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코로나 끝나면 왕따가 되어 있겠네요.

코로나왕따 조회수 : 2,368
작성일 : 2020-11-24 14:59:41
전 코로나 이후 거의 집콕하고 교제를 삼가고 있거든요.
근데 주위 친구, 지인들은 별로 개의치 않고 약속잡고 만나요.
그러다보니 어느새 혼자 유난 떠는 별난 인간이 되어 있고
약속들도 따로 단톡방 만들어서 하는 것 같고..
자발적 왕따가 되고 있네요.

IP : 117.111.xxx.143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00
    '20.11.24 3:37 PM (118.235.xxx.68)

    본인이 자발적으로 선택한 것이니 신경쓰지마세요. 유난떤다 생각하는 사람은 그렇게 생각하는 사람들끼리 모이는거고, 철저해야된다 생각하는 사람들은 각자도생하는거고, 코로나 끝나도 가치관은 다르니 안 만나지겠죠.

  • 2. ㅇㅇ
    '20.11.24 3:40 PM (59.12.xxx.48)

    코로나임에도 열심히 모임날짜잡자고 하는 사람 꼭 있고 다들 언제가 괜찮다고 톡에 올리고 전 코로나때매 담에 보자그러는 상황..그런 저만 유별난사람이되고 그러면서 그럼 넌 시장도 안가고 집에만 있냐.. 너희 신랑은 회사도 가고 하는데 너무 유별나게 군다고 ㅠㅠㅠ
    다들 서울살고 저만 경기도에서 광역타고 나가야하니 밀폐된버스 한시간이상 자신없다하면 자기들이 우리집쪽으로 다들 오겠다고 하니 난감하네요.
    저도 그럴때마다 상처 ...휴~~~~

  • 3.
    '20.11.24 4:05 PM (210.99.xxx.244)

    제주변은 다 집콕인데 애들있으니 조심 스럽더라구요

  • 4. ㅇㅇㅇ
    '20.11.24 4:28 PM (211.246.xxx.65)

    저만 그런줄
    유난 떤다고
    보세요 여기도 댓글 없잖아요
    다 할짓 다 합니다
    해외여행이나 좀 드물게 가려나
    해외 못가니 극내가 미어 터지죠

  • 5. 다들
    '20.11.24 4:55 PM (110.70.xxx.48)

    골프모임이네 뭐네 아침에 커피한잔하는건 여전하고 애들만 생고생이에요 그나마 회식은 줄었는데 자체회식은 안줄어드네요? 술좋아한다고 이해가 되는건 아닌데말이죠

  • 6. ...
    '20.11.24 6:44 PM (220.75.xxx.108)

    할 짓 다 한 사람들 우리 동네에서 줄줄이 확진되어 병원 실려가고 지금 난리났어요. 한명은 확진 6일만에 사망했다고 기사 났어요.
    헬스가고 마트가고 사우나 간 사람들이에요. 마스크 안 쓰고 먹고 마시고 떠든 사람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85906 옆나라 실시간~ 어우야 02:58:49 206
1285905 영화 족벌' 플러스 ③ 일제 최고 정보기관이 조선. 동아를 칭.. 2 언론의 정체.. 02:56:46 62
1285904 김태원 인간적으로 참 별로일것같아요 4 ㅇㅇ 02:56:09 594
1285903 아랫집 사람이 던진 작은 돌 3 .. 02:51:10 421
1285902 국내 개발 '바이러스 RNA 측정법' 국제 표준 인정 뉴스 02:44:56 85
1285901 펭수 광고 패러디 보셨어요? 2 펭펭 02:29:27 261
1285900 강아지때문에 인생저당잡히고 사는게 너무힘드네요. 18 겨울 02:22:04 1,512
1285899 밑집에서 뛰어요 지금 02:17:15 256
1285898 봉준호, 베니스영화제 심사위원장 됐다 2 뉴스 02:12:37 450
1285897 주재원 마치고 귀국합니다. 컨테이너에 옷짐... 제가 직접 싸나.. 6 ㅇㅇㅇ 02:08:50 905
1285896 가세뭐시기 뮤지컬 출연진중에 혹시 메인방송사에 나오는인간 8 있나요? 01:58:41 453
1285895 전남친이 집 앞에서 한시간 기다리다 갔어요 11 01:56:29 1,694
1285894 규조토 발매트 쓰시는 분 계세요? 건조해 01:56:03 234
1285893 지난 15년간 목표하던 일을 해냈습니다 7 드디어 01:52:25 1,016
1285892 최고 어릴때 기억이 무엇이세요? 35 .. 01:47:40 1,060
1285891 비숲 무서운가요? 넷플 추천해 주세요 4 ... 01:39:28 274
1285890 저처럼 어릴 때부터 따로 자게 된 분 계신가요? 8 .. 01:37:49 671
1285889 개그맨 중 첫이미지가 가장 바뀐사람 5 이미지 01:33:20 1,269
1285888 너무 서운한 이 마음 어떻게 달랠까요?? 1 ㅇㅇ 01:25:04 804
1285887 애가 과녁이냐? 3 ... 01:20:25 649
1285886 아침샤워 알려주신분 감사합니다 19 ㅇㅇ 01:13:08 4,092
1285885 세입자 만기전 이사 문의드립니다 1 생활의지혜 01:12:32 369
1285884 와이파이 뽑아버렸네요 11 아들 01:08:38 1,833
1285883 코로나19 확산 현황 차트 (1월15일 0시) 1 ../.. 01:03:19 637
1285882 서울 거주지역 추천 부탁드려요 아파트매수. 8 ㅇㅇ 00:58:09 6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