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드라마 음악 궁금증

조회수 : 1,173
작성일 : 2020-10-24 15:57:55
1. 재단 이사장님 시한부셨나요? 건강해보이던 분이 갑자기 돌아가셨다고 나와서 급 당황

2. 준영이가 갑자기 당일에 졸업 연주회 반주해준다고 제안하고 그걸 받아들이던데 그럼 그동안 반주 맞춰오던 사람은 어떻게 되는 건가요? 그리고 반주라는게 연습도 없이 갑자기 가능한가요? 물론 세계적 피아니스트 설정이긴 하지만요



3.송아가 음대 꼴찌라고 하쟎아요. 저같은 일반인은 아마추어와 프로의 연주는 구분하지만 전공자들 간에 실력 순서대로 줄 세우기가 쉽나요? 객관식 시험도 아니고.

4. 출연자들 바이올린, 피아노 처음이라던데 몇달 만에 직접 연주했다, 이런 기사가 있던데 오보겠죠? 저 피아노 5년 넘게 쳤는데 상상이 안되네요.


IP : 175.114.xxx.64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단원
    '20.10.24 4:18 PM (122.35.xxx.54)

    1.초반에 수술받는 내용있었어요.아마 지병이 있었던걸로.
    2.그날 반주비주고 돌려보내지 않았을까요?^^ 월드클래스급이라 가능할수도.
    3.학교인데 실력을 점수로 구분하겠죠.
    4.캐스팅되고 레슨받았다는데 원래 할줄알았으니 가능했겠죠. 레슨 선생님이 촬영장에도 나와서 도와주고, 연주장면에 음원입힌다고 했어요.16화 슈만 헌정은 손열음연주 입힌거래요.그런데 박은빈은 전공자도 인정하고 김민재도 메이킹보면 진짜 외워서 연주해요.

  • 2. ..
    '20.10.24 4:33 PM (113.52.xxx.123)

    4.둘다 피아노, 바이올린 배웠던 경험이 있고
    드라마 한달전부터 필요한 곡들을 밥먹고, 잠자는 시간 빼고 연습했다고.
    졸업연주회곡 연습 시간이 부족해서 힘들었다고.
    트로이메라이, 월광 해피버스데이는 유툽에 김민재버젼이 올라와있어요.

  • 3. 와~
    '20.10.24 4:38 PM (175.114.xxx.64)

    대단하네요. 저 피아노 5년 넘게 쳤어도 저런 곡들 지금 치라면 못칠 것 같은데요.

    질문 더 드려도 될까요? 정경이는 교수 지원 철회서 보내더니 다시 교수 지원 연주회 하네요? 그리고 준영이는 졸업연주회 한다는 거 보니 대학 계속 휴학하고 있었던 상태인가요? 친구들은 유학 다녀와서 교수 지원하는데요?

  • 4. ㅇㅇ
    '20.10.24 4:52 PM (115.143.xxx.213)

    주연배우들 원래 악기 할 줄 알았었고 드라마 촬영전에 엄청 열심히 연습했다고 합니다
    이사장님 원래부터 건강 안좋았고, 초반에 준영이 앞에서 쓰러지는 것도 나왔어요
    반주자와 맞춰보는거 나왔던 장면은 대학원 입시곡이었구요, 졸연에 대한건 언급이 없었어요. 정경이도 반주자 없이 솔로연주 하는거 보니 졸연은 혼자 준비했을 수도 있겠지요

  • 5. ㅇㅇ
    '20.10.24 4:53 PM (115.143.xxx.213)

    추가질문에서 준영인 대학 재학중에 쇼팽콩쿨 마갔던 것 같아요. 바로 2등해서 연주여행 다녔으니 휴학했던 거겠지요?

  • 6. ..
    '20.10.24 5:06 PM (113.52.xxx.123)

    대학 재학 중에 다녔던거같아요.
    1회인가? 경후재단 회식때 콩쿨 이후 학교 다닐? 시간이 없었다고 팀장이 얘기했던거같아요.

    정경이는 준영이 반주로 교수임용 준비하다가
    준영이도 멀어지고 다 그만두려다
    재단이사장추모공연 끝나고
    정경이가 자기만 성장하지 못하고 어릴때 그대로인거같다니
    자기힘으로 음악을 끌고가야한다고 했던 정경이였다고 송아가 얘기한거 듣고
    홀로서기를 하기로 마음먹고 다시 응시했던거같아요. 무반주로.
    그런데 떨어지고 시간강사부터 시작.
    정경이도 성장한거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38073 믿어야할지 웃어야할지.. 2 2021/06/23 1,025
1338072 티오피 원빈광고요 .. 2021/06/23 581
1338071 그녀의 이름은 난노 4 ㅇㅇㅇㅇ 2021/06/23 1,992
1338070 십이지장 용종 패츌리 2021/06/23 423
1338069 Ldl수치가 떨어졌어요 15 대딩맘 2021/06/23 3,114
1338068 악날한 조선일보....그런데 조선일보를 능가하는..... 5 아휴 2021/06/23 1,280
1338067 초등학생 집단 따돌림 13 화남 2021/06/23 2,140
1338066 린넨 옷이 줄어들었어요ㅜㅜ 10 ㅜㅜ 2021/06/23 2,568
1338065 82cook, 3일 만에 회원 4,500명 늘어 ( 옛날기사 .. 2 2008 2021/06/23 2,268
1338064 박덕흠 일가 회사들 '이해충돌' 지적 기사에 소송냈지만 패소 2 ... 2021/06/23 556
1338063 7월부터 6명 모임이 가능하다는데 걱정이네요 6 .... 2021/06/23 1,882
1338062 이낙연TV예고-‘열린공감TV’ 반복되는 이낙연죽이기 정치적 배후.. 19 본방사수 1.. 2021/06/23 713
1338061 한페이지 전체복사 알려주세요ㅠㅠㅠ 5 한글 2021/06/23 930
1338060 지금 홈쇼핑 최화정 뱀파이어 같네요 15 놀라워라 2021/06/23 10,087
1338059 약간 두꺼운이불 어떻게 버려야하나요 8 바닐라 2021/06/23 1,919
1338058 케이뱅크, 예금금리 1.5%로 선제적 인상 1 ........ 2021/06/23 1,590
1338057 주식단타) 하루10~20만원 버는데 이렇게 하는분 있으세요 55 책값 2021/06/23 6,955
1338056 백신 안맞는다고 난리더니 이젠 서로 맞겠다고 난리 7 백신수급이 2021/06/23 2,200
1338055 신승목 대표, "이준석 대표 재입대 추진한다".. 13 .... 2021/06/23 1,851
1338054 손정민사건을 마무리 할 빌라도의 등장에 경악!!! 21 한강의문사 2021/06/23 4,971
1338053 민주당 대표가 얼굴이 새하얗게 질렸다고요? 19 너무 바빠서.. 2021/06/23 2,131
1338052 새차샀는데 강아지랑 어디 놀러갈까요? 2 붕붕 2021/06/23 728
1338051 저 40초반. 통풍이래요. 26 세상에 2021/06/23 8,023
1338050 먹방 히밥 장난아니네요 ㄷㄷ 10 뜨악 2021/06/23 2,662
1338049 정형외과 플로러치료? 아시나요 6 정형외과 2021/06/23 7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