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찬원 드라마ost 노래 정말 정말 좋으네요.

동그라미 | 조회수 : 3,180
작성일 : 2020-05-28 22:23:27
http://youtu.be/sM6h-qPcg_4

노래가 들으면 들을수록 너무 좋으네요
꼰대인턴 드라마 삽입곡인데 가사가 너무 와 닿네요
요즘 이찬원 글 올라오면 간간히 악플이 많이 달리던데
그 악플이 너무 어이 없는 경우가 많더라구요.
찬원이가 유독 희재에 대한 인성글이 있던데 진짜 알고들
그러시는지...

미스터트롯 방송때 희재가 마지막 7인안에 들었을때 이찬원 엄청
울었던걸 아시는지요? 마지막 이희재 이름 불렀을때
진짜 넘 많이 울더라구요. 그리고
손톱물어 뜯는 버릇이 있는데 그것보고 희재 노래 불렀을때
이쑤시개로 이빨 쑤셨다고 글 올리니 다른 분들이 다시 영상보니
아니다라고 댓글도 봤거든요.


전 때어나 처음으로 덕질한 팬이고 사춘기 딸때문에 우울한 마음을
미스터트롯 보면서 많이 힐링 되었거든요.
이찬원노래는 전 진짜 입 벌리면서 들어요.
진짜 갈수록
노래는 더 잘하고 목소리는 넘 좋아서 부르는 노래미다 노래가
다 너무 좋아서 더 빠지게 되었네요
얼마전에 연안부두 불렀을때 저 노래가 저렇게 좋았나?싶을만큼
얼마나 좋았는지..

이찬원 싫으신분들은 제 글은 패쓰하시라고
제목에도 이찬윈 올렸습니다.
저처럼 좋아하시는 분들은 위에 노래 꼭 들어보세요.
노래가 넘 좋고 메론에도 순위안에 올라와 있어요
그런데 발라드 가수로 나가도 될듯 싶네요.
저는 트롯목소리가 이 더 좋으네요
IP : 125.137.xxx.161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동그라미
    '20.5.28 10:28 PM (125.137.xxx.161)

    http://youtu.be/sM6h-qPcg_4

    한번쯤 뒤돌아보게 하는 노래인것 같네요.
    외국인들 댓글이 많아 의외네요

  • 2. 저도 좋아요
    '20.5.28 10:52 PM (221.142.xxx.149)

    저도 어제 노래 잘부른다고 썼던사람인데
    까부는데 하나도 밉지가 않아요ㆍ
    계산적으로 안보여서 좋아요ㆍ
    어제 이태원 블루스 너무 좋았어요ㆍ
    항상 애기애기 했는데
    어제 그 노래는 남자가 느껴짐ㆍ
    지금처럼 정말 노래가 좋아
    약간은 천방지축인 이 모습이
    계속가길 바래요ㆍ
    어릴때부터 한길만 온거보면 그럴거같긴 하지만요ㆍ

  • 3. ㅇㅇ
    '20.5.28 10:54 PM (175.223.xxx.69)

    ost 작곡자가 아끼는 곡이라고 했다던데 노래 정말 좋아요. 가사도 잔잔하고 멜로디도 자꾸 맴도는 따뜻한 곡이라 오늘 들으면서 너무 좋았어요. 이찬원은 기본적으로 목소리가 좋아서 이런 발라드풍 트로트도 참 듣기 좋네요. 트로트 전혀 안 들었는데 이찬원 알게 되고 요사이 종종 듣습니다. 찬원이 노래만. 노래를 정말 맛있게 잘 불러요. 노래할 때 나오는 자연스러운 몸짓도 너무 좋구요. 억울하게 비방당하는 일없이 좋은 노래들 부르면서 잘 풀려가길 기대합니다. 인상적인 좋은 모습을 많이 봐서 계속 지켜볼 것 같네요.

  • 4. 동그라미
    '20.5.28 11:18 PM (125.137.xxx.161)

    본인이 나중에 방송3사 연예대상 타고 싶다 라는 말이
    있었는데 사람들이 그런걸로
    뭐 영악하니 계산적이나 야망이 어쩌니 저쩌니 그런 댓글도 달렸더라구요.

