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친정엄마가 너무 불쌍해요

우리엄마 | 조회수 : 3,237
작성일 : 2020-06-01 14:12:50

저 사실 우리엄마 진짜 미워하고 원망하고

싫어했었어요

돈 쓰는 씀씀이도 싫었고...

매일.여장부처럼 일 많이 해대는것도 싫었고

혼자 세상걱정 다하고 있는 성격도 싫었고

술 좋아해서 자주 마시는것도 싫었고..

아버지가 회사일로 집에 못오시면

혼자서 못 주무셔서,

우리집을 자주 오셔서 너무 싫었어요

그게 너무 스트레스였는데..

요즘 한번씩  거실 한모퉁이 엄마가 앉아계시던 모습을

생각하면 눈물이 나요

이리저리 싫은거 투성이었는데

엄마가 갑자기 급성 심근경색으로 쓰러지셨어요

평소에도 자주 아프다고 하셨고...

또 아픈가보다 하고 넘겨버렸죠

하루라도 빨리 병원에 모시고 갈걸...후회도 문득 문득 들어요

못난딸이라...엄마를 더 챙겨주지는 못하고

미워만 했던게 왜그리 눈물이 날까요

다행히 시술 하시고..

지금은...집에 계신데..

너무 힘이 없어 보이시고..ㅠㅠㅠ

살도 많이 빠지셨어요..ㅠㅠ

못 먹는게 더 많아지셨으니깐...얼마나 힘이드실까요

잘 참고 넘기셔서....이제는...

예전으로 돌아갈수는 없겠지만..

더이상 나빠지지않기를 바라고 있어요

차라리 예전처럼 ...큰소리치고 저한테 욕하던.엄마가 그립네요

남자보다 더 궂은일 하던 엄마가 그립네요

조그만 가게하면서...그렇게 시간 보내는게 낙이었을텐데..

저는 바보같이 엄마 나쁜것만 보고 나쁘게만 본거 같아요

요즘 저는 밤에 잠도 잘 안와요

엄마생각만 하면 울컥울컥해요

먹고싶은것도 못 드시고

정말 너무 불쌍해서 못 보겠어요

엄마앞에서는 그냥 아무렇지 않게 대하지만

돌아서면 눈물이 앞을 가리네요

그래도 .....엄마가 오래오래 제옆에 있어주면 좋겠어요

아버지와 오래 더 아프지말고

계셔주셨으면 좋겠네요

혹시 급성심근경색으로 시술하신 분 계시면..

좋은음식이나..좋은정보도 알려주세요

지금도 눈물이 나서 더는 못 적겠네요

친정부모님과 사이 안좋으신분들도 계실거예요

그래도 살아계심에 감사하고

이별은 항상 우리들곁에 있다는걸..................ㅜㅜ

 

IP : 110.45.xxx.11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6.1 2:17 PM (175.113.xxx.252)

    너무 자책하지 마시고 앞으로 잘하시면 되죠 ...근데 사이 좋아도 나중에 돌아가시면 못해드리는것만 생각나더라구요 ... 저 저희 엄마랑 살아생전에 정말 사이 엄청 좋은 모녀였기 때문에 제가 잘해준것도 많을텐데..ㅋㅋ 그런건 생각이 안나고 제가못한것만 생각 나더라구요 . 그러니 너무 자책하지 마시고 앞으로 잘하시면 되죠 ...

  • 2. ㅜㅜ
    '20.6.1 3:18 PM (223.33.xxx.128)

    급성심근경색은 가슴에 화가 많이 쌓이면 당연히 따라오는 병인것 같았어요 저희 아버지도 ..
    그냥 어머니께 진심어린 따뜻한 케어가 가장 필요할 것 같아요
    무슨 약으로도 완전한 회복은 어려울거예요
    어머니의 화가 그리 무겁게 누른 이야기를 찬찬히 들어주시는 섯도 좋을 것 같습니다.

  • 3.
    '20.6.1 9:54 PM (121.167.xxx.120)

    우선 식사 잘 하시게 쨍겨 드리시고 고단백 드시게 하세요
    의사가 괜찮다고 하면 홍삼정도 잡수시게 하고요
    매일 20분씩 오전 오후 산책 시키시고요
    한두달후에는 하루 한시간씩 산책 하게 하세요
    그냥 놔두면 회복하기 힘들어요

  • 4. ..
    '20.6.1 10:38 PM (39.116.xxx.139)

    유튜브에서 이상구박사의 뉴스타트강의 들어보시면
    어머니 건강관리에 도움되실겁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4065 비빔밥에 들어가면 맛있는 재료 뭐가 있을까요? 1 .. 17:39:25 36
1184064 류호정씨 고소만하면 다죄인인가요 1 정의당 17:38:37 199
1184063 이해찬, 장례식장서 故 박원순 의혹 묻자…"예의 아니다.. ... 17:37:29 226
1184062 일기예보 7 사랑꾼 17:32:32 294
1184061 우리가 벗어난 줄 알았었네요.... 4 여긴어디 17:30:24 467
1184060 시시비비 가리자고요? 6 ... 17:29:37 273
1184059 나 가거든 1 ... 17:26:42 294
1184058 나이도 있는데 항상 고개숙여 인사를 해요. 11 부작용 17:23:03 749
1184057 강아지들도 자기 이름은 확실히 아는군요 4 해피맘 17:22:56 362
1184056 남성에게만 유죄 '추정원칙'?…무고죄만 있다 2 .... 17:17:55 246
1184055 남자는 무조건 인상좋고 잘생긴 사람이 최고 12 남자는 17:14:29 964
1184054 매드포 갈릭 처음 가는데요 9 매드 17:09:24 658
1184053 대학 성적표,점수가 별로예요 ㅠㅠㅠㅠ 12 답답 17:06:31 1,036
1184052 해외입국자 시설격리 문의요 12 아루 17:05:10 384
1184051 아.. 눈물이 나네요. 7 ... 17:03:49 1,238
1184050 박시장 지지했던 사람이지만 시시비비를 밝혀야 한다고 생각해요 42 고인의 명복.. 17:01:20 1,677
1184049 5일장 반대하는 사람들 무식한거 같아요 26 제대로 알지.. 17:01:14 1,308
1184048 SBS와 한국언론의 박원순 시장 관련 보도 문제점을 말한다 1 ... 17:00:45 419
1184047 우리나라에선 남자들 보고 웃으면 안 되는 거 같아요 4 .. 17:00:14 601
1184046 속옷차림 사진 보냈다네요... 비서한테... 29 ... 16:59:40 4,880
1184045 인테리어이사하는 아랫집의 고통 10 ㅜ.ㅜ 16:56:33 908
1184044 스* 버리또 넘 맛없네요 2 이와중에 16:56:26 525
1184043 휴롬 이지 쓰시는 분 1 착즙기 16:55:56 126
1184042 성시경 산적유투브 나와서 보는데 2 제목없음 16:53:46 715
1184041 너무 안먹어도 근손실 올까요? 7 16:50:41 8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