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얼마전 올라왔던 떡볶이 레시피로 해봤는데요

........... | 조회수 : 4,724
작성일 : 2020-05-28 17:50:24
떡볶이 2인분, 고추장 2숟갈, 설탕3숟갈, 후추 반숟갈, 오뎅에 파. 
이거였거든요.
요리가 재미있고 재능이 있다는 원글이 저 레시피를 공개했고 누가 해봤는데 맛있다는거에요.
그래서 저도 궁금해서 해봤거든요.
그런데 예상대로 너~~무 달고 간이 모자라요.
후추맛도 너무 많이 나는데 그건 그런대로 괜찮았구요.
다시다 넣었더니 먹을만했어요.

저 레시피로 해보신 분 계신가요?

아무래도 간이 모자란 레시피인데.... 


IP : 180.174.xxx.3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요
    '20.5.28 5:52 PM (49.172.xxx.92)

    역하게 달아서
    국물 다 버리고
    멸치육수 붓고 다시 끓였어요

  • 2. ㅇㅇ
    '20.5.28 5:54 PM (203.226.xxx.219)

    입맛이 다 다르니...
    저는 단걸 안좋아해서 설탕은 한스푼정도만 넣고
    간장을 조금 넣어요
    간장을 넣어야 간이 맞더라구요
    간장빠지면 맛이 2프로 부족한 느낌이예요

  • 3. 올리브유
    '20.5.28 5:57 PM (120.142.xxx.209)

    1스픈 넣어 봐요
    훨씬 부드럽고 맛남

    고춧가루 반 넣는게 덜 텁텁하고요
    쇠고기 다시다가 결국 해답이고 .
    전 설탕 안 넣고 올리고당 조금 넣어요
    양파 많이 넣음 설탕 거의 필요없던데요

  • 4. ㅇㅇㅇ
    '20.5.28 5:58 PM (203.251.xxx.119)

    떡볶이집 맛의 비결은 다시다

  • 5. ......
    '20.5.28 6:01 PM (180.174.xxx.3)

    본인이 장금이라고 해서 저도 혹했던거에요.
    후추에서 반전이 있다고 해서 정말 그런 일이 있을 수 있을까?
    호기심 자극하긴 충분했네요. ^^

  • 6. 점점
    '20.5.28 6:07 PM (1.237.xxx.233)

    그글에 댓글 안달았지만 주부15년차로서 그냥 댓거리 하기도 귀은 '간안된 레시피구나'싶었어요
    그런 사람들이 식당차려서 망하는거예요
    자기가 장금인줄 알고...

  • 7. 아아아
    '20.5.28 6:09 PM (175.223.xxx.213)

    후추를 저렇게 많이요?
    상상만으로도 이상한데요..ㅠㅠ

    간장은 왜 없나요? ㅎㅎ

  • 8. 입맛의 다름
    '20.5.28 6:18 PM (106.102.xxx.183)

    저도 그 글 봤는데요
    떡볶이를 맹물에서 끓인대서 으잉? 했어요
    멸치육수 없으면 다시다라도 넣어야 하지 않나 싶어요
    그 집 식구들은 물개박수 치면서 엄마 당장 식당 차리라고 했나봐요

  • 9.
    '20.5.28 6:39 PM (221.149.xxx.183)

    고추장이 간이 있어도 간장,소금 좀 넣어야하고 설탕 3은 많죠. 후추도 많고.

  • 10. 후추
    '20.5.28 6:52 PM (222.120.xxx.44)

    불끄고 조금만 뿌려서 먹는걸로 바꿨어요.
    높은 열로 끓이면 몸에 안좋다고해요.
    설탕은 떡볶이 4-5인분에 깍아서 밥수저로 하나면 충분해요.
    국간장에 마늘 다진 것 도 넣고요.
    고추가루도 넣으면 색이 예쁘고요.

  • 11. 저는
    '20.5.28 6:52 PM (130.105.xxx.40)

    설탕 줄이고 후추 안넣고 케찹 좀 넣어요
    파 좀 많다싶게 넣어하면 맛있어요

  • 12. ..
    '20.5.28 7:02 PM (223.39.xxx.69)

    그 글 중에..단 거 좋아하시는 댓글 한분이
    그 레시피대로 했다가 아들과 남편에게
    분식집맛 난다며 쌍엄지 받았다는데요.

