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이가 어릴때 모습으로 꿈에 나왔어요.

..... 조회수 : 2,320
작성일 : 2021-01-18 08:30:42
부스럭 거려 일어나보니
아이가 학교가서 친구들이랑 눈싸움하고 논다고
옷을 혼자 다입고 몰래 나가려다 잡혔어요
나는 허리숙여 아무렇게 묶은 목도리를 다시 매줬구요.
지금은 너무 이르니 밥먹고 조금있다 가자고 했는데..

다 꿈이었어요.
아들은 저보다 훌쩍 커있어 허리숙일일 없고
눈싸움같은건 하지 않을 나이가 되었어요.

저는 왜 아이의 어릴때가 그리울까요?
미쳤나봐 증말..ㅠㅠ
IP : 182.211.xxx.105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꼬끝이찡
    '21.1.18 8:42 AM (222.117.xxx.165)

    고등하교 기숙사 들여보내놓고 엄마 손 잡은 아이들 보면 눈물이 쏟아졌어요. 소문나게 쿨하고 자식 독립적으로 키우는 엄마인데도 불구하고요. 이제 정말 내품을 떠났구나 싶은 맘. 지금도 그때를 생각하면 코 끝이 찡해요. 예상대로 그 이후는 손님이네요.

  • 2. 저도
    '21.1.18 9:08 AM (121.160.xxx.249)

    아들3살때 모습으로 꿈에 나왔는데 꼭 안아주고 예뻐서 어쩔줄 몰랐어요. 너무 생생했는데 올해 열어덟 이네요.

  • 3. ..
    '21.1.18 9:10 AM (125.186.xxx.152)

    가끔 아이 어릴때 동영상 틀어놓고 몰래 울어요ㅠ

  • 4. 군에간
    '21.1.18 9:26 AM (210.103.xxx.120)

    외동아들,,항상 제꿈에선 5,6세때로 나와요 성인으로 나온적 없어요 부모에게 늘 아이로 보여서 반영되나봐요

  • 5. 지나가다
    '21.1.18 9:39 AM (182.212.xxx.82)

    제발 한번만이라도 어릴적 그때 아들 모습을 꿈에서라도
    볼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제가 바빠서 그땐 이쁜 것도
    모르고 제발 빨리 커라 커라..하며 키웠는데 ㅠㅠㅠ

  • 6. ㅇㅇㅇ
    '21.1.18 10:11 AM (222.233.xxx.137)

    아 .. 눈물나요 이 예쁜 것들아♡

  • 7. 아 눈물나요
    '21.1.18 10:56 AM (61.74.xxx.243)

    초5되는데.. 아이 3살때 사진보면 자꾸 눈물이 나요ㅠ
    안그런 엄마들도 있을까 궁금하더라구요..
    아직 애기키우는 제 동생은 눈물이 왜나냐고 빨리 저것들 컸으며 좋겠다고 하는데..
    이것아 너도 애들 조금만 더 커봐라~ 했네요ㅋ

  • 8. 지나가다
    '21.1.18 11:06 AM (175.122.xxx.249)

    이제 막 품에서 빠져나가는 중인가봐요.
    그러다가 질풍노도의 시기를 거치고 ㅡㅡ여기도 비탄에 빠진 글들이 올라오죠ㅜㅜ

    다 커서 제 앞가림하면
    더 좋아요.
    그런 예쁜 모습은 사진으로 한번씩 보고요.
    덕분에 추억에 잠겨봅니다.

  • 9. ..
    '21.1.18 2:03 PM (211.209.xxx.171)

    울었습니다
    아들이 제 옆에 있는데도 그립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7011 대학생 기숙사에 넣어보신분 27 ㅡㅡ 2021/02/21 2,938
1297010 이것도 간헐적 단식일까요? 5 .. 2021/02/21 1,325
1297009 내일 에버랜드 처음가는 아줌 39 어휴 2021/02/21 4,659
1297008 아이돌 중에서도 이쁜애들은 극소수네요 9 ㅇㅇㅇ 2021/02/21 3,050
1297007 저 피어싱 추가로 뚫었어요 2 .. 2021/02/21 782
1297006 담낭제거술 최근에 하신 분 13 쓸개 2021/02/21 1,923
1297005 요즘 깻잎라면에 꽂혔어요 1 .... 2021/02/21 2,935
1297004 런데이 30분 달리기 성공했어요! 흑흑 19 .. 2021/02/21 1,946
1297003 바르셀로나 체어 어떤가요 3 ㅡㅡ 2021/02/21 575
1297002 후쿠시마 원전 폭발은 인재였네요,,막을 수 있었네요,,이제야 자.. 8 一一 2021/02/21 1,922
1297001 과외샘 오시면 마스크요 11 ... 2021/02/21 1,891
1297000 저녁메뉴 뭐하셨어요?? 23 삼식이 2021/02/21 3,440
1296999 늙는건 괜찮아도 살찌는 건 싫었는데 21 딘딘 2021/02/21 6,969
1296998 원룸 가는 대학생아들 압력밥솥 구매 44 ㅍㅍㅍ 2021/02/21 3,732
1296997 고기 구운 후 끓이는 요리?? 2 000 2021/02/21 789
1296996 요리용 핀셋 강추요 11 ... 2021/02/21 4,520
1296995 이별이 다가올때 생각나는 노래들 뭐가 있나요? 13 노래 2021/02/21 1,077
1296994 생딸기 우유... 정말 너무 하네요 24 .. 2021/02/21 16,065
1296993 고양 스타필드에 먹을만한 곳 뭐있을까요? 6 맛집 2021/02/21 1,150
1296992 영화 '2046' 그리고 양조위 7 ... 2021/02/21 1,430
1296991 방금 마트에 갔다가 16 이런...억.. 2021/02/21 6,677
1296990 미성년 자녀에게 증여하는 것 문의드려요. 5 연금을왜들었.. 2021/02/21 1,815
1296989 힘들땐 어떻게 하세요?? 16 중년분들 2021/02/21 2,327
1296988 이번 여름 날씨 어떨까요 2 . . . 2021/02/21 1,266
1296987 "저는 19살이었습니다" 나치 부역 95살 노.. 3 뉴스 2021/02/21 2,5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