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원글펑하고 댓글만 남겨요~

아이스 조회수 : 5,037
작성일 : 2020-10-09 18:53:39
댓글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덕분에 마음 결정 쉬웠어요~
IP : 122.35.xxx.26
3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무조건
    '20.10.9 6:55 PM (112.169.xxx.189)

    다니던곳요

  • 2. ...
    '20.10.9 6:55 PM (112.214.xxx.223)

    1번 할래요

  • 3. ...
    '20.10.9 6:56 PM (125.177.xxx.158)

    볼것도 없이 1번인데요

  • 4. ....
    '20.10.9 6:57 PM (110.11.xxx.8)

    아이 둘, 주말 부부인 상황에서 출, 퇴근 자유, 노 스트레스.....이 두가지보다 중요한게 뭐가 있을까요???

  • 5. 저도
    '20.10.9 6:57 PM (121.174.xxx.25)

    무조건 1번이요~

  • 6. 언니야
    '20.10.9 6:57 PM (116.124.xxx.144)

    1번 다니던 곳

  • 7. ...
    '20.10.9 6:57 PM (211.226.xxx.247)

    2번은 40분에서 아웃이요. 출퇴근에 진 다 빠지겠어요. 연봉도 같은데 뭐하러 옮겨요?

  • 8. ....
    '20.10.9 6:57 PM (110.11.xxx.8)

    게다가 직주근접...먼거리 직장을 안 다녀봐서 그 고단함을 아직 모르시나 봅니다...ㅡㅡ;;;

  • 9. 나무
    '20.10.9 6:58 PM (182.219.xxx.37)

    2번 직장에 연봉을 20%정도 올려달라 제안해보시고 되면 가고 안되면 안감.

  • 10. 이유가
    '20.10.9 6:58 PM (221.149.xxx.219)

    2번째를 고민하시는 이유가?
    보통은 연봉을 높여가는데 그게 아닌데 왜인지 궁금해요
    2번째 회사릉 다니며 얻는 이점이 중요할거 같아요

  • 11. ..
    '20.10.9 6:59 PM (183.98.xxx.7)

    매니저자리는 몸은 덜 힘들지 몰라도 책임이 따르고 정신적 스트레스로 더 힘들거예요. 압박감도 심하고 성과에따라 잘리기도 쉽지요. 다니던 직장이 이미 님에대한 신뢰가 형성되어있고 4대 나이에는 더 안정적일 듯해요.

  • 12.
    '20.10.9 6:59 PM (110.11.xxx.205)

    아직 애들이 어리고 남편과도 주말부부예정이면 남편 도움도 못받는데 ㅡ가까운곳이 심적으로 낫지않나요
    그리고 출퇴근시간이 자유고터치하는사람 없는데 이런곳이 애키우긴 좋죠 ㆍ둘째가 아직 어리니 한 1-2년후 이직하셔도 좋은조건 으로 잘 옮기실거같아요 능력있으시니깐요

  • 13.
    '20.10.9 7:00 PM (180.224.xxx.210)

    평일에는 남편도 없는데 유사시 아이들 돌봐줄 분은 계신가요?

    새로운 도전을 하기에는 아이들이 너무 어리군요.

  • 14. ㄹㄹ
    '20.10.9 7:02 PM (218.239.xxx.173)

    새 직장은 성장 가능성이 있어요?

  • 15. 지나가다
    '20.10.9 7:04 PM (175.223.xxx.53)

    왜 고민인지 잘 모르겠어요.
    그냥 지금 일이 좀 지겨워서? 성장가능성이 없어서인가요?
    저라면 1번요

  • 16. ㅇㅇ
    '20.10.9 7:06 PM (211.36.xxx.105)

    1번이요..

  • 17. 뭐지..
    '20.10.9 7:07 PM (222.234.xxx.183)

    2번 뭐 쓰다 빠트린거 있나요? 이직을 한다는 건 지금보다 하나라 현 직장보다 더 나은 조건일 때 하는거 아닌가요???? 2번은 나를 좀거 쳐준다 외에 연봉이나 근무형태나 스트레스요소나 뭐 하나 좋을 것 없는 투성이인데 왜 고민하는지 이해불가. 2번이 뭐 연마다 연봉이.높아진다던지 장기적으로 임원급까지.올라갈 수 있다던지 아니 뭐 이런 장점이 있는것도 아니고..

