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김원효 심진화

...... 조회수 : 6,450
작성일 : 2021-01-18 13:00:05
어제 1호가 될수 없어란 프로그램을 봤는데
김원효 진짜 웬만한 아들보다 더 다정하고
자상하고 따뜻한 사위더라고요.

심진화 엄마가 뇌출혈로 숫자,언어를 잃어버렸는데
김원효가 지극정성으로 하나하나 가르치고 
병원에서 자꾸 웃어서 혈관을 넓혀야 된단 소리에
가르치면서 일부러 막 못한다고 놀리고 웃겨서
엄마가 회복했다는 이야기 듣고 대단하다 싶었고

축의금 3만원이 없는데 진화도 없겠지..
딸한테 연락 할까말까 망설였다는 
심진화 아버지 수첩 속 메모 이야기

작년에 김원효 아버지가 돌아가셨는데 
구둣방을 하는 아버지가 아들 구두는 맨날 닦아 줬는데
아버지 구두는 한번도 못 닦아드려봤다는 이야기

참 가슴 아프면서 우리 부모님을 생각하게 되더라고요. 
ㅠㅠ

방송 보다 보니 심진화, 김원효 
참 심성이 착하고 따뜻한 사람들 같더라고요.
잘 몰랐는데 그 방송 보고 다시 보게 됐네요.

IP : 175.119.xxx.29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부부가
    '21.1.18 1:01 PM (115.137.xxx.62)

    착한것 같아요
    아이 기다던데 예쁜 아기가 빨리 찾아가길~

  • 2. ...
    '21.1.18 1:04 PM (220.75.xxx.108)

    김원효씨 아버지 이야기를 읽은 적이 있어요.
    대단히 아들을 사랑하셨고 자랑스러워 하셨던 분이더군요.
    좋은 부모님 아래에서 잘 자란 좋은 사람이라는 느낌.

  • 3. ㅠㅠ
    '21.1.18 1:08 PM (112.165.xxx.120)

    수첩속 메모 이야기 너무 슬프네요ㅠㅠ
    돌아가시고 본거라면 정말 ㅠㅠㅠㅠㅠㅠㅓ평생 못잊을듯....................ㅠㅠ

  • 4. 원글
    '21.1.18 1:10 PM (175.119.xxx.29)

    112.165님 네 맞아요.
    돌아가시고 우연히 수첩을 봤는데 딱 한 번 보고
    가슴이 찢어질것 같아 다시는 안봤다고 하더라고요. ㅠㅠ

  • 5. ㅇㅇ
    '21.1.18 1:12 PM (211.206.xxx.52)

    응원하는 부부
    참 사이좋고 예쁘죠

  • 6.
    '21.1.18 1:28 PM (61.41.xxx.174)

    저도 눈물 흘리면서 봤어요
    예쁜아가 빨리 만나길 저도 기원합니다

  • 7. 에구..
    '21.1.18 1:44 PM (175.193.xxx.46)

    수첩이야기는 정말 가슴 찢어지네요..ㅠㅠ

  • 8. 아이스폴
    '21.1.18 1:53 PM (222.96.xxx.239)

    강아지 자식처럼 생각하는 모습에 진뚱이구나 했어요 ㅠ 저부부 나온편 골라서 봐보세요.. 전 이제 저부부 보려고 저프로 봐요

  • 9. 원글
    '21.1.18 2:01 PM (175.119.xxx.29)

    222.96님
    앞에도 나왔었군요. 다 찾아봐야겠어요.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6704 펭수의 죽음의 무도 보시고 주무세요. 12 ... 2021/02/20 2,107
1296703 내탓이라고 다그치는 관계 17 ㅇㅇㅇ 2021/02/20 2,439
1296702 고등래퍼 보고있는데 3 귀염 2021/02/20 878
1296701 회사에서 일 잘하는 분들 요리 잘하세요? 16 ㅇㅇㅇ 2021/02/20 2,360
1296700 팬트하우스...전진부부 까메오죠? 14 ... 2021/02/19 7,357
1296699 스케치북출연 청하 7 O1O 2021/02/19 2,069
1296698 전 먹고 싶어져요.... 10 웁스 2021/02/19 2,946
1296697 韓·日 치밀한 북핵전략 짜는 바이든 5 ... 2021/02/19 831
1296696 3월 전세 만기인데, 집주인이 들어올 수 있나요? 19 전세 연장 2021/02/19 3,554
1296695 10년전에 기안84가 디씨에 남긴 글 16 ㅇㅇ 2021/02/19 7,903
1296694 헬기가 가까이 뜨면 다 쓸려가듯이 그런가요? 9 오바펜트하우.. 2021/02/19 1,945
1296693 손해보더라도 마음편한쪽으로 선택하는 사람들은 왜그럴까요? 4 궁금하다 2021/02/19 1,717
1296692 kbs 일일드라마 누가 뭐래도 보는데 4 포로리 2021/02/19 1,545
1296691 박세리 넘 좋아요~~ 43 ... 2021/02/19 15,652
1296690 입가에 동그란 지방덩어리 4 시간 여행 2021/02/19 2,230
1296689 당글라페에 올리브오일대신 들기름 넣어도 될까요? 9 땅지 2021/02/19 594
1296688 나혼산에서 박세리 발레하는거~~ 1 박세리발레 2021/02/19 5,089
1296687 백인들이 피지컬이 뛰어나긴 합디다. 8 ㅅㄹㄹ 2021/02/19 3,530
1296686 냉장고 정리 용기들 싹 바꿨어요 6 .... 2021/02/19 5,143
1296685 나혼산 보고있는데요. 9 ... 2021/02/19 5,094
1296684 프라엘 메@헤어 2 어떨까요 2021/02/19 729
1296683 백화점 카드 1 ... 2021/02/19 756
1296682 남편이 하도 돈 잘쓰고 있는척해서 벌어논게 좀 있는줄 알았거든요.. 9 어이구 2021/02/19 6,165
1296681 한다리 건너 아는 사람이 코로나 확진받았어요 14 ㅜㅜ 2021/02/19 5,756
1296680 이상우 (김소연 남편) 멋있어요 16 ㅇㅇ 2021/02/19 8,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