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유퀴즈 송지헌님.. 완전 부럽네요

| 조회수 : 5,637
작성일 : 2020-10-22 08:43:59
이런 인생이 다 있나요?

시행착오 같지만 인생의 황금기를 제대로 누리셨네요..

그 의욕도 부럽고
다음생이 있다면 이분처럼 살아보고 싶네요..

아래는 인터뷰에요

얼굴도 이쁘시고 결혼은 아직인듯 방송때문에 더 줄서겠는데요

http://www.vanchosun.com/news/main/frame.php?main=1&boardId=17&bdId=69086&cpa...

도전하는 삶은 참 아름답네요
IP : 117.55.xxx.6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20.10.22 8:44 AM (117.55.xxx.6)

    우중충하게 살던 저.. 진심으로 반성합니다 ㅠ ㅠ

  • 2. 진짜 멋있네요
    '20.10.22 8:51 AM (119.71.xxx.160)

    이분 처럼 살고 싶단 생각이 들어요

  • 3.
    '20.10.22 8:54 AM (117.55.xxx.6)

    그쵸.. 최고 부러워요 와 싶더라구요 인생 저리살았으면 ..

  • 4.
    '20.10.22 8:54 AM (124.5.xxx.148)

    저분 멋지네요.

  • 5. 123
    '20.10.22 9:24 AM (114.203.xxx.182)

    멋진분이시네요

  • 6. ㅁㅁ
    '20.10.22 9:25 AM (121.152.xxx.127)

    와 진짜 태어나서 저렇게 한번 살아봐야 하는데...
    키크고 얼굴도 귀염상에...머리좋고 예술감각 터지고
    진짜 대박이네요

  • 7. 신기
    '20.10.22 9:49 AM (218.147.xxx.180)

    어제 방송 늦게 재방봤는데 이분 제일 신기했어요

    잔잔하게 얘기하는데 굉장히 단단한거 같고
    직업의 스펙트럼이 참 신기하고 그 분 얘기대로 승무원때가 황금기였던거 같다고 또 세계로 여행다니며 호캉스라이프같은 시간 질릴만큼 즐겼던거 같고

    미술에 대한 얘기도 찐이더라구요

    사물을 보는 시각에 대해서도

  • 8. 법해석
    '20.10.22 9:53 AM (125.135.xxx.135)

    으아 멋있다

  • 9. phua
    '20.10.22 10:09 AM (1.230.xxx.96)

    므찌당^^

  • 10.
    '20.10.22 10:30 AM (117.55.xxx.6)

    팔방미인이란 말이 이분을 말하나봐요 ㅎ 은행에 영업할때도 1등했다네요. 뭐든지 하면 잘 하는 타입인걸까요? 정말 대단해요 ㅎ

  • 11. 도대체
    '20.10.22 10:51 AM (121.137.xxx.231)

    얼마나 머리가 좋으면 하고싶고 관심있는 분야에 공부 시작하기만 하면
    바로 시험통과 일까요
    남들은 몇년씩 공부해도 안돼는 걸
    이사람은 했다 하면 합격.
    진짜 신기해요.

    정말 타고난 머리같아요
    거기다 여러 분야에 관심도 많고 추진력도 있고요.

    이분 반의 반만 닮고 싶네요.ㅎㅎ

  • 12. ...
    '20.10.22 10:53 AM (180.230.xxx.161)

    요즘 의욕 제로인데 이런분 보며 에너지 얻고싶어요ㅠ 다시 보기 봐야겠어요

  • 13. ,,,
    '20.10.22 11:26 AM (121.167.xxx.120)

    그 분 유전자가 부럽더군요.
    성실함도 대단 하고요.
    머리 나쁘거나 능역 없으면 질보다는 양으로 승부 한다고 해서요.

  • 14. 아..
    '20.10.22 12:39 PM (39.118.xxx.160)

    정말 대단한 사람이네요...부러워요 저 열정과 끈기가..

  • 15. 우와
    '20.10.22 2:54 PM (221.168.xxx.142)

    대잔하시네요 유퀴즈 송지헌편 찾아봐야겠어요. 정보 감사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4844 종교인들이 다 망쳐놓았어요 2 Fhjkkt.. 07:52:30 227
1264843 밑에 참여연대도 그렇고 대학들. ㄱㄴ 07:49:05 83
1264842 공공기관등 미화원(청소)구직은 어떤가요? 07:42:25 106
1264841 인구대비 확진자 찾아봤어요. 1 ㅇㅇ 07:40:12 318
1264840 펌) 35세 여자가 느끼는 35세 여자들.jpg 8 ... 07:36:21 865
1264839 교회 헌금 얼마씩 내나요? 7 11월 07:19:06 589
1264838 님들 현미밥 드시기 힘드시면 이렇게해보세요 10 .... 07:17:52 642
1264837 돌아가신 어머니께서 마지막으로 당부하고 가신 말씀이 옷좀... 3 써니베니 07:17:04 956
1264836 어떤 여자분이 모자에 털이 풍성한 오버사이즈 흰숏패딩을 입은걸 .. 2 이유가 07:08:18 961
1264835 넷플릭스, 악귀 잡으러 다니는 저승사자 특공대 드라마 ... 06:45:41 418
1264834 주진우의 계속되는 '수상한 발언'…”아직도 현재 진행형?” 8 뉴스 06:44:42 974
1264833 코스트코하니 악용 06:41:51 363
1264832 집에서 만든 커피샴푸 장기간 사용하시는 분 계세요? 1 머리 06:34:05 477
1264831 스피루리나 효과 있나요(바다생산된거 말고는 없나요?) 2 .... 06:32:49 355
1264830 엄마들은 왜 그렇게 표현이 과격했을까요 9 옛날 06:29:18 1,022
1264829 띵굴마켓이라는 데 아세요? 3 .. 06:21:57 677
1264828 오리털. 거위털도 재활용 됐으면..ㅠㅠ 5 06:13:11 515
1264827 이런 증상들이 지속(반복)되면 암을 의심해봐야 한다 5 05:55:07 2,080
1264826 참여연대가 알고보니 더러운 집단이었네요. 22 참여연대 05:49:36 2,038
1264825 아들이, 이 백만원짜리 사과책을 사달래서 사줬어요.. @@ 6 빚쟁이 05:25:51 2,261
1264824 강아지 학대범이 쇠파이프로 강아지 때렸다네요. ㅠㅠ 04:06:04 676
1264823 감자전 믹스 한번 사봤거든요. 2 ㅇㅇ 03:45:34 1,630
1264822 옥스포드 노란색 리갈패드 노트 쓰시는 분들 10 메모패드 03:28:28 676
1264821 선우은숙 돈관리도 이영하가 했나봐요 3 .. 03:06:45 4,306
1264820 나이 드니 안사는 옷 있으신가요? 12 50대 02:33:59 2,8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