들게됐네요

  • 11. ㅈㅇㄹ
    '21.1.18 3:00 PM (175.193.xxx.87)

    옷가게아주머니알바가 매장밖으로 님쇼핑백을 들고 나갔다 들어온거잖아요?
    고터는 복도에cctv가 없나요? ?
    그매장 주인 만나서 삼자 대면하고 발뺌하면 일단 경찰신고는 할거같아요.

  • 12. ...
    '21.1.18 4:53 PM (175.223.xxx.173)

    우선 매장가서 사장에게 말하고 신고하셔야죠.
    그아주머니가 봉투 들고나간것만 봐도 의도가 보이잖아요

  • 13. ...
    '21.1.18 4:56 PM (175.223.xxx.173)

    전 큰소리 낼것같아요. cctv보여달라고요. 우선 고터 관리실 가셔서 cctv확인 가능한지 물어보시고요. 매장앞에가선 큰소리 내야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6627 남편이 자꾸 생필품을 사요 11 ..... 2021/02/19 5,880
1296626 고양이 얼굴에.. 4 .. 2021/02/19 1,641
1296625 부동산 관심 있는 분들 처음에 어떻게 공부하셨어요? 11 부린이 2021/02/19 2,704
1296624 사람과 교류가 없고 집에만 있으면 10 ... 2021/02/19 4,115
1296623 보리쌀에 회색 빛이 도는데 곰팡이 핀 건가요? 4 보리 2021/02/19 690
1296622 신입생 원룸 구할때 조심하세요 12 네버랜드 2021/02/19 4,249
1296621 의사들 백신접종 보이콧논의 라니... 19 ㅇㅇ 2021/02/19 4,010
1296620 ADHD 아이 약 먹여보신분. 혹은 드시는 분??? 13 엄마 2021/02/19 2,017
1296619 새로 들어간 직장내 텃세와 서열 정리 23 부딪힘 2021/02/19 3,567
1296618 오늘 알릴레오에 나온 '진보/보수주의자의 뇌가 다르다'는 논문 2 ... 2021/02/19 789
1296617 굴미역국을 끓이려고 하는데요 4 2021/02/19 1,124
1296616 키작고 다리 굵으면 플랫슈즈 보기싫겠죠? 18 복숭아 2021/02/19 3,220
1296615 전자담배는 집에서 피워도되나요? 8 2021/02/19 1,808
1296614 계란흰자가 너무 먹고싶어요 5 먹고살자 2021/02/19 1,367
1296613 연애 때 한번도 안싸우신분들은 결혼 하시고 어떠셨어요? 32 ^^ 2021/02/19 3,854
1296612 펀드 질문요. 9 해보자 2021/02/19 1,101
1296611 중년이 되면 예상 수명 15 건강 2021/02/19 4,496
1296610 추운데 있다 따뜻한 곳 들어오면 심징이 빨리 뛰는데 .. 2021/02/19 328
1296609 와인따다가 와인따개가 부러졌는데 ㅠ 10 ㅌㅌ 2021/02/19 1,042
1296608 IRP, 50세 이상 올해부터 900만원까지 세액공제 뉴스나 인.. 9 .... 2021/02/19 3,059
1296607 안마의자의 놀라운 발견!! 11 11층새댁 2021/02/19 5,283
1296606 아이폰 엄청 불편하네요 22 ㅁ1ㅅ 2021/02/19 4,394
1296605 adhd엄마는 살림이 버거워요 23 ㄴㄴㄴㄴ 2021/02/19 5,590
1296604 약간 신기있는 여자는 결혼이 늦나요? 6 ㅡㅡ 2021/02/19 2,631
1296603 최태원과 김희영 사이에 자녀가 있나요? 8 .. 2021/02/19 6,3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