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황제성부부 엄청 사이좋네요

신박한정리 | 조회수 : 5,194
작성일 : 2020-10-20 00:00:30
저는 어지르는거 지저분한거 잘못보고
스트레스 많이 받고
가족들한테도 잔소리 많이하거든요
황제성부부가 저렇게 좋은집에서 저러고 어떻게 사나싶은데
서로 미안해하고
서로 탓하지않고 사이좋은거보면
신기하기도하고 서로 싸우지않고 사는게 더행복한거 아닌가싶고
지저분한게 무슨 대순가싶고 그러네요


IP : 1.225.xxx.117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10.20 12:13 AM (14.138.xxx.55)

    황제성 사람이 좋아보여요
    밝고 재미있고 긍정적이고 유쾌한 사람이요
    한강변 방4개 같은데 부자네요
    어디인지

  • 2. 나혼산
    '20.10.20 12:15 AM (182.218.xxx.45)

    전에 나혼자산다에서

    성훈이 황제성집에 놀러갔었는데, 그때도 사람좋다.부부가 유쾌하단 생각했었어요.

  • 3.
    '20.10.20 12:19 AM (114.203.xxx.20)

    집 보니 ㅡㅡ;;;
    저라면 미쳐버릴 거 같아요
    방방마다 짐이 어찌 저리 많은지
    부부사이는 모르겠고 개그는 노잼

  • 4.
    '20.10.20 12:22 AM (124.49.xxx.61)

    웃겨요..젤 웃긴듯

  • 5. 원글
    '20.10.20 12:31 AM (1.225.xxx.117)

    오늘 신박한 정리 나왔는데
    옷벗은거 바닥에 늘어져있는거보고 진짜 놀랐어요
    촬영한다고 대강이라도 치웠을텐데
    저렇게 어지럽다니하구요
    근데 이어지러운 와중에 부부사이가 너무좋아서 한번 더놀랐구요

  • 6. 설정
    '20.10.20 12:49 AM (112.154.xxx.39)

    설정도 있는것 같아요
    옷벗어놓고 바닥에 물건 쌓아둔건 너무 깨끗하면 그러니까 좀 어질러놓은 느낌
    주방에도 설거지그릇들 많았고 죄다 늘어놨던데 촬영하면서 설거지 그릇들을 저리 쌓아놓나요? 일부러 그랬겠죠
    서랍들이나 옷장수납 창고등에 물건들은 원래 그런거 같구요 아이하나 키우고 집도 넓은데 짐이 저리 많은게 이해가 안됐어요

  • 7. 일부러
    '20.10.20 9:37 AM (218.239.xxx.173)

    더 어질러 놓는게 설정이예요.
    황개그맨 결혼 했군요. 부인도 예쁘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4841 인구대비 확진자 찾아봤어요. ㅇㅇ 07:40:12 38
1264840 펌) 35세 여자가 느끼는 35세 여자들.jpg 1 ... 07:36:21 213
1264839 교회 헌금 얼마씩 내나요? 5 11월 07:19:06 285
1264838 님들 현미밥 드시기 힘드시면 이렇게해보세요 4 .... 07:17:52 342
1264837 돌아가신 어머니께서 마지막으로 당부하고 가신 말씀이 옷좀... 3 써니베니 07:17:04 520
1264836 어떤 여자분이 모자에 털이 풍성한 오버사이즈 흰숏패딩을 입은걸 .. 1 이유가 07:08:18 642
1264835 넷플릭스, 악귀 잡으러 다니는 저승사자 특공대 드라마 ... 06:45:41 311
1264834 주진우의 계속되는 '수상한 발언'…”아직도 현재 진행형?” 4 뉴스 06:44:42 688
1264833 코스트코하니 악용 06:41:51 294
1264832 집에서 만든 커피샴푸 장기간 사용하시는 분 계세요? 1 머리 06:34:05 373
1264831 스피루리나 효과 있나요(바다생산된거 말고는 없나요?) 2 .... 06:32:49 264
1264830 엄마들은 왜 그렇게 표현이 과격했을까요 4 옛날 06:29:18 754
1264829 띵굴마켓이라는 데 아세요? .. 06:21:57 490
1264828 오리털. 거위털도 재활용 됐으면..ㅠㅠ 4 06:13:11 418
1264827 이런 증상들이 지속(반복)되면 암을 의심해봐야 한다 5 05:55:07 1,652
1264826 참여연대가 알고보니 더러운 집단이었네요. 20 참여연대 05:49:36 1,618
1264825 아들이, 이 백만원짜리 사과책을 사달래서 사줬어요.. @@ 4 빚쟁이 05:25:51 1,846
1264824 강아지 학대범이 쇠파이프로 강아지 때렸다네요. ㅠㅠ 04:06:04 627
1264823 감자전 믹스 한번 사봤거든요. 2 ㅇㅇ 03:45:34 1,459
1264822 옥스포드 노란색 리갈패드 노트 쓰시는 분들 8 메모패드 03:28:28 624
1264821 선우은숙 돈관리도 이영하가 했나봐요 3 .. 03:06:45 3,845
1264820 나이 드니 안사는 옷 있으신가요? 11 50대 02:33:59 2,484
1264819 망할 사람을 계속 찾고 있다. 2 참조언 02:24:38 1,316
1264818 종부세 논란 14 음.. 02:22:01 1,329
1264817 사람 잘 믿는 습관을 어떻게 고칠까요. 5 바보 02:16:27 1,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