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술을 좋아한다는건 어떤거예요?

.. | 조회수 : 2,419
작성일 : 2020-10-24 16:07:13


떡볶이나 초콜릿처럼 그 맛이 생각나서 먹고 싶다인가요
아니면 취하는 느낌을 좋아하는건가요?
IP : 121.129.xxx.134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는
    '20.10.24 4:08 PM (106.102.xxx.101)

    맛있어서 생각나고 먹고싶어요

  • 2. ㅁㅁㅁ
    '20.10.24 4:09 PM (49.196.xxx.96)

    현실도피처죠 뭐..(단과자를 쫩쫩 소리내서 먹는 아줌마가....)

  • 3. .....
    '20.10.24 4:09 PM (110.70.xxx.136)

    알딸딸 하면 기분이 좋아지고 취하는걸 좋아하겠죠 술맛나는 무알콜 음료를 좋아하진않으니

  • 4. ...
    '20.10.24 4:11 PM (110.70.xxx.189)

    술꾼들 말로는 그 쓴 술이 자기한테는 달다던데요.

  • 5. ㅇㅇ
    '20.10.24 4:15 PM (223.39.xxx.77)

    전 맥주 그 쌉싸롬 청량한 맛~

  • 6. ♥라임♥
    '20.10.24 4:15 PM (222.100.xxx.212)

    저는 원래 맥주파였다가 요새 과일소주 얼음에 타서 먹는데 너무 맛있어요 ㅠ 맛있는 음식이랑 먹으면 진짜 좋아요 알딸딸 기분도 좋아지고.. 요즘 낙이 이거네요.. 덕분에 살은 엄청 쪘어요..ㅠ

  • 7. ...
    '20.10.24 4:17 PM (203.142.xxx.31)

    맥주는 시원한 목넘김과 탄산, 와인은 향, 사케나 독주는 깔끔함
    거기에 술에 취했을 때의 몽환적인 느낌
    뭐 이런게 다 복합적인 것 같네요 ㅋ

  • 8. ...
    '20.10.24 4:17 PM (61.255.xxx.94)

    술맛이 좋은거죠
    진짜 더운 여름에 퇴근 후 찬물로 샤워하고
    에어컨 켜고 앉아서 편한 쇼파에 앉아서 맥주 탁 까서
    시원한 글라스에 이슬맺히게 따라서
    꿀꺽꿀꺽꿀꺽 캬~ 하고 마신다고 생각해보세요
    너무 맛있죠

  • 9. 맛도 있겠지만
    '20.10.24 4:39 PM (110.12.xxx.4)

    불안과 우울을 잠재우거든요.
    그래서 알콜 중독이 무서운겁니다.
    만병의 근원이기도 하고 여자는 호르몬 증가로 유방암의 확률도 높아집니다.
    술좋아 하는 사람이 사건사고가 많고 거지꼴을 못면합니다.

  • 10.
    '20.10.24 4:46 PM (223.38.xxx.160)

    입에는 달지는 않고 씁슬하지만
    뇌는 즐거우니까요

  • 11. 지인들
    '20.10.24 4:49 PM (116.39.xxx.186)

    친척, 친구들 술 좋아하는 사람들은
    술이 없으면 덜 흥겨워서... 술이 있으면 흥겨워지는걸 아니까 술을 찾는대요.
    식사자리에도 술 찾고요..안주꺼리 될만한 음식 있으면 혼자든, 여럿이든 무조건 술 마시더군요. 술이 있으면 음식이 더 맛있어 진대요
    우리동네 소문난 짬뽕집이 있는데 짬뽕가게에 테이블마다 초록 소주병이 있어요..아기 데리고 온 가족도 소주를 부르는 짬뽕국물이라고 올때는 자기차타고 와서 갈땐 대리 불러 갑니다. 메뉴판, 수저통 곳곳에 각종 대리운전 스티커가 붙어 있어요.