  • 18. ...
    '20.10.9 7:08 PM (39.7.xxx.192)

    왜 2번이 가고 싶으세요?

  • 19. 뭐지..
    '20.10.9 7:10 PM (222.234.xxx.183)

    1번 엄청 몸이 힘든다는건 어떤일들을 하나요?
    2번의 경우 엄청ㅇ난 정신적 스트레스에 갈릴겁니다. 사람 관리가 제일 힘든일..님이 엄청난 카리스마와 능력으로 휘어잡을 수 있고 사내 뒷다마와 정치질에 살아남을 수 있다면 모를까.지금 임원이 아무리 좋게 봐줘도 실적이나 업무성과 없다면 나가리 되는거구요. 암튼 엄청난 혜택이 있지 않는 이상 거길 갈 이유가 없죠.

  • 20. 000
    '20.10.9 7:11 PM (119.204.xxx.175)

    현직장은 밑에 직원이 없어 몸이 힘드시다고했는데
    2번 직장은 50명관리하려면 인간관계스트레스가 몸힘든것보다 훨씬 많을걸요
    원래부터 그회사다니다 승진한 매니저도 아닌 타회사출신 매니저면 아래직원들이 님한테 텃세부릴수도있고 사람사이에 스트레스가 많을거에요

  • 21. 수분
    '20.10.9 7:13 PM (222.236.xxx.171)

    댓글봐도 1번이요
    사람관리가 제일 힘들어요

  • 22. ....
    '20.10.9 7:15 PM (218.48.xxx.146)

    2번이 칼퇴 가능한가요? 그렇다면 고려해봄직도 해요~ 일주일에 세번 열두시 퇴근은 워킹맘한테 힘들듯요

  • 23. ...
    '20.10.9 7:15 PM (175.192.xxx.251)

    차라리 일많은게 낫지 사람관리 힘들어요. 지금까지 사람관리 안해봤다면 갑자기 50명 정말 사람 정신피폐하게 할겁니다. 저는 프로젝트만 관리하다가 몇달 전부터 팀원관리하는데 티안나게 사람 피말리네요. 지금 회사 정말 좋은데 굳이 왜 그만두려는지.

  • 24. 2번
    '20.10.9 7:25 PM (210.58.xxx.254)

    사람 관리하다 보면 진짜 별의별 사람 다 있다고 느낄 거예요. 지각 밥 먹듯이 하고, 업무 시간 딴짓 눈에 다 보이는데 일일히 다 간섭 할수도 없고. 사람 관리 노하우 쌓은데 1-2년 걸립니다.

    매니저로 가야 회사에서 더 올라갈 길도 있도 대접도 받지만 저는 제 그릇이 안 되어서 포기했어요. 제 남편은 매니저 되고 1-2년 힘들어 하고 그 뒤로는 탄탄 대로 입니다. 사람을 아우르는 기술도 생기고 여기 저기서 들어오는 압력도 막을 베짱도 생기도, 트레이닝, 출장 등등 전보다 훠씬 나은 직장 생활 하고 있어요

  • 25. 1번
    '20.10.9 7:25 PM (223.38.xxx.34)

    차라리 몸이 힘든 게 나아요

  • 26. 쭈르맘
    '20.10.9 7:28 PM (124.199.xxx.112)

    2번이 나은 이유가 1도 없습니다

  • 27. ...
    '20.10.9 7:28 PM (122.38.xxx.110)

    두번째 회사의 장점이 뭐예요?
    1도 없는데요?
    심지어 연봉조차 낮다면서요,

  • 28. 저도
    '20.10.9 7:40 PM (110.12.xxx.4)

    1번이요.

  • 29. 이건 어때요
    '20.10.9 7:40 PM (176.72.xxx.89)

    지금 회사에서 직원 하나 달라고 하면요? 아주 신입이어도 단순한거라도 시키면 혼자 하시는 것보다 훨 나을 것 같은데요.

