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치매 기사보다 괜히 울컥해서

조회수 : 1,658
작성일 : 2020-11-28 20:31:56
http://n.news.naver.com/article/023/0003579509?lfrom=facebook

기사 제목 보고 기사 읽고나서 괜히 울컥 했습니다.
조심스럽지만 치매 엄마를 요양병원에 모신 저로서는 이 기사 제목이 맘에 걸립니다.
이 분 어머니께서는 치매라기보단 말기 암 환자시고 그래서 호스피스 입원이 가능하셨을겁니다.
알츠하이머성 인지저하증은 치매라기보단 말 그대로 인지 저하증인 것이죠.
치매는 인지저하증 뿐만 아니라 폭력성, 신체기능 저하 등 보호자가 감당하기 힘든 신체적 정신적 여러가지 증상을 동반하여 가정 간호를 하려면 가족의 희생이 매우 큽니다.
치매 환자는 말기에는 삼키질 못해서 콧줄로 연명하고, 콧줄을 못하는 상태가 와서 영양 공급을 못 하는 순간이 와도, 호스피스에 갈 수 없습니다.
그래서 '치매 어머니, 요양병원에 안보내고...'란 제목과 서울대 교수님과 어머니의 이야기는 치매 간병과 전혀 상관없는 이야기처럼 읽혔습니다.
말기 치매 어머니가 이분처럼 생의 마지막 순간을 호스피스에서 존엄하게 보내실 수 있게 되길 간절히 바라봅니다.
IP : 122.35.xxx.14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알츠하이머
    '20.11.28 9:05 PM (121.171.xxx.167)

    치매는 정말 슬픈일이예요. 말기에 호스피스에 갈 수 있으면 더 나으련만 인권도 없고 가슴아프네요

  • 2. 라이프
    '20.11.28 9:15 PM (112.154.xxx.66)

    알츠하이머와 치매의 큰 차이는 무엇인가요? 밖으로 드러나는 행동에도 차이가 있을까요? 엄마가 조금 달라지신것 같아 두려운 마음이 가득합니다.

  • 3. 치매는
    '20.11.28 9:30 PM (14.55.xxx.102)

    종류예요
    알츠하이머성 치매도 있고 혈관성치매도 있고 그외 기타 등등이라네요

  • 4. 알츠하이머는
    '20.11.28 9:40 PM (14.32.xxx.215)

    기억력쪽이 주 증세이고
    치매도 종류가 많아요 제일 괴로운게 전두엽쪽...
    그리고 통증이 딱히 없으니 치매는 호스피스에서 안받아줍니다 ㅠ 저분은 암이 와서 그나마 된거구요

  • 5. ....
    '20.11.28 9:55 PM (1.222.xxx.74)

    친정 엄마는 다른 건 다 똑똑한데
    냉장고에 있는 음식이 하나도 안 보인대요.
    아마도 누가 전화번호를 물어봤을 때 머릿속이 하얗게 되면서 기억이 안 나던 그런 것 처럼
    엄마는 냉장고를 열면 그렇지 않을까 생각해봐요.
    그리고 밥을 뭘 먹었는지를 기억하지 못하다가 이젠 밥을 먹었는지 안 먹었는지가 기억이 안 난다고 하네요.

    치매의 다른 증상은 없는데, 과거 일도 잘 기억하는데, 딱 냉장고와 밥만 기억이 안난대요.
    알츠하이머 진단 받았어요.
    판단력도 좀 흐려진 듯 해요.

  • 6. ㅇㅇ
    '20.11.28 11:03 PM (211.193.xxx.134)

    조선기사입니다

  • 7.
    '20.11.28 11:19 PM (112.151.xxx.152)

    알츠하이머 인지저하가 바로 치매예요.
    치매에 여러 종류가 있는 거죠. 알츠하이머 치매, 혈관성 치매, 루이체 치매 등.

  • 8. 미나리
    '20.11.29 12:08 AM (175.126.xxx.83)

    저도 이 기사보고 엄청 울었네요. 간병중이라 한마디 한마디 다 와 닿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87925 구청에서 우편으로 마스크를 보내왔어요 4 ㅇㅋ 13:46:19 680
1287924 올해 초중고 등교 어떻게 될까요? 26 ㅇㅇ 13:44:46 1,210
1287923 지금 돈벌레가 나와요? 이 추운데? 1 놀래 13:44:09 313
1287922 이번달 중앙난방비가 20만원이 나왔어요 왜 그런거죠? ㅠㅠ 12 햇빛쏟아져라.. 13:43:09 842
1287921 시어머니가 밖에서 남편하고만 식사를 종종하시는걸 알았어요. 99 며느리 13:40:48 3,340
1287920 국민의 쥠 주호영 성추행 청와대 청원 6 떴네요 13:39:55 538
1287919 실무에서, 회사 기장 업무를 배우려면 어떻게 하는게 좋을까요? 2 우루루 13:34:54 195
1287918 침대 매트리스만 구입해 보신 분? 2 매트리스 13:34:25 319
1287917 검찰, 법무부 압수 수색-김학의 출금 건으로 20 ..... 13:30:31 649
1287916 재태크 하다보니 푼돈 손해보는 정도는 신경도 안쓰이네요 4 13:29:20 1,019
1287915 중국인 A씨, 59억 대출받아 78억 점포주택 매입 7 ㅇㅇ 13:28:54 1,115
1287914 연말정산 의료비 실비 관련 질문입니다 ... 13:27:42 110
1287913 여에스더 “남편 홍혜걸과 별거, 제주도 집 마련해줬다” 8 .. 13:24:38 3,748
1287912 저 스트레스 받음 어깨가 너무아파요. 14 아파요 13:14:38 902
1287911 입양아 파양하고 바꿔도 된다는게 사람생각인가 52 ..... 13:14:06 1,384
1287910 부모가 자식에게 욕하는 거 보편적이지 않죠? 2 이상해 13:07:13 507
1287909 정용진 신세계부회장 가로세로연구소와 윤서인 팔로우 11 ㄲㄹㄲㄹ 13:06:53 1,686
1287908 친정에서 받는 돈,객관적인 평가 31 뚜리 13:06:19 2,437
1287907 설연휴에 5명이상 모여도 되나요? 11 hippos.. 13:06:02 1,794
1287906 주식질문)현재가 단일가 무슨차이 인가요? ㅇㅇ 13:05:32 234
1287905 일본 영화에 나온 음식이 궁금해요 솔로몬의 위증 6 솔로몬의 위.. 13:00:17 432
1287904 '0.333%' 만취한 채 아이 태우고 운전한 엄마..징역형 집.. 3 뉴스 12:59:17 880
1287903 찜갈비 2킬로면 살코기 양은 얼마나??? 5 갈비찜도전 12:58:34 352
1287902 강용석 피셜: 김진욱 공수처장 윤석렬 시즌2다... 18 ... 12:57:59 1,254
1287901 설연휴때 식탁의자 천갈이 셀프로 하려고요 1 타카 종류 .. 12:57:33 2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