  • 12. 저는
    '20.10.24 5:12 PM (223.38.xxx.112)

    둘 다입니다!
    술 종류별로 다양하게 즐기니까
    중화요리 먹을 때는 백주가
    이태리요리 먹으면 와인이 절로 생각나죠.
    정신적으로 힘들 때 취한 기분 필요하기도 하고요

  • 13. 전 술 안좋아해서
    '20.10.24 5:19 PM (183.98.xxx.141)

    왜 마시는지 모르지만
    학교다닐때 배운바로는 대뇌에 자기를 누르는 기능A와 활성화시키는 기능B가 있는데 먼저 A쪽을 마비시킨대요

    그래서 이말저말 하게되고 과감해지고요ㅡ해방감을 느끼는거죠
    그러다 알콜이 뇌를 더 적시면 B마저 마비되면서 디프레션되어 울거나 자거나 한다는요

    뇌생리학시간에 배웠슴요

  • 14. 맥주파
    '20.10.24 6:29 PM (59.10.xxx.178)

    시원하고 쌉쏘롬한 청량함이 좋아요
    어차피 취할정도로 마시지 않고 남편이랑 밤에 애 재우고 한두잔 해요
    맥주맛이 참 좋아요

  • 15. nora
    '20.10.24 9:31 PM (220.86.xxx.131)

    전 요즘 와인에 빠져있어요. 와인 마시다 보니 와인책도 사고 와인잔도 공부해서 사고... 재밌어요. 알아가는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4260 편스토랑 류수영 그릇샵 어딘지 아세요? 4 류수영 2020/11/27 3,043
1264259 허리라인 비대칭(틀어진 골반)교정되신 분? 2 허리라인 2020/11/27 1,092
1264258 왜 정치인에 그렇게 극렬하게 관심을 갖나요 54 궁금 2020/11/27 1,593
1264257 썩은내 1 종횡무진 2020/11/27 1,229
1264256 덥다고 에어컨 틀어달라는 손님은 환불하고 내보내고 싶네요 8 놀며놀며 2020/11/27 3,277
1264255 깍두기 담궜는데 물이 너무 많아요 도와주세요 2 깍두기 2020/11/27 1,033
1264254 '동으로 간 푸른 눈의 승려' 신실크로드 EP 5 1 쿠마라지바 2020/11/27 443
1264253 20년전 헤어진 여자친구와의 커플폰 번호를 아직도 쓰는 남자 26 ㄱㄱㅁ 2020/11/27 5,894
1264252 수능 가채점표 쓰지 마세요 8 ㅇㅇ 2020/11/27 2,692
1264251 현 정부 악플다는 사람이요 33 ... 2020/11/27 1,570
1264250 전우용 학자님의 사지선다 ㅋㅋㅋㅋㅋ 8 크으 2020/11/27 1,722
1264249 판사들에게 물었다..검찰 '사찰 문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3 .. 2020/11/27 1,040
1264248 수능 준비물 한번 점검해 봐요 15 수험생맘 2020/11/27 1,812
1264247 마트김치들보단 맛난김치 소개해요 25 00 2020/11/27 3,610
1264246 표준편차 궁금합니다.(무식해서 죄송요) 6 내신 2020/11/27 939
1264245 팟빵 뭐 들으세요? 9 .. 2020/11/27 1,204
1264244 윤씨 죄목 또 추가될듯~ 11 .. 2020/11/27 2,206
1264243 그알 나왔던 부천링거살인사건 징역30년 확정이래요. 1 그나마다행 2020/11/27 1,679
1264242 현 시점에 법무부 장관자리에 있을수 있는 사람 누가 또 있을까요.. 19 ㅇㅇ 2020/11/27 1,840
1264241 탐폰 ..잘때 하고 자도 괜찮나요 13 잘때 2020/11/27 2,181
1264240 애들 공부 하나도 안봐주시나요 ? 10 초고중딩 2020/11/27 1,686
1264239 넷플릭스 영화 콜 재미있어요.. 8 .. 2020/11/27 2,576
1264238 다스뵈이다 141회 링크 올라왔어요 7 ... 2020/11/27 507
1264237 오늘 생일인데 가족들 이벤트로 감동받았어요~ 6 생일 2020/11/27 2,118
1264236 당근에 물건 올리려고 하는데 어디에 4 당근 2020/11/27 9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