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들이 여친을 데리고 왔는데

ㅇㅇ 조회수 : 19,930
작성일 : 2021-01-17 23:19:09
결혼할 나이가 된
아들이 첨으로 여친을 집에 데리고 왔는데
돌아가고나니
며느리 맞고싶다는 생각이 드네요
한번보고 이런생각이 들다니
혹시 이런생각 가지시고 결혼까지 될려면
제 입장에선 어떤 노력을 해야 할까요
아들 에게는 잘하라고 그말만 했는데..
여친이 3살 연상인데
여성분 연하남 좋아하나요
IP : 1.243.xxx.254
2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아들이
    '21.1.17 11:20 PM (121.165.xxx.46)

    하자는대로 하시고
    거의 모른척하면 됩니다.

    여기분들 의견은 다를거에요

  • 2. ...
    '21.1.17 11:21 PM (221.151.xxx.109)

    나이를 떠나서
    한번 보고 며느리 맞고 싶다는 느낌 들었으면 얼른 시켜야죠
    그런 느낌 쉽지 않아요 사위건 며느리건
    남자 쪽에서 얼른 추진해야 척척 진행됩니다 ^^

  • 3. ...
    '21.1.17 11:21 PM (61.72.xxx.76)

    원글님 좋은 분 같아요~~
    다 잘 되실 거에요~

  • 4. ...
    '21.1.17 11:22 PM (14.138.xxx.55)

    집에 인사까지 시켰으니 잘 될것 같은데요
    좋아보인다고 아드님께 좋은 이야기 많이 해주세요^^

  • 5. 모모
    '21.1.17 11:24 PM (180.68.xxx.34)

    결혼은 남자쪽에서 추진해야
    빨리진행됩니다^^

  • 6. ..
    '21.1.17 11:27 PM (121.6.xxx.221)

    결혼에 관심있는 두남녀가 데이트만 오래하는것 만큼 시간 아까운게 없어요. 얼른 결혼 시키세요.

  • 7. ...
    '21.1.17 11:27 PM (112.172.xxx.30)

    저희 시어머니가. 저. 두번 보시고 결혼 진행 하셨어요.
    참고로 제가 한살 더 많구요. 올해 결혼 12차인데 잘 살고 있습니다.

  • 8. ..
    '21.1.17 11:29 PM (211.58.xxx.158)

    저도 아들 둘이고 몇년후 적령기 되겠지만
    결혼은 둘이 결정하게 두시고 아들에게 난
    이런 좋은 마음 가지고 있다고 전달해주세요
    그러면 결혼 마음 먹는게 좀더 빨라지겠죠
    전 제가 좋아하는데 아들이 해어진적 있어서
    그냥 좋은 마음은 혼자만 간직하려구요

  • 9. 냅두세요, 제발
    '21.1.17 11:31 PM (217.149.xxx.118)

    반대라면 강하게 나서야 하지만
    좋다면 그냥 가만 기다리세요.
    아무 것도 하지 마세요.

  • 10. ㅇㅇ
    '21.1.17 11:32 PM (97.70.xxx.21)

    제남편도 3살연하.요즘은 연하가 대세죠ㅎ
    그냥 좋아보인다 정도로 얘기하고 가만히 계심될듯요.

  • 11. ㅇㅇ
    '21.1.17 11:41 PM (1.243.xxx.254)

    아들하고 외모가 잘 어울렸어요
    단아하고 한국적이고 체형도 적당하고
    예의도 바르고요 .

  • 12. 엄머
    '21.1.17 11:51 PM (124.53.xxx.159)

    우리애도 3살 연상이랑 사귀는 중인데
    내가 보기엔 우린앤 아직도 많이 어리고
    장거리라 어찌될지 모르겠지만
    정만 들고 늦어지면 그애에게도
    안좋을 텐데 싶어 살짝 걱정스러워요.