    사실 본인의 꿈을 이야기한건데 그런 말 한마디 가지고도
    악플 달리는것보고 진짜 연예인들은 돈 많이 벌어도
    진짜 자살까지 생각할정도로 괴롭겠구나 싶더라구요.

    내가 초라한10평집에 살고 있어도 나중에 한강이 보이는 아파트에서 함 살아보고 싶다는 어렵고 현실적이지 않는
    꿈들도 꿀 수 있듯이 본인의 꿈을 이야기해도 욕먹고..

    저는 오히려 이찬원이 계산적이지 못하고 넘 솔직해서
    분명 마이너스 될법도 한 말들을 스스럼없이 하는게 보였거든요.

    예능감이 충분한게 보였고 본인 학창시절 회장 부회장
    대학 축제때마다 사회자를 도맡아서 하다보니 그게 방송중에서 본인의 끼가 감춰지지 않더라구요.

    진짜 물의를 일으킨것도 없는데 밝고 솔직함이 악플까지
    달릴수 있다는걸 느꼈네요.

    제가 반백인데 태어나 처음으로 팬카페 가입도 했고 이찬원노래들으면서 강아지 산책 시키는게 유일한 행복이네요
    네비게이션 티맵에서 음성 인식으로 이찬원노래 틀어줘하니 본인곡들 다 나오길래 웃었네요ㅎ

    얼른 콘서트 하기를 바래요

  • 5. 저도 팬이라서
    '20.5.28 11:26 PM (101.87.xxx.171)

    댓글답니다. ^^ 좋은 노래도 잘 들었어요.
    전 중국에 살아서 직방은 못보고 보통 중국 사이트에서 보는데 미트도 중국 사람들이 많이 보고 댓글 달더라구요.
    요즘은 뽕숭아 학당에서 좋은 노래 많이 해서 좋아요.

    저도 원글님 생각 동의하는게 자기꿈 그대로 말한게 영악하게 감추지 못한거죠. 그리고 연예계에서 욕심있고 목표있는건 좋아보여요. 가요대상이라고 안하고 연예대상이라고 한것도 나름 포인트인데 이상한 사람들 많은거 같아요.

    저는 오늘 극성팬이랑 진상 유튜버들 그리고 코로나 대문에 부모님이 막창집 접으셨다는 안타까운 뉴스 봤어요. 아직 어린데 부담감없이 활동했으면 좋겠어요.

  • 6. ...
    '20.5.28 11:37 PM (175.223.xxx.124)

    저는 top7다 좋아하는 팬이에요.
    올려주신 노래 듣고 왔어요. 정말 좋네요.
    가볍게 말하듯 부르니 전 더 좋은데요.

    이찬원에 대한 악플은 왜 그러는지 알 것 같아요.
    형들한테 예능에서 살짝 나댄다고 할까
    그런 모습 때문이 아닐까 해요.
    가끔 형들이 정색할 때도 보이구요.
    예능감이 있어서 그런 것 같은데 아직은 신인이라
    사람들이 포용하지 않는 것 같아요.
    악플도 보고 하면서 단단해지고 멋지게 성장해나가길
    바랍니다.

  • 7. ..
    '20.5.28 11:58 PM (1.241.xxx.250)

    저는 이찬원 목소리 넘좋고 어떤노래를
    불러도 다좋아요
    사람이 넘 착하고 순진해서 걱정이에요
    앞으로 훌륭한 가수로 성장하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이찬원 화이팅~

  • 8. ...
    '20.5.29 12:47 AM (110.70.xxx.173)

    찬또 희재 둘다 좋아해요.
    가끔 타 가수 노래부를때 쌩한 표정짓는게 잡히는데 컨디션 안좋을때라던가 아님 사연때문에 슬퍼서 그런거란거 뒤에 보이더라구요 상대적으로 희재가 주목도 못받는데 농담 던지며 띄워주기도 하구요
    오늘 낭만고양이 신청들어왔을때 옛날 얘기 해주는것도 좋았어요
    둘다 잘되어서 오래오래 가는 가수가 되었음 좋겠어요. 진심으로 이가수 잘되었으면 좋겠다 생각 드는 사람들 처음이에요

  • 9. ..
    '20.5.29 2:59 AM (121.170.xxx.223)

    시절인생 작곡가가 영탁 찐이야 작곡한 혼수상태라는 분인데
    직접 올린 글 보니까 정말 아끼는 곡이고 찬원이가 한자한자 애정을 가지고 녹음했대요.
    그래서일까요. 노래에 따뜻함이 묻어나와요.
    찬원이 발라드 목소리 좋아하는데 더 팬이 됐어요.

