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급)절도 합의금 질문 좀 드릴께요. 아시는 분 도움 부탁드려요

절도 | 조회수 : 3,585
작성일 : 2020-08-14 15:46:31
가슴이 진정이 안돼 글이 논리적으로 쓰일지 모르겠네요
생각나는대로 써볼게요

서울 00경찰서에서 제 아들앞으로 절도사건으로
인한 출석요구서가 왔습니다

4/11에 홍대 모 구제의류매장에서
상하의 한벌을 훔친 행동이 cctv에 찍혔답니다

생각해보니 그 날짜에 병원에 입원중여서 설마하고
할머니집에 있는 아이에게 물어보니 처음엔 아니라고
하더니 이내 맞다고 시인하더군요

왜그랬냐고 울며 불며 다그치니
입원중 병원서 답답해서 외출 후 돌아다니다가
돈이 없는데도 불구하고 순간적으로 훔쳤답니다

그 사건이 있기 일주일 전
아이는 원치 않았지만
의사와 저의 설득으로 치료입원을 권해서 입원 중
홍대 거리를 걷다가 입고 있는 옷(집에서 편하게 입는 옷)이
창피해서 순간 모르고 저질렀다고
합니다

아이는 대학2학년 다니다 이상증을 발견하고 병원서
조현병 진단을 받았습니다
2년여치료중 봄에 약이 잘 맞지않아서
재입원 중에
저런 짓을 저질렀습니다

어쩌면 좋을지 모르겠네요
손이 떨리고... 어디 물어봐야할지...
자식의 조현병도 감당이 안되는데
이런짓까지 벌리니 그냥 죽고 싶습니다

한부모로 남편의 양육비 지급도 없이 하루하루
힘겹게 살고 있는데
병원비도 힘에 부치고 아이는 현재 외할머니댁에
있어요

밑에 동생이 있는데 엄마가 알바 간 동안 형의 뒷치닥거리로
온라인수업 방해되고 틱이 가라앉는 즈음에 형때문에
스트레스로 심해질까 염려되어 아들은 할머니와 생활중입니다

출두일이 8/16일 일요일 이네요
주말도 없이
일요일에도 형사님들은 일하시나봅니다
일요일인게 제게도 다행이긴 하네요

정신차리고 ...
일을 해결해야하는데 물어볼곳도 없고
여기에 도움청합니다
아시는 분 조언 좀 부탁드려요

아이가 훔친 옷은 상하의 30여만원 쯤으로 추측합니다
이 옷을 가지고 가야겠지요?

그리고 현재 출석요구서를 받은 상태면 고소가 된 것인지요?
합의가 이루어져도 벌금은 또 따로 나오는지요

담당 형사분을 만나 조사받고 합의는 피해자 사장님을 만나서
보는건지 궁금합니다

이럴 경우 합의금은 어느 정도로 예상해야할까요

너무 많이 부르시면 당장 돈이 없는데 차차 갚아나가는
방법이 없을까요

정신도 온전치 않은애가 혼자 가겠다고 우기는데
제가 꼭 같이 가려고 합니다

어떤 말씀이라도 좋으니 답변 부탁드려요
전남편과는 상의 할 수준의 인간이 아니고
너무 외롭고 막막하네요





IP : 121.169.xxx.143
2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사건
    '20.8.14 3:49 PM (121.176.xxx.24)

    병원진단서 띠어 가시고
    무조건 가서 싹싹 비세요
    정상참작 될 거예요
    주인이 고소취하면 하면 크게 문제 될 거 없을 거예요
    조서 꾸미고 몇 번 불려 가긴 해도

  • 2. 저라면
    '20.8.14 3:52 PM (221.140.xxx.236)

    어떻게 할까... 생각해 보았습니다.

    홍대 구제 옷가게에 저 혼자 먼저 찾아갈 것 같아요.
    윗 님께서 말씀하신대로 진단서 떼어, 가게 주인 먼저 찾아가서 사정사정 할 것 같습니다.

    가급적 경찰 출석 전 고발 취하할 방법을 어떻게든 찾아볼 것 같습니다.

    힘 내시라는 말씀밖에 못 드리겠네요. 힘 내세요.

  • 3. ...
    '20.8.14 3:56 PM (61.253.xxx.240)

    저라면님 말대로 하세요.
    만약 합의금이 너무 크면 합의금은 분할로라도 갚겠다고.
    사정이 여의치 않으나 각서 쓰고 공증이라도 해서 갚을테니 용서해달라고 해보세요.