  • 13. 근데
    '21.1.17 11:57 PM (61.102.xxx.167)

    그 나이에 집에 이성을 데리고 와서 소개할 정도면 솔직히 결혼할 마음이 있으니
    가자 했을 것이고 따라 왔을것 같은데요??
    아들 옆구리 좀 찔러 보세요

  • 14. .....
    '21.1.18 12:06 AM (220.76.xxx.197)

    남자가 여자를 부모님 집에 인사드리게 하는 거는 결혼하려고 하는 것 아닌가요?
    이 다음 수순은 여자쪽 집에 남자가 인사드리러 가는 거고
    그 다음이 상견례잖아요..
    보통 상견례에서 언제쯤으로 날잡자 얘기 나오고...

    아들에게 넌지시 한번 물어보세요..
    여자애네 집으로도 인사 언제 가니?
    엄마아빠 담주나 다담주 주말에 시간 좀 비워놓을까? 이런 식으로요 ㅎ

  • 15.
    '21.1.18 12:10 AM (1.248.xxx.113)

    며느리감이 맘에 드셨다니 다행이네요.
    연상이야 요즘 흔하고 상관없죠.

  • 16. ㅡㅡ
    '21.1.18 1:08 AM (211.202.xxx.183)

    저도 딸남친 처음보고 둘이
    천생연분이구나 하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 17. ... .
    '21.1.18 1:30 AM (125.132.xxx.105)

    아들이 여친 데리고 왔는데 정말 너무 마음에 들더라고요.
    그래서 잘해주라고 늘 그랬는데 3년 지나 헤어졌어요.
    아들은 담담한데 제가 너무 마음이 아파서 3개월 넘게 힘들었어요 ㅠ

  • 18. 결혼
    '21.1.18 5:35 PM (125.182.xxx.65)

    추진하면 금방 성사될듯.

  • 19. ㅎㅎ
    '21.1.18 5:52 PM (211.36.xxx.159)

    남자쪽에서 밀어부치면 특별한 하자?없는한 이루어지죠.
    저도 시어머니가
    저 보시고 엄청 맘에 드셔가지고는 ㅎ
    석달만에 식 올림

  • 20. ...
    '21.1.18 5:54 PM (223.38.xxx.63)

    아드님 의사만 확실하고, 부모님도 마음에 드신다면 결혼 추진하셔야죠.
    아드님도 그 댁에 인사가고, 그 댁에서도 마음에 들어하면 상견례(요즘도 상견례는 하죠?) 자리 만드시고....
    저희 때는 남자 집에서 따님 저희집으로 보내주시시요~해서 결혼 돌입했는데, 위에 댓글보니 요즘도 남자쪽에서 추진해야 하는 모양이네요.
    잘 성사 되시길~

  • 21. 성사
    '21.1.18 6:48 PM (211.216.xxx.212)

    우리 애는 8년동안 사귀고만있어요ㅠ
    애도 안낳는대요
    결혼얘기만하면 그냥 웃다가
    지 방으로 쏙.. 에휴

  • 22. ...
    '21.1.18 6:58 PM (175.209.xxx.77)

    나이 어느정도 차고 경제적 으로 괜찮다면 결혼 빨리 시키는게 좋은거 같아요. 주위에 나이 꽉 찬 비혼 자식들과 같이 사는 분들 보면 다들 힘들어 하시더라구요.

  • 23. ...
    '21.1.18 7:01 PM (223.33.xxx.143)

    결혼적령기고 아들도 결혼생각있으면 은근슬쩍 푸시하고 밀어붙이면 성사되어요.

  • 24. ...
    '21.1.18 8:45 PM (1.247.xxx.113)

    엄마 입장에서는 1~2살 연상 여자가 더 맘에 들지 않나요? 내 아들은 아직 아이 같아서...엄마같이, 누나같이, 성숙하게 돌봐줄 거라는 기대...아들들은 연하녀 선호해서 갈등..
    여자 연상인 집들이 대체적으로 잘 사는 것 같아요.