    오늘 사콜 방송에서 희재 노래 신청 들어오니 찬원이가 둘이 처음 만났을 때 희재형이 준비해 왔던 노래라면서 사연 얘기해 주네요. 미스터트롯에서 희재 순위권 안에 들었을 때 찬원이 눈물 그렁그렁 울고 전참시 때 서로 챙겨주는 거 예쁘기만 하던데 아직도 둘을 이간질하려는 사람들이 있나 보네요.

  • 10. ...
    '20.5.29 7:17 AM (115.20.xxx.243)

    노래좋네요.

  • 11. qqq
    '20.5.30 5:57 PM (220.87.xxx.35)

    노래 가사와 목소리 좋네요 인간 관계 힘들 때 위로가 되는 노래일 듯...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1750 감기걸린것 같은데 약 뭘 먹는게 좋을까요 4 ... 2020/07/06 372
1181749 sbs 인재라네요 7 .. 2020/07/06 2,865
1181748 공수처도 소용없을듯 8 .... 2020/07/06 1,356
1181747 저녁에 먹을 잡채 냉장고에 넣어야 할까요? 8 .. 2020/07/06 752
1181746 포인핸드에 유기견 이제 못 올리는가요? 2 산책자 2020/07/06 678
1181745 한뱃속에서 태어난 형제도 아이큐 차이가 많이 나나요? 11 Yo 2020/07/06 1,441
1181744 뚱뚱해도 보기에 그나마 괜찮아보이려면 10 .... 2020/07/06 2,529
1181743 중등도 같은반 학부모 단체카톡있나요? 2 dma.. 2020/07/06 825
1181742 50대 남편이 2 50대 보양.. 2020/07/06 1,972
1181741 비과세 연금 저축? 해지하라고 자꾸 전화오는데 8 비과세 2020/07/06 1,599
1181740 전국 통용되는 쓰레기봉투 온라인에서 살수있나요 1 전국 2020/07/06 620
1181739 교육청에 이런거 제보해도 되나요? 6 못참겠다 2020/07/06 1,362
1181738 이정도면 대한민국 판사 중에 제정신은 몇프로? 7 ㅁㅊㅅㅂ ㅂ.. 2020/07/06 562
1181737 존 리 "한국 부동산, 떨어질 일만 남아..".. 17 .... 2020/07/06 5,520
1181736 (펌)더이상 집값 오르면 다같이 죽는거라는데.. 11 지주의 나라.. 2020/07/06 2,190
1181735 자격증 독학할라고 하는데 가능할까요? 3 !!!!!!.. 2020/07/06 758
1181734 청와대 전 참모 대형비리 터졌네요.jpg 26 대박 2020/07/06 5,493
1181733 미국 아웃렛 제품 구매대행업체 추천 부탁드려요 3 미국 2020/07/06 631
1181732 역대급~~! 곽상도 스케일 무시하지 마세요 13 화나요 2020/07/06 1,974
1181731 일본에서 유제품 수입하는 회사들 목록쫌.. 3 우유좋아 2020/07/06 813
1181730 세금으로 규제할거면 2주택부터는 이득이 전혀 없을 정도로 세금을.. 7 휴휴휴 2020/07/06 758
1181729 부모가 차상위가 되는 기준이 뭔가요? 12 차상위 2020/07/06 2,056
1181728 여름 이불도 모달 천 쓰나요? 9 ㅜㅜ 2020/07/06 1,109
1181727 속보)7월임시국회..부동산추가대책 또나온다 15 504 2020/07/06 1,782
1181726 윤석렬 하는 꼬라지 보면 정말 화나지 않나요? 12 .... 2020/07/06 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