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친구가 너무가까운것도 힘드네요.

조회수 : 6,942
작성일 : 2020-11-28 08:26:03

제친구는 저를 너무 갑갑하게 해요.
좋은친구인데 가끔 부담스러워요.
좀 모른척해줘도 될일을 다 아는척을 하고
때때로 세심하다는 핑계로 간섭을하고..
거리가 너무 가까워서 부담스러워요.
친구관계는 유지하고싶지만 자꾸 페이스에 말려서
제 속도랑 거리도 두면서 지내고싶은데 방법을 잘 모르겠어요.
IP : 58.228.xxx.51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20.11.28 8:27 AM (185.104.xxx.4)

    자주 만나면 사이가 더 안좋아지더라구요 저는요.

  • 2. ...
    '20.11.28 8:28 AM (118.176.xxx.118)

    가까워서가 아니라 성격이예요.
    예의고뭐고 다알려고하는 성격

  • 3. 친구는
    '20.11.28 8:31 AM (211.219.xxx.237)

    난로와 같더라구요.
    너무 가까우면 뜨거워져 힘들고
    너무 멀어져도 추워지니
    적당한 거리유지가 필요합니다.

  • 4. ...
    '20.11.28 8:32 AM (118.176.xxx.118)

    알아도 모른척하고 알아도 얘기할때까지 기다려주는 성품이 따로 있어요. 친하든 안친하든

  • 5. ....
    '20.11.28 9:00 AM (221.157.xxx.127)

    친구한테 시시콜콜 본인얘기를 하지마세요 간섭도 아니까 하는거지 얘기안함 간섭할것도 없을텐데

  • 6. ....
    '20.11.28 9:02 AM (39.124.xxx.77)

    성품같아요..
    친해도 안친해도 상대방일들 상대가 말할때까지 말안꺼내는 사람이 있죠..
    그게 말로 꺼낼수 없는 미묘한 센스인것도 있는데 모르는 사람이 있죠.
    말꺼내면 상대가 불편할거라는 아주 세심한 느낌..
    모르는 사람은 편하게 말해버리는..
    사람 안변할거라 생각해요.
    그렇다고 뭔가 하지말라고 말하기도 불편한 작은일같은 느낌이라..

  • 7. 친구
    '20.11.28 9:05 AM (175.208.xxx.164)

    일정한 거리와 선을 지키는거 ..오래가는 진리..

  • 8. 친구도 부모님도
    '20.11.28 9:16 AM (110.8.xxx.127)

    전 친구도 부모님도 너무 가까이 살때 힘들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89380 주방에 냉장고와 김치냉장고 키친핏으로 짜신 분 계신가요? 키친핏 06:17:58 68
1289379 나에게 온갖 감정을 쏟아내는 친정엄마 ... 06:04:19 227
1289378 시어머니가 주변에 아무도 없이 집에만 계세요 5 - 05:57:56 690
1289377 개독은 악마집단 맞아요 2 ㅇㅇ 05:45:12 276
1289376 가슴깊이 와 닿은..감동적인 졸업식 연설~ 1 최고 05:42:40 219
1289375 키가 159인데 아무리 날씬해도 170에겐 각선미로 못비빌 정돈.. 21 너구리 04:57:51 1,548
1289374 대전 선교회 127명 확진.. 교회놈들 지긋지긋 2 .. 04:56:46 457
1289373 50대 직장 그만둘지 어떨지 고민이 돼요 7 궁금 04:43:58 868
1289372 치과를 가야 하믐데.. 치과 04:17:11 230
1289371 나..베는 친일파 아닌가요? ㅋㅋㅋ 9 그럼아웃 03:32:42 539
1289370 코로나 감염 1억명 돌파 직전이네요 1 ㅇㅇ 03:23:23 487
1289369 길고양이가 제게 배를 보여주고 누웠는데요 5 릴리 03:22:59 1,256
1289368 코스트코 현대카드 2 ... 03:20:16 370
1289367 현대판 노예 대학원생 1 .. 03:05:43 1,203
1289366 호랑이의 모성애 5 링크 02:59:57 749
1289365 (KBS다큐) 라임 옵티머스 사기 - 왜 누가 범죄자인지 관심이.. 3 시사직격KB.. 02:58:36 340
1289364 시니어모델 어떤 걸 배우나요? 궁금 02:54:20 258
1289363 턱밑에 뽀로지가 계속 나요 1 감사 02:51:05 511
1289362 교인님들.. 6 .. 02:44:59 424
1289361 '때'를 놓친 게 인생에선 가장 후회되는 것 같네요. 4 Just i.. 02:44:04 1,503
1289360 대전은 2주간 진짜 모범 방역였어요 1 ... 02:36:20 835
1289359 대한민국의 악마는 개독이다 9 아오 02:18:06 754
1289358 하루 확진자 3만명인데..英 런던서 300명 모여 파티 1 뉴스 02:11:44 1,083
1289357 김나영씨 패셔니스타 5 ㄱㄱ 02:09:09 2,300
1289356 된장에 벌레가 있는데.... 5 이런 된장 01:57:00 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