  • 4. 잔단서는
    '20.8.14 4:06 PM (121.169.xxx.143)

    군입대 연기 때문에 떼어 놓은게 있어요
    제가 지방 사는데 내일 오전 10시가지 출석해야하는데
    홍대 옷가게는 일찍 열지 않을테고
    사장님을 먼저 만나려면 오늘 지금이라도 가야할텐데
    가게에 보통 알바생이 있지 않나요
    가게 명칭을 정확히 몰라서 전화번호를 모르는데
    형사분께 물어봐도 될지 모르겠네요

  • 5. 점점
    '20.8.14 4:13 PM (222.97.xxx.28)

    조현병 진단이면
    처벌받지 않을겁니다.

  • 6.
    '20.8.14 4:17 PM (222.232.xxx.107)

    경찰서가셔서 확인하고 본인 반성문이랑 합의하시고 합의서 같이 제출하세요.
    로톡같은데 돈 내고 전화상담만해도 궁금증 풀릴실겁니다

  • 7. ㅇㅇ
    '20.8.14 4:22 PM (1.231.xxx.2)

    어지간한 사람이면 이렇게까지 힘든 사정 얘기하면 옷값 받고 합의하지 않을까요. 너무 걱정하지 마시고 가서 읍소해 보세요. 정말 힘드시겠어요.ㅠ.ㅠ

  • 8. 점점
    '20.8.14 4:27 PM (222.97.xxx.28)

    형법 제10조는 심신미약자는 형을 감경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

    조현병은 심신미약자에 속합니다.
    진단서들고 형사 만나셔서 사정이야기 하시고
    물건값은 변상한다고 하세요.
    형사분이 가게랑 조율해 주실겁니다.
    심한 손해나 상해건이 아니라
    상대 주인분도 선처해 주시지 싶네요

  • 9. ..
    '20.8.14 4:33 PM (116.39.xxx.162)

    원글님 힘드시겠어요.
    아이도 치료 잘 받길 바랍니다.
    힘내세요.

  • 10. ....
    '20.8.14 4:36 PM (125.128.xxx.138)

    댓글 주신분들 얘기 참고 해서 잘 해결 하시길 빌께요

    이번기회로 아드님도 세상살이 배우는 계기가 될수 있을꺼예요~

    만약에 발각되지 않았다면 더 큰 일들이 일어날수도 있을테니까요

    힘내시기 바랍니다~

  • 11. nnn
    '20.8.14 4:38 PM (59.12.xxx.232)

    병력도 있고 치료할의지로 입원중인걸 말씀하세요

  • 12. 토닥토닥
    '20.8.14 4:39 PM (116.34.xxx.209)

    먼저 만나시면 않됩니다.
    아드님이 잘못했지만....그분이 어떤분인지 알고 먼저 만나셔요.
    우선 경찰서에서 조사 잘 받으시고 경찰한테 물어보세요.
    여기 누구보다 경험치가 많기에 ...성대방도 알기에 적절한 조언 해주시리라 생각합니다.

  • 13. 점점님
    '20.8.14 4:43 PM (121.169.xxx.143)

    글 보니 조금 가슴이 진정 되네요
    친정엄마도 암환자에 다리도 불편하신데
    아이를 맡기고 있어요
    손자가 엄청 위축되어서 불안해하고 밥을 안먹고
    있다고...밉다가도 또 그러고 있으니 애가타셔서
    우시는데..

  • 14. ㅇㅇ
    '20.8.14 4:44 PM (116.42.xxx.32)

    경찰분에게 물어보세요
    맞아요.그분 성향 파악하지 않았을까요
    연락닿으면 진심 죄송뉘앙스 하시고 속사정 다 얘기하시면 괜찮을 거예요

  • 15. 82
    '20.8.14 4:48 PM (121.169.xxx.143)

    는 정말ㅠㅠ
    의지할데 없는 저같은 사람에겐
    너무 소중한 곳입니다
    감사합니다

  • 16. ..
    '20.8.14 4:51 PM (116.88.xxx.163)

    원글님 잘 해결되시고 아드님도 건강해지길 기도드리겠습니다.