  • 30. .....
    '20.10.9 7:41 PM (211.178.xxx.33)

    잠깐 1하려다가..
    업종 it인가요

  • 31.
    '20.10.9 7:56 PM (125.132.xxx.156)

    몸이 힘든게 오백만배 나아요
    사람관리라는게 얼마나힘든건데요

  • 32. ..
    '20.10.9 8:10 PM (112.149.xxx.124)

    저만 2번인가요?^^;;
    1번을 보면.. 옷차림 자유롭고 출퇴근 자유롭다지만.. 주3회12시까지 야근이면 그게 다 무슨소용인가 싶습니다.
    나머지 장점은 15분거리인데.. 마찬가지로 몸이 힘들다면 그게 또 무슨소용인가 싶어요.
    조금만 지나보시면 몸 힘든것보다 마음 힘든게 더 낫다 할지도 모릅니다.
    체력이 확 떨어지는 날이 금방 오거든요.
    전 관리자 트레이닝 겸. 2

  • 33.
    '20.10.9 8:45 PM (121.129.xxx.121)

    지금 회사에 슬며시 이직을 고려중이라고 하면서 일을 줄이던지 평일 야근없는 시간대 근무시간을 조정해보세요. 1번이 힘들어 이직하려는거니 1번을 고쳐보는걸로요

  • 34. m.m
    '20.10.9 9:26 PM (120.16.xxx.137)

    PA 구해 달라고 하세요
    업무량 너무 많네요, 회사에서도 너무 몰아주기 하면 안되요, 콘틴젼시 플랜 하자고 하세요
    저도 다 제끼고 5분 거리 직장 다니는 데 괜찮아요
    30분 거리 몇 년 다녔는 데 길에서 버리는 시간이 많습니다.
    저희도 아줌마 한분이 다~ 하는 데 그만 퇴사 하겠다 해서 일 나누는 중이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87952 리라초교 다니던 아이 2 리라초등학교.. 14:38:30 160
1287951 진료볼때 엄청나게 우는 아기는 어떻게 해야할까요 1 엄마가울고싶.. 14:38:08 26
1287950 화이자 백신 국내에 가장 먼저 들어온다? sksksk.. 14:37:35 26
1287949 은수미가 코마트레이드한테 차량제공 받았었군요 1 한심 14:31:50 151
1287948 주식) 얼마쯤 지나야 주식차트 안보고 있을까요? ㅎㅎ 5 주세포핵 14:28:43 366
1287947 카페에 의외로 사람이 없네요 2 어떠세요 14:27:47 409
1287946 플래쉬 때문에 거금들여산 교육씨디들 못쓰게 됐네요. 2 돈아까워 14:27:06 147
1287945 38살 딸 미국사는데 결혼 어떻게하죠 5 - 14:26:58 585
1287944 걱정많고 불안도 높고 잘때 꿈을 많이 꾸는분들 있나요? 2 .. 14:26:43 133
1287943 새 모이주는 사람입니다.^^ 12 Julian.. 14:23:48 318
1287942 골프 하시는 분 연습장 얼마나 자주 가시나요? 4 질문 14:17:16 189
1287941 전번 이름등록하면 카톡은 저절로 4 전번 14:17:11 294
1287940 생리 끝난지 일주일만에 또 생리. 폐경증세인지... 5 .. 14:13:18 442
1287939 강원래 사과 "'방역 정책 꼴등' 발언, 의료진께 죄송.. 24 ㄷㅈ 14:10:45 1,718
1287938 일본은 화이자 백신 이제서야 계약했네요.jpg 10 미쳤다 14:10:31 390
1287937 유머감각은 어디서 오는걸까요? 학습으로 되는걸까요? 15 유니콘 14:07:43 536
1287936 요즘 블로그 어디가 쓰기 좋으가요 1 블로그 추천.. 14:07:31 227
1287935 주호영 성추행에 왜 여성단체와 이수정, 김재련은 말이 없나 6 선택적 미투.. 14:07:27 385
1287934 그녀가 저를 가지고 논 것일까요? 17 궁금 14:05:23 1,518
1287933 역시 시모들은 중간이 없네요 45 아주 13:59:51 2,094
1287932 영어과외할때 12 ... 13:59:35 357
1287931 베테랑 만두 4 Lee 13:58:39 561
1287930 요즘 저렴한 폰이나 공짜폰은 없나요 4 공짜폰 13:56:25 363
1287929 [펌] 어머니 49재에 웃으며 통화하는 아버지 찌른 40대 집행.. 8 zzz 13:56:18 1,964
1287928 로봇청소기 추천해 주세요. 1 .... 13:53:13 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