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남편하게 둘이 집에 있을 때

저흰딩크에요 | 조회수 : 6,565
작성일 : 2020-05-29 15:46:33
남편하고 둘이 집에 있을 때 뭐하세요?
저흰 딩크에요. 뭐 여행 많이 다니고 외식도 잘하곤 해요. 
근데 둘이 집에서 있을때 가끔 너무 멍해있는거 아닌가 해서요. 
보드게임하자 하면 둘이 뭘해 ~하는 남편이에요. 보드게임 집에 많은데 ㅠ흑 
레고 하자~하면 어 하자~하고 좀 하고.
어제는 며칠전에 산 포터블스피커로 듣고 싶은 음악 들으면서 둘이 집에 벌러덩 누워서 노래 따라부르고 
뭘 해야할까요 ㅎ  
IP : 106.243.xxx.240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같이
    '20.5.29 3:49 PM (218.153.xxx.41)

    요리하고 산책하고 미술관 구경하고
    쇼핑도 하고 맛집 돌아다니고
    가끔 여행도 다니고
    같이 운동도 하고 ㅎ

    남자친구와 한두달 함께 있을때 진짜
    같이 할꺼 많던데요

    심지어 같이 손잡고 티비만
    봐도 잼있더라구요

    카페가서 수다떨고 ㅋㅎㅎㅎ

  • 2. 같이
    '20.5.29 3:49 PM (223.62.xxx.191)

    있는게 중요하지 뭘 해야하나요
    같이 청소하고 빨래하고 집정이
    요리 같이 해요

  • 3. 20년차
    '20.5.29 3:55 PM (1.225.xxx.117)

    신혼이신가요
    우리는 각자 다른방에 있어요
    집안일도하고 마트도가고하는데 평소에는 각자 방에서 할일해요

  • 4. 따로 놀아요2
    '20.5.29 4:00 PM (121.137.xxx.231)

    저희도 집에선 따로 놀아요.ㅎㅎ
    남편은 핸드폰으로 게임하고 저는 티비 보고요.
    그러다가 같이 볼만한 방송 나오면 같이 보고
    뭐 그런거죠~~ ㅎㅎ

  • 5. 같이 또 따로
    '20.5.29 4:05 PM (58.70.xxx.194)

    퇴근해서 같이 밥 먹고, 같이 치우고 나서부터는
    자기 전까지 3-4시간 각자 시간 갖습니다
    남편은 남편대로 게임이나 인터넷 하고
    저는 저대로 TV 보거나, 인터넷 하거나, 책 보구요
    그러다가 재밌는 거 있음 같이 보기도 하고

    주말에도 비슷한데 같이 할 때는 하고
    따로 놀 때는 따로 놀아요
    왜 계속 같이 해야하는지 이해가 잘.....

  • 6. 애주애린
    '20.5.29 4:18 PM (59.28.xxx.177)

    각자 하고 싶은거 하면서 시간 보내는것이 좋지않을까요

    나 하고픈거 같이 하자고 하면 상대는 피곤해지거든요

    그냥 서로 다름을 인정하고 사는것이 평화의 기본^^

  • 7. ㅎㅎ
    '20.5.29 5:02 PM (1.225.xxx.38)

    죄송한데
    저희 애들이 서로 하는 이야기인줄알앗어요
    보드게임하자
    레고하자~
    초딩아들 둘이에요 ㅋㅋ

  • 8. 글쎄요
    '20.5.29 5:21 PM (210.223.xxx.17)

    사랑이 뭐 그렇게 식어가는거겠죠
    관심도 덜해지고
    애도 없고 뭐 이해는 돼요

  • 9. 남편은쭉티비
    '20.5.29 5:37 PM (39.7.xxx.143)

    저는 티비보다 방 컴터

  • 10. ㄴㄴ
    '20.5.29 5:40 PM (122.35.xxx.109)

    애들 다 키워놓은 오십대인데
    저희가 그러고 놀아요
    각자 휴대폰하다가 재밌는 드라마 있으면
    같이 보면서 즐거워하고
    책도 읽고 쇼핑도 가고 그러네요

  • 11. ㅇㅎ
    '20.5.29 7:23 PM (180.69.xxx.156)

    결혼후 7년동안 애없이 살았던때
    딱히 하는거 없이
    얘기 진짜 많이 한거 같아요
    아님 걷기운동, 공원산책 너무나 좋아했구요
    다른건 진짜 안맞는데 얘기는 잘통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3117 유리병에 든 작은 오이 피클 너무 귀여워서 사고 싶은데 활용요리.. 피클 14:14:03 11
1183116 정형외과 수술로 1박2일 입원했는데 병원 시스템이 정말 이상해요.. 대학병원 14:12:41 53
1183115 웃긴 꿈을 꾸었어요 개꿈 14:09:58 43
1183114 [단독] 죽음까지 생각한 13년 신현준 전 매니저의 양심고백 6 .. 14:07:14 821
1183113 이전할때 고사북어 어떻게 하나요? 1 ㅇㅇ 14:06:01 49
1183112 부동산 정책 답변 주세요 1 궁금 14:05:24 67
1183111 29층 아파트에 엘리베이트 1대라면... 7 ..... 14:04:54 217
1183110 비교 안 하고 살기가 점점 힘들어져요 1 .. 14:03:36 222
1183109 양육비 안 주는 엄마 나오는 광고 바로 내려 2 굿굿 14:02:49 379
1183108 유산을 받는거...기분이 어떠세요? 2 ... 14:01:44 307
1183107 치과 신경치료 아파요ㅠㅠ 3 마이아팠다 13:58:46 183
1183106 미통당, 당명만 맨날 바꾸다 해산하는 거 아님? 6 ... 13:57:41 181
1183105 60대중반 남성분이 할 수 있는 봉사나 일? 13:57:27 71
1183104 몸무게가 집값 같네요 ㅠㅠ 3 이제야아 13:54:59 409
1183103 살 못빼서 이혼당한 케이스 7 ..... 13:54:32 948
1183102 뭐때문에 계속 졸리고 피곤할까요 2 13:52:24 199
1183101 명상한다고 하는 사람들 중에 괜찮은 사람을 못 봤어요 7 .. 13:52:07 355
1183100 47살인데 중매아즘마한테 선들어와서 거절했어요 13 계속들어오는.. 13:51:19 972
1183099 2년만에 스피닝을 다시 타기 시작했는데 .. 13:51:17 134
1183098 학교 여자화장실서 잇따라 몰카..김해·창녕지역 교사 2명 검거 5 뉴스 13:47:41 378
1183097 스마일라식 병원추천좀 해주세요 스마일 13:47:20 72
1183096 3일만에 1.3키로 빠졌어요 1 다이어트 13:47:11 496
1183095 초등고학년 수영 주3회 vs 주2회 어떤것이 빨리 습득 가능할까.. 4 .. 13:41:00 190
1183094 민식이법 근황 12 민식이 13:37:43 501
1183093 문 대통령 환영하는 SK하이닉스 근로자들.jpg 14 어머좋아라 13:37:37 9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