  • 17. 원글님
    '20.8.14 4:53 PM (124.49.xxx.182)

    힘내세요 손이라도 꼭 잡아드리고 싶어요. 형사사건이라 고소 취하해도 조서는 쓸 거예요. 그래도 너무 갑먹지
    마시고 옷값 보상해 주시고 합의 하시면 큰 문제는 안될 겁니다

  • 18. ..
    '20.8.14 5:12 PM (125.130.xxx.133)

    형사분께 먼저 여쭤보는 게 낫지 않을까요? 전문가잖아요. 아이 상황 파악하고 계실거 같고 선례에 비추어 이야기 해 주실 거 같아요.
    어머님~ 힘내세요.
    아이도 본인에게 맞는 적절한 약 찾으면 사회생활 잘 할겁니다 ㅠㅠ

  • 19.
    '20.8.14 5:35 PM (222.232.xxx.107)

    형사들 중에 중립지킨다고 아무말안하는 경우도 많아요.

  • 20.
    '20.8.14 5:58 PM (125.132.xxx.156)

    옷가게 주인분도 딱한사정 듣고 옷값도 보상받으면 선처해주고싶어질거에요 상습범도 아니고 사람맘이 그렇잖아요
    형사먼저 만나 얘기들으시고요
    잘될겁니다 기운내세요..

  • 21. 눈물나네요
    '20.8.14 6:07 PM (112.153.xxx.122)

    원글님.. 힘내세요. 얼마나 떨리고 무섭고 힘들지.... 저도 아이가 마음이 아파서 원글님의 마음을 조금은 알것 같아요.
    잘 해결될거예요. 너무 걱정하지 마세요.
    범죄를 저질러 놓고 뻔뻔하게 나오는 사람이 밉고 싫은거지 미안하다고 진심을 담아 사과하고 변상한다면 정상참작이 될거예요. 힘내세요.

  • 22. 반성문
    '20.8.14 6:19 PM (27.164.xxx.200)

    2장 이상 쓰게 하세요
    주인이 악질 아님 정상 참작 될거예요
    엄마도 쓰시고요 ㅠㅡㅜ

  • 23. Qqq
    '20.8.14 7:22 PM (220.76.xxx.227)

    일단 경찰서 가셔서 상황보고 들으시고 진단서 가져가세요. 절도사건은 옷가게 주인이 이랑 합의 하셔도 사건은 진행됩니다 . 옷가게 주인이랑 합의하시고 탄원서같은걸 써 주시면 정상참작은 되지만 사건이 없던일이 되지는 않아요. 옷가게 주인과 합의를 하시되 너무 큰 금액을 부르시면 초범이고 아픈아이라 정상참작이 되지않을까 생각합니다. 금액을 넘 크게 부르시면 공탁이라는 제도도 있으니 그것도 한번 알아보시구요.요즘 경찰은 합의하라는둥 그런말은 잘 안해요.중립이 아닐수 있어서요. 절도사건은 조서쓰고 법원으로 넘어가서 두달사이에 판결이 나올겁니다. 절도는 합의를 해도 접수된 사건은 계속 진행이 되니 마음 단단히 잡으시고 잘 모르시겠으면 가끔 글 올려보세요. 생각보다 변호사보다 정확히 집어주시는 분들이 계시더락 요

  • 24. 담당형사분이
    '20.8.14 11:52 PM (1.231.xxx.128)

    피해당하신분에게 절도범잡혔다고하고 합의 원한다고한다 어쩌겠느냐??합니다 합의하기로 한날 경찰서로 양당사자가 합의서씁니다 형사님에게 사정얘기하고 옷값돌려준다고 합의원한다고 말씀하세요 보통은 피해액 1~2십만원정도지만 웬만한 사람은 자기 피해액받고 합의서 써줄것입니다

  • 25. ㄴㄴ
    '20.8.14 11:56 PM (39.112.xxx.97)