  • 25. 비슷한 경우
    '21.1.18 8:47 PM (39.113.xxx.159)

    제가 비슷한 경우에요~ 이번에 결혼했구요. 어머님께서
    저를 마음에 들어하셨는데, 결혼준비하면서
    전혀 간섭안하시고 저희 의견에 따라주셔서 아무 충돌이
    없었어요! ^^ 그것만으로도 넘 좋았는데
    더 거슬러올라가서는 결혼준비전에도
    전혀 가타부타 간섭안하시고, 가끔 남편이랑 제가 놀러가거나
    등산갈때 남편 통해서 도시락 싸주셨는데
    저는 그게 그렇게 고맙고 감동이었답니다^^

  • 26. 아,,,
    '21.1.18 9:21 PM (14.52.xxx.225)

    울 아들도 이렇게 흡족한 여자친구 데려 오면 정말 좋겠다 ㅎㅎㅎ

  • 27. ㅐㅐㅐㅐ
    '21.1.18 9:58 PM (1.237.xxx.83)

    저 처음 인사드린날
    시아버지께서 바로 제 아빠 전번 달라고
    전화해서는 상견례 날짜 잡자고
    우리아빠 황당 대당황

    지방에서 아빠 계신곳으로 20살 많은 노인네가
    찾아와 인사하고 바로 날 받아 왔다며
    세개중 하나 사돈이 고르시라고 ㅋㅋㅋㅋ
    우리 아빠 그중 제일 늦은 거 고르고
    바로 결혼

    첫인사 2월
    상견례 2월
    결혼식 4월초

    남자쪽에서 서두르면 빨라요

  • 28.
    '21.1.18 10:09 PM (223.38.xxx.230)

    ㅐㅐㅐㅐ님 결혼이야기 듣고싶네요

    결혼하면 밀당하고 견제하고 계산하는 이야기만 듣다가
    이렇게 순조롭게 결혼하면 행복하셨겠어요~^^

  • 29. ....
    '21.1.18 10:55 PM (1.237.xxx.189)

    전 4월 초에 남편 만나 5월에 인사하고 6월에 상견례했나
    8월 말에 결혼했어요
    선으로 남편 만나 결혼까지 5개월 걸렸네요
    그래서 결혼후에 남편을 알게 된게 더 많았죠
    10년전이니 가능
    요즘은 이렇게 결혼하는 사람 없겠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9971 고등학원 8 학원 13:20:36 493
1299970 이재명 최대 약점은 김부선 맞네요 25 ㅎㅎ 13:20:14 3,345
1299969 시* 스 침대 광고 36 ,,,, 13:19:38 2,980
1299968 며칠전 팔당에 갔는데. 1 13:19:14 867
1299967 뿌리염색 얼마만에 하세요? 12 ........ 13:16:44 1,628
1299966 아직도 추가모집 대학들이 있네요. 6 -- 13:15:58 1,658
1299965 50대초반 신발 뭐신으세요? 23 궁금 13:13:33 2,832
1299964 홍준표가 또 다시 이재명을 저격했네요 22 수수수 13:11:16 1,456
1299963 열파마할때 .. 13:10:50 245
1299962 슈에무라 오토 아이펜슬 6 나비 13:08:40 682
1299961 함소원, 어쨌든 이혼설로 김치건은 쏙 들어갔네요. 7 물타기성공 13:07:54 1,655
1299960 우울증 약 처방을 받았어요 4 ㅇㅇ 13:07:53 941
1299959 폐경은 대체로 몇살쯤 오나요? 23 ㅇㅇㅇ 13:02:24 3,692
1299958 바글바글 3 소용없다 12:59:38 621
1299957 철인왕후 재밌네요(스포유) 11 ㅇㅇ 12:59:00 1,124
1299956 3교대 하는분들 중에, 노동부 교육 받아본적 있나요? 혹시 12:58:34 172
1299955 월차관련 질문이요. 1 .. 12:58:32 258
1299954 싫다는 며느리와 해외여행 30 .... 12:58:31 5,589
1299953 국회의원 252명 찬성한 아동학대살해죄, 홀로 반대한 김웅..왜.. 13 뉴스 12:56:20 1,339
1299952 친한친구랑 멀어지려니 슬프네요 2 먀님 12:53:57 1,882
1299951 이혼 관련 카페 좀 알려주세요 1 궁금 12:53:15 537
1299950 콧 속에 염중인지 냄새가 나요ㅜ 8 해와 12:50:22 1,377
1299949 백일섭씨는 졸혼하고 전원주택 지어 혼자사네요 17 백일섭 12:47:06 5,701
1299948 타임즈 보시는분 13 ... 12:46:57 986
1299947 극과 극인 딸들의 유형 7 ... 12:44:00 1,5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