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대장내시경 해보신 분들

.. | 조회수 : 1,653
작성일 : 2020-10-24 19:13:03
전날 밤에 관장할때 물 마시는거 안 힘드셨나요?

저는 두번 해봤는데 때마다 정말 많이 힘들었었거든요

최근에 지인이 처음 대장내시경한다고해서 물어보길래

관장이 너무 힘들었다고 새벽까지 화장실에 들락거렸다고 말해줬거든요

근데 검사받고 와서 저한테 하나도 안힘들던데 뭐가 힘들다는거냐고 화내듯이 따지더라고요;;



IP : 180.69.xxx.35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10.24 7:17 PM (118.176.xxx.254)

    개인차이인 것 같아요..
    전 위내시경도 일반으로 하는데..
    대장내시경은 수면으로 신청했더니 간호사가 위내시경 일반으로
    하시면 대장내시경이 위 내시경보다 편하다고 하기에
    일반 대장내시경 했는데..맞더라구요..위내시경보다 편하더라는 .
    살면서 내 속 장기를 볼 일이 뭐 있겠어요..
    이럴때나 내 속을 보지 싶어...호기심이 고통을 이기더라는 ㅋㅋ

  • 2. 저요저요
    '20.10.24 7:21 PM (223.38.xxx.43)

    저도 힘들었어요.... 관장 시 먹는 드링크도 넘 역하고 속도 쓰리고... 새벽에는 화장실 가느라 잠도 못자고 괴로웠어요. 아침에는 기운도 없고 속도 쓰리거 아프더군요.검사 때는 수면으로 해서 안 힘들었지만....검사 종료 후엔 여전히 복통에 몸살(?) 도 왔습니다

  • 3. ...
    '20.10.24 7:21 PM (183.98.xxx.95)

    힘들어요
    물평소에 많이 안마시거든요
    친구가 술이나 뭐 잘마시는 사람인지?
    다들 제대로하는 내시경준비라면 밤새 마시고 화장실가고 그래요
    울 남편 500 을 원샷해서 하나도 안힘들어했어요

  • 4. 건강
    '20.10.24 7:50 PM (222.234.xxx.95)

    저는 그뒤로 포카리스웨트
    쳐다보기도 싫어요
    막판에는 입으로도 뿜었어요

  • 5. ..
    '20.10.24 7:50 PM (222.232.xxx.21)

    약 먹는거 정말 힘들었어요. 고문이 따로 없었다는

  • 6. 그냥이
    '20.10.24 8:39 PM (124.51.xxx.115)

    알약은 그나마 낫더라구요 물약은 넘 비위상함

  • 7. ..
    '20.10.25 5:43 PM (60.99.xxx.128)

    전 물을 좋아해서 그런지! ㅠ 정말 1도 힘들지
    않았어요. 물약도 괜찮았어요.

  • 8. ..
    '20.10.26 1:42 AM (180.69.xxx.35)

    정말 안힘든 분들도 간혹 계신가보네요
    답변 주신분들 감사드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4931 아산 병원 예약하려 하는데.. 1 아산 11:59:26 499
1264930 해외에 있는 친척에게 마스크 지금도 보내면 안되는지요? 9 장미꽃 11:57:33 622
1264929 여긴 전업을 나쁘게봐요 그런데 금쪽같은내새끼보면요 17 직딩 11:56:54 2,016
1264928 포대기 추천해주세요(곰손도 잘할수 있는) .... 11:56:37 147
1264927 코로나 바이러스와 백신의 현재 상황 20 정보 11:54:53 1,312
1264926 정신과 의사가 지속적으로 자기가 쓴 책 사라고 하고 4 .. 11:54:17 863
1264925 미우새 김희선을 보며 어떻게 44살이 저럴수가 있나싶네요 38 무슨일 11:53:56 3,389
1264924 YTN '가세연 처벌 못하나?' 1 .. 11:53:29 521
1264923 삼각 등받이 쿠션 추천해 주세요~ 1 60이 낼 .. 11:51:44 181
1264922 신서유기 훈민정음 게임 4 11:51:12 783
1264921 올해도 수능추위가., 5 고3 수능.. 11:50:48 754
1264920 그것이 알고싶다.. 1 ... 11:41:49 1,126
1264919 6학년 아이가 아직 생리를 안 해서요 14 기다림 11:40:06 1,340
1264918 길고양이 데려오기 14 anisto.. 11:34:23 1,071
1264917 으아~~ 외롭다~! 11 흐읍 11:31:28 956
1264916 집에서 단무지 만들어 보신분 있나요? 7 11:29:10 756
1264915 종부세 100만원 나오신 분께(수정) 67 궁금 11:26:42 2,232
1264914 순정라인 40대가 쓰기엔 너무 영양가가 없을까요 3 궁금 11:26:34 321
1264913 저는 첫째딸이 왜이리 버거울까요 7 부족한엄마 11:25:49 2,051
1264912 엄마를 이해 못하겠어요. 아버지 팔순 15 ... 11:24:20 2,322
1264911 줌 같은 화상회의 핸드폰으로도 되나요? 3 ㅇㅇ 11:23:16 456
1264910 강아지 미용가위 추천해주세요. 2 ... 11:19:44 186
1264909 박근혜가 한진해운 없앤 결과.jpg 20 ... 11:13:57 2,961
1264908 생활공포라 심약자는 읽지 마시길 26 무서움 11:06:34 3,988
1264907 건조기랑붙은 세탁기 곰팡이 청소해주는 곳 아세요? 4 ... 11:05:14 4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