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다촛점 얼마주고 맞추셨어요??

sewingmom | 조회수 : 2,150
작성일 : 2020-10-26 05:19:55
고도난시애 원시예요.
원래쓰던 안경이 최근들어 시원하게 안보이는거 같아
검사받으니 시력변화가 많다고..
시야확보 많이되는 재일 좋은걸로했는데 랜즈값만 52만원.
이 가격 적정한거겠죠?
다촛점검색하니 적응못하신단 분들이 많아서요 ㅜㅜ
물론 그전 안경도 쓰고있음 울렁거려 일할때나 책볼때만 쓰긴했어요.

IP : 211.206.xxx.149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반올림70
    '20.10.26 6:31 AM (180.92.xxx.51)

    10살부터 근시안경, 40살 초기부터 다촛점을 썼어요.
    다촛점은 사람 눈에 맞추어 렌즈를 직접 디자인하는 것이니 경험이 많은, 신뢰로운 안경점을 가셔야합니다.
    백화점의 오랜 안경사에게 첫 다촛점을 맞추고 대성공,
    오래 썼는데 테가 망가져서 아~~~주 대형마트에서 맞추었는데 어지러웠어요.
    바로 새로 맞추어달라고해서 새로 맞춘 것도 어지럽고, 또 새로 맞추었는데 또 어지럽고
    (그만큼 눈에 맞추기가 어려운가봐요.) 렌즈를 3개나 버렸으니 ㅠㅠ

    이제부터 실패하면 소비자가 렌즈값을 내는 조건으로 렌즈를 새로 맞출 때
    내가 사용하던 안경을 주면서 이 렌즈를 참고로 잘 만들어달라고......
    일주일 후 눈에 착 맞는 안경을 받았어요.

    이후 다시 예전 백화점 안경점에 가서 다촛점을 맞춥니다.

    다촛점은 안경사가 중요하지만 시력을 잴 때 소비자가 시력과 거리를 정확하게 이야기해야만 눈에 맞는 다촛점을 만들 수 있게 됩니다.

    가격은 일제 렌즈를 최대로 압축하고, 외제 안경테로 해서 할 때마다 100만원 가까이 주었네요.
    현재 사용하는 안경은 한 6-7년전에 구입했습니다.

    눈에 편한 안한 안경과 만나기를 바랍니다.

  • 2. ..
    '20.10.26 6:51 AM (114.205.xxx.145)

    테까지 백만원대 초반 들었어요.
    저는 엄청 고도 근시라 테도 좀 좋은거로 했어요.
    남편은 적응 못해서 실패, 저는 안착.

  • 3. 저는
    '20.10.26 6:56 AM (59.8.xxx.220)

    린드버그 안경테 포함 140만원 들었어요
    안경알만 80정도라고 했던거 같아요

  • 4. ㅇㅇㅇ
    '20.10.26 7:20 AM (120.142.xxx.123)

    전 파피루스에서 했다가 이번엔 콜렉트에서 했는데 알만 100만원. 만족합니다.

  • 5. ㅇㅇ
    '20.10.26 8:11 AM (175.207.xxx.116)

    다촛점이 아니고 다초점ㅎ

  • 6. ㅇㅇ
    '20.10.26 8:15 AM (211.48.xxx.252)

    동네 안경점이 폐업한다고 해서 반값행사해서 25만원정도에 맞췄어요. 다초점 첨 쓰는건데 괜찮네요.

  • 7. ...
    '20.10.26 8:26 AM (203.251.xxx.221)

    6-7년 동안 계속 사용했다니 부럽네요.
    안경이 좋아 시력이 저하되지 않았다는걸까요?
    스위스제 짤즈** 오피스용 렌즈로 했는데 2년 지나니 새로 해야 돼요

  • 8. 다초점렌즈만
    '20.10.26 8:49 AM (116.122.xxx.50)

    3번째예요..
    항상 안과에 가서 다초점렌즈 할거라고 얘기하고 시력측정한 다음 남대문에서 다초점렌즈값만 30만원정도 주고 하는데 맨처음했을 때 하루정도 적응기간 거친 후 한번도 어지러운적 없었어요.

  • 9. ..
    '20.10.26 1:42 PM (220.80.xxx.216)

    안경이 비싸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4978 종부세 0원의 진실 깜짝 13:32:51 5
1264977 수백채 다주택자 '0원'.. 깜짝놀랄 종부세의 진실 2 ... 13:29:56 117
1264976 정부 욕하다가도 집 값 떨어질까봐 1 알쏭달쏭 13:29:12 58
1264975 몸쓰는 일과 머리쓰는 일의 균형 ㅇㅇㅇㅇ 13:28:08 40
1264974 82랑 클리앙이랑 같이 회원인 분들 7 여기 13:26:17 119
1264973 전자렌지 없을때 5 ㅇㅇ 13:23:04 151
1264972 방탄 꿈 꿨어요... 4 ... 13:22:17 76
1264971 무릎수술후 집에왔는데 불편해서 재입원할까 하는데 5 .... 13:19:18 309
1264970 추어탕 감자탕 재첩국 등등 반조리식품 친정 부모님께 배달시켜드리.. 2 13:19:11 133
1264969 어제 온앤오프 윤박 재밌었어요 4 ㅇㅇㅇ 13:14:26 469
1264968 가만히 있었는데 집값만 올라 억울하신 분들은.. 13 .. 13:13:47 509
1264967 마시는 차 종류 카페인 없는거 사려는데 3 Dd 13:11:36 177
1264966 빈혈있으면 현미밥 안돼요 진짜? 3 ... 13:11:04 298
1264965 젓갈 싫어하시는 분들 사찰김치 한번 만들어보세요 2 ... 13:10:25 249
1264964 과학영재가 뭐예요? 3 13:09:04 181
1264963 요즘 엄마랑 대화하면 짜증이 나는데요.... 8 울적 13:04:59 475
1264962 냉장고에 두달 모셔둔 미개봉 생크림 먹어도 될까요; 3 생크림 13:03:03 316
1264961 확진자 5백명대에서 4백명대로 준 정확한 이유 24 .. 13:02:15 1,751
1264960 남험담 잘하는 사람들은 본인은 완벽하다고 생각하는걸까요..???.. 6 ... 13:01:38 293
1264959 신용카드 연말 바우처 언제 나오나요 기다림 12:57:44 106
1264958 가족이 음식물을 변기에버려요 13 ㅇㅇ 12:54:54 1,419
1264957 밥따로 물따로 증상 문의드려요 14 오히려 12:51:25 450
1264956 코로나 대유행은 이번3차가 마지막이겠죠? 12 ... 12:49:43 947
1264955 베이킹에서 한컵이 250인가요ㅠ 9 베알못 12:48:44 295
1264954 식도염에 침이 계속 고이기도 하나요? 밥물해도 될까요? 9 천도복숭아 12:48:21 2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