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공부 잘하는 깡패냐" 의협 또 '파업 가능성'에 등돌린 여론

뉴스 | 조회수 : 853
작성일 : 2020-10-29 11:48:37
http://news.v.daum.net/v/20201029112306714?x_trkm=t
IP : 211.219.xxx.63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국민도
    '20.10.29 11:59 AM (211.245.xxx.178)

    정부도 의대생들도 그 누구도 원하지 않는데 얘들 왜 이런대요.
    버스 떠난지가 언젠데. . . .
    그래서 칼을 뽑았으면 썩은 무라도 자르라는게 그래서 있는건디. . .
    괜히 똥폼잡고 칼만 꺼냈다가 고대로 집어넣고 다시 꺼내는 멍청한 짓을 하다니요. . .
    걍 가만히 있는게 의사들 덜 쪽팔리다는거 모르나요. .
    진짜 지켜보는 내가 쪽팔리네요.
    전 정부안을 반대하는 입장입니다만, 의협도 쪽팔린줄 알아야지요. . .
    모지리들. . .

  • 2. 그럼
    '20.10.29 12:16 PM (121.154.xxx.40)

    무슨 시험 이든지 그날 사정 있어 못간 사람
    다른날 보게 해야 되는거냐
    웃기는 짓거리 그만해라

  • 3. ㅇㅇ
    '20.10.29 12:24 PM (110.11.xxx.242)

    진짜 깡패집단

  • 4. 파업
    '20.10.29 12:43 PM (121.129.xxx.166)

    다시 한번 해보라 하죠. 어떤 후폭풍이 생길지 아주 기대가 되네요.

  • 5. ㅇㅇ
    '20.10.29 1:59 PM (110.11.xxx.242)

    아주 저 기득권의 끈을 잘라내어 버려야해요

    국시 합격률 낮추고
    의대가도 의사아닌 의학관련 업계로 가면 되지요.

  • 6. .....
    '20.10.30 7:51 PM (122.35.xxx.188)

    의대생들 시험 보고 싶어합니다.
    의대 4학년들이 시험 거부한 것은 협상이 이루어지기 전에, 선배 전공의들과 교수들의 방침에 합류한 거였는데, 결국 협상 후 전공의들만 모두 복귀하고 의대생들만 시험 못 보게 되어 낙동강 오리알처럼 되었죠.
    의대생 시험 유급 당할 처지에 놓였는데 전공의들은 아무 일 없었단듯이 자기들 일에만 몰두하면 안되는 거죠. 전공의들이 사퇴든 뭐든, 의대생 국시 못치는 문제에 의당 연대책임 져야죠. 병원에 있는 환자분들이 걱정이지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3608 주진우의 계속되는 '수상한 발언'…”아직도 현재 진행형?” 15 뉴스 06:44:42 1,442
3607 거리두기 2단계인데..서울에서만 음주운전 31명 적발 1 뉴스 2020/11/28 885
3606 트럼프 재검표 요구한 위스콘신 밀워키, 바이든 표 더 얻었다 뉴스 2020/11/28 504
3605 이재명에 맞선 조광한 남양주시장 "힘 가진 자의 압박은.. 34 뉴스 2020/11/28 1,511
3604 MBN 또 '면죄부', 이러려면 '종편 심사' 뭐하러 하나 7 뉴스 2020/11/28 767
3603 판사 출신 이수진 "위헌적 사찰문건, 윤석열 탄핵해야&.. 11 뉴스 2020/11/28 1,895
3602 '한국의 불치병' 음주운전?..끝까지 단속한다 10 뉴스 2020/11/28 901
3601 '인공태양' 상용화 큰 걸음..韓기술력이 돌파구 뚫었다 1 뉴스 2020/11/27 493
3600 "우리법 출신이지만 합리적..이게 바로 사찰".. 9 뉴스 2020/11/27 1,036
3599 기레기들 이야기 안함 11 뉴스 2020/11/27 972
3598 檢출신 변호사 "검란? 검사들 독립운동 하려면 허허벌판.. 3 뉴스 2020/11/27 841
3597 韓유니콘기업 11개 세계 6위..미중과 격차 커·일본보다 상위 1 뉴스 2020/11/27 632
3596 '범죄의사 면허 취소법' 찬성 여론에도..국회서 또 무산 9 뉴스 2020/11/26 716
3595 변협회장 "공수처 찬성 아니었는데.. 야당 행태에 맘 .. 6 뉴스 2020/11/26 1,296
3594 대검 감찰, '판사사찰' 강제수사.."혐의 소명돼 영장.. 5 뉴스 2020/11/26 901
3593 공개 안된 개인정보 포함은 사찰" 3 뉴스 2020/11/26 711
3592 판사들 "문건 내용 밝히라".. 재판부 뒷조사.. 7 뉴스 2020/11/26 1,877
3591 법무부 "'판사 사찰' 문건에 비공개 개인정보도 포함&.. 10 뉴스 2020/11/25 1,271
3590 백신 국내 생산 시작..국산 항체치료제도 눈앞에 4 뉴스 2020/11/25 927
3589 장위동 상인120명, 전광훈 교회 상대로 손배소.."집.. 6 뉴스 2020/11/25 1,496
3588 '집단면역' 실험하던 스웨덴 "사망자 50%가 요양원 .. 6 뉴스 2020/11/25 2,869
3587 홍대새교회 확진 101명 7 뉴스 2020/11/25 2,639
3586 美 연방총무청, 바이든에게 당선 예상-기초서비스 승인한 이유. .. 4 뉴스 2020/11/25 566
3585 NYT "한국 독감백신 사망 공포, 소통으로 불식&qu.. 5 뉴스 2020/11/25 1,310
3584 수능 눈앞인데 민주노총 집회 강행..정총리 "즉시 철회.. 12 뉴스 2020/11/25 1,0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