    소액이라 크게 걱정 안하셔도 될 거예요
    도움될 만한 것들은
    1.아드님 조서 꾸밀 때 동행해서 형사에게 사정 잘 설명할 것
    조사 전 상담하면서 진단서 보여드리고 아들이 상태가 안 좋아서 그러니 조사받을 때 옆에 있으면 안되냐고 부탁하면 웬만하면 하게 할 거예요(형소법상 피의자의 권리인데 경찰관 판단에 따라 참여여부 결정할 수 있고 조사에 방해되면 배제할 수 있어요)
    혹시라도 아드님이 조서 꾸미다가 오해될만한 소지 있는 내용 말하면 담당형사가 조사에 방해받는다 여기지 않는 선에서 조심스레 정정하며 말을 보태세요
    2.반성문과 탄원서
    아드님 매일 반성문 쓸 수 있는 상태가 된다면 매일 쓰게 하세요
    진심이 담기면 더 좋고요..
    그리고 부모님 외에도 친구나 주변인들의 탄원서도 있으면 좋아요
    3.피해금액 변상
    합의해서 처벌불원서를 받으면 좋지만 그게 어렵다면
    찾아가서 사과하고 피해금액을 변상하세요
    워낙 소액이라 빌면 처벌불원서 써주겠지만
    안써주더라도 영수증이나 변상했음을 증명하는 정황(이체내역등)이라도 남겨놓으시고 조서 꾸밀 때 진술하고 관련서류 제출하세요

    모든 사건은 검찰로 송치되니깐 검찰로 법원으로 간다고 걱정하지마시고 죄를 인정하고 뉘우치는 모습만 보여주시면 큰 걱정 없이 해결되실 거예요

    글쓰신 것 보니 좋은 성품이신 것 같아 도움될만한 것들을 적어봤어요 금방 지나갈 거예요 너무 걱정 마셨음 합니다

  • 26. 자세한
    '20.8.15 5:15 PM (121.169.xxx.143)

    설명들 감사합니다
    큰 도움과 위로가 되었어요
    여기 댓 참조해서 행동하고
    피해자분께 진심어린 사죄드리고
    피해보상 합의가 원만히 해결되기를...
    그것보다 아들이 이번기회로 깨닫는 바가 있기를
    바랍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32052 서동재가 살아닜길 바라는 이유가 뭐에요? 15 서동재 01:26:46 3,257
1232051 둘리가 기생충이라 불리는 걸 알게 된 김수정 작가 9 ... 01:22:36 3,265
1232050 펌 글쓴이:서동재 내가 의식을 잃었을때 ........ 01:05:30 1,416
1232049 서초동 부장판사면 은퇴후 전관예우나 끝발이 대단한가요? 5 ㅇㅇㅇ 00:58:02 1,686
1232048 오늘 밤새는 분 계신가요? 21 00:57:04 4,906
1232047 영끌한다는게 궁금하네요. 4 내집장만 00:52:49 2,179
1232046 낙지가 선물로들어왔어요 ㅠㅠ 18 .... 00:49:54 3,194
1232045 엄지발가락만 바닥이 비늘처럼 각질이 일어나요 9 .... 00:48:42 1,634
1232044 지금 좀 덥지 않나요 6 123 00:45:56 1,495
1232043 이탈리아 대면수업 재개 2주 만에 417개교서 확진자 발생 4 .... 00:43:57 3,108
1232042 연휴때 서울 드라이브 할곳 좀 알려주세요 6 드라이브 00:40:56 1,299
1232041 가전가구 새로 장만 하려면 예산 얼마정도 잡아야 할까요? 9 123 00:35:18 1,323
1232040 동재살고 이일로 스타검사되서 서울에 남겠네요ㅋㅋ 7 ..... 00:32:05 2,321
1232039 재봉틀을 샀어요 1 ... 00:32:04 1,090
1232038 우리동재 깨우는 법 1 .... 00:31:29 1,516
1232037 비숲의 목격자 7 빙고 00:26:50 2,576
1232036 꿈해몽 고수님들 부탁드립니다 2 꿈해몽 00:24:57 438
1232035 오늘 최양락팽현숙부부가 방문한 곳 어딜까요? 1 1호가 될수.. 00:24:43 2,760
1232034 신해철 좋아하시는 분들 sbs 보세요ㅠㅠ 1 ... 00:22:56 918
1232033 토하고 빙글빙글 돌아요 11 아파요 00:19:52 2,540
1232032 sbs 신해철특집해요 7 ... 00:19:49 1,277
1232031 도대체 최빛과 우태하 무슨 관계에요? 9 비숲2 00:19:09 3,113
1232030 추석먹을 갈비 언제 재울까요? 4 갈비 00:13:17 1,492
1232029 길냥이 입양에 관해 저도 질문드리려고요 6 .. 00:12:23 716
1232028 충주시 유튜브 너무 웃겨요 8 ㅌㅌ 00:09:04 2,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