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방귀 잘 안끼시는체질 있나요?

ㅇㅇ | 조회수 : 1,899
작성일 : 2020-10-20 17:21:03
진짜 세상에서 제일부러워요ㅜ
이노무 가스때문에 너무 힘드네요
IP : 223.62.xxx.112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10.20 5:24 PM (106.101.xxx.149)

    있는것같아요.
    저희남편 시도때도 장소불문하고 뀌어서 진짜 싫었는데..
    남편집안 어른들 다 그래요.
    저는 저희 엄마 아빠 남동생 친척들 방귀는 커녕 트림하는것도 한번 못봤거든요.
    배운게 그래서 그런가했는데 초등 아들도 그래요.
    근데 막내딸은 잘 안뀌어요.
    유전영향도 있긴한것같아요
    장의 모양이라든가 균의종류..
    거기에 환경(먹는거, 식사시 부정교합때문에 공기흡입)
    더하기.. 교육..

  • 2. ㅇㅇ
    '20.10.20 5:25 PM (223.62.xxx.112)

    진짜 너무너무너무 부럽네요

  • 3. 저도....
    '20.10.20 5:37 PM (175.223.xxx.12)

    정말, 진심 부러워요.

    저도. 혼자 살아서 젤 좋은게 방귀 문제예요.
    어릴때. 방귀쟁이 며느리.. 란. 동화가
    꼭. 제. 얘기가 될거 같았거든요.
    첫댓글님이. 말한 유전적인 요소도 맞는거 같고요.
    우리집에선 아버지와 제가 그래요.
    소리 크고, 냄새 없고.. 잦은 횟수....

  • 4. 신경 쓰여서
    '20.10.20 5:43 PM (112.169.xxx.140)

    유산균 드세요
    가스도 덜 생기고 냄새도 덜합니다
    장 내에 유익균이 생겨서 그렇겠지요

  • 5. ..
    '20.10.20 6:20 PM (121.130.xxx.68)

    지나가다 안타까워 댓글 달아요.
    저도 첫댓글님 글 내용 처럼 부정교합에 공기 흡입원인이 큰 것 같더라고요. 거기다 글루텐을 소화 못해서 밀가루 먹는날엔 ㅠㅠ 생리통 증상도 가스차는 증상 때문에 너무 아프고 괴로웠는데 까*앤프리 라는 약 먹고 많이 좋아졌어요. 약사님께 물어보니 장복해도 별 문제 없다셔서 꼭 구비하고 있어요.

  • 6.
    '20.10.20 9:06 PM (119.203.xxx.131)

    여자분들도 방귀 많이 나오는 분이 있군요
    저는 큰 볼일 보기 직전 아침에 한두번 방귀 나오고
    볼일보고나면 하루종일 한번도 안 나올때가 대부분입니다
    근데 남편은 수시로 걸어가다가도 방귀뀌고 그래서
    어떻게 방귀가 그렇게 많이 나올수가 있냐고? 참 희한하다고 그랫는데...
    음 체질이 그런 건가요? 음

  • 7. ㅇㅇ
    '20.10.20 9:42 PM (211.209.xxx.126)

    윗님 저도 님처럼 우아하게 좀 살고싶네요
    재벌보다 님이 더 부러워요

  • 8. ㅇㅇ
    '20.10.20 9:45 PM (211.209.xxx.126)

    유산균부터 가스앤프리 까지 다 해봤죠
    지금은 활성탄먹고 가라앉히는데 조용한곳에서 가스가 부룩부룩
    생기기시작하면 패닉입니다

  • 9. ㆍㆍ
    '20.10.20 10:04 PM (125.128.xxx.183)

    저도 심각한데
    독일산 피트네 영양제 중에
    효소 먹으면 바로 좋아져요.
    하루라도 안먹으면 뿡뿡이 정도가 아니라 빵빵이예요 ㅜㅜ
    가스로 배가 심각하게 아플 지경이랍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4992 유통기한 지난 까나리 액젓 먹어도 될까요? 2 멋쟁이호빵 13:54:37 47
1264991 건강보험 피부양자 자격 질문요. 2 oo 13:51:16 97
1264990 과학고 영어는 아주 쉬운가요? 1 오오 13:51:10 48
1264989 꼬리뼈에서 허리 사이가 유연하지 않은 느낌??? ... 13:50:03 41
1264988 수능과 적성.. 고3맘.. 13:49:20 48
1264987 지금 ebs 티파니에서 아침을 해요~(냉무) 1 ... 13:46:55 98
1264986 실제와는 다른 급식 사진 10 .... 13:46:46 310
1264985 개똥 안치우는 사람은 산책도 시키지마세요 4 ㅇㅇ 13:43:41 189
1264984 크리스마스 90분타임으로 운영하는거 좀 심하지 않나요? 8 ㅇㅇㅇ 13:43:37 344
1264983 이번 겨울까지 잘 넘기면 된다고 하던데요. 2 .... 13:40:26 359
1264982 커피순이의 커피사랑~~~ 2 음.. 13:37:19 285
1264981 주5일제 실시 당시 언론 반응.jpg 4 언론개혁 13:36:03 408
1264980 계절성 우울증에 도움되는게 있을까요 3 ㅇㅇ 13:34:11 219
1264979 수백채 다주택자 '0원'.. 깜짝놀랄 종부세의 진실 13 ... 13:29:56 655
1264978 정부 욕하다가도 집 값 떨어질까봐 2 알쏭달쏭 13:29:12 301
1264977 몸쓰는 일과 머리쓰는 일의 균형 5 ㅇㅇㅇㅇ 13:28:08 239
1264976 82랑 클리앙이랑 같이 회원인 분들 22 여기 13:26:17 443
1264975 방탄 꿈 꿨어요... 8 ... 13:22:17 193
1264974 무릎수술후 집에왔는데 불편해서 재입원할까 하는데 7 .... 13:19:18 562
1264973 추어탕 감자탕 재첩국 등등 반조리식품 친정 부모님께 배달시켜드리.. 4 13:19:11 314
1264972 어제 온앤오프 윤박 재밌었어요 8 ㅇㅇㅇ 13:14:26 924
1264971 가만히 있었는데 집값만 올라 억울하신 분들은.. 20 .. 13:13:47 1,119
1264970 마시는 차 종류 카페인 없는거 사려는데 5 Dd 13:11:36 324
1264969 빈혈있으면 현미밥 안돼요 진짜? 6 ... 13:11:04 523
1264968 젓갈 싫어하시는 분들 사찰김치 한번 만들어보세요 4 ... 13:10:25 4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