    다들 생각이 비슷하시네요.
    저도 (간장)간 생각하면서 읽었거든요.

    (마늘넣으면 찌개맛 난다고) 안넣기도 한다는 건 알겠고
    후추는 넣으면 고추장과 다른 매운맛이라 넣는 거고.

    저같으면 설탕 후추 줄이고 다시다를 더 넣겠어요.
    ㅎㅎㅎ

  • 13.
    '20.5.28 7:11 PM (183.98.xxx.95)

    멸치육수 700 에 고추장2 설탕2 끓이다가
    떡 오뎅

  • 14. 떡볶이는..
    '20.5.28 7:18 PM (175.223.xxx.182)

    간장이랑 고추가루가 들어가야 해요.
    마늘,후추는 빼구요.
    저거는 딱 봐도 간 안된 이상한 맛.
    완전 초짜 레시피

  • 15. 음..
    '20.5.28 7:19 PM (86.160.xxx.96)

    고추장 고춧가루 간장 설탕 비율은 취향대로 하시되 여기에 간장 양 줄이시고 화학조미료 대신 굴소스 한숟갈 넣어보세요. 색도 진해지고 맛도 일반 조미료 넣는것보다 훨씬 뒷맛이 텁텁하지 않아요.

  • 16. ...
    '20.5.28 11:32 PM (61.72.xxx.45)

    저 레시피 맛있을 거라 생각한 거 보니
    원글님도 요리 많이 해보신 분은 아니네요~^^

    저기에
    간장 고추가루 다시다 카레가루 넣으심 되요
    대파 깻잎 있을 막판에 넣어요
    대파 필수

    마늘은 필요치 않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3625 원순 시장님 이제 평안하세요.고마웠어요. 1 참담 05:01:57 88
1183624 정말 아까운 사람을 잃었어요. 1 .... 04:57:50 122
1183623 욕구를 끊으면 성인의 반열입니다. 19 04:31:50 647
1183622 박시장이 만드는 서울을 참 좋아했는데 5 ㅇㅇ 04:29:11 403
1183621 이시점에 죄송..미국 의사면허 전환이 어렵긴 한가보네요. 3 qweras.. 04:27:26 282
1183620 그들은 덫을 놓고 기다리고 있었네요 시나리오 정해놓고 16 ㅇㅇ 04:16:57 1,352
1183619 이해찬, 박시장에게 그린벨트 해제 요청하지 않아(7.9) 7 녹지 04:03:05 906
1183618 왜 이 시점일까 6 ㅇㅇ 03:56:11 774
1183617 기다렸다는 올라오는 더러운 글들 5 알랙스 03:55:23 346
1183616 타고난 성욕은 어찌 못하나봐요 4 ㅇㅇ 03:55:06 922
1183615 박원순 시장 사진. 2 03:52:44 1,257
1183614 박시장님 경찰이 유서 없다고 발표했어요. 2 ... 03:51:48 797
1183613 너무 이상한 지점 29 .. 03:34:13 2,460
1183612 ‘박원순 사망’ 오보냈다가 삭제한 언론 9 .. 03:23:46 1,443
1183611 시민을 위한 온갖 일에 매진해왔던 진정성이 이렇게 허무하게 5 ㅇㅇ 03:20:17 574
1183610 펌]현장브리핑 YTN 기사.기자들 질문 보세요. 4 하아 03:14:53 913
1183609 보궐선거 하겠네요 18 ㅇㅇ 03:14:38 1,183
1183608 일본 우익쪽에서 우리나라에 어마어마하게 돈 쓴다네요 8 ㅇㅇ 03:12:12 725
1183607 차기 서울시장은 누가 유력한거죠?? 13 급궁금 03:00:43 2,366
1183606 얼마전 나경원이 서울시장 나온다고 했던 거 같은데 10 .... 02:54:18 1,381
1183605 정말 소름끼치게 무섭네요 44 진짜 02:51:11 4,220
1183604 오거돈 안희정 원종건 정봉주 우건도 민병두 유행렬 박원순... 14 으... 02:42:09 1,528
1183603 새삼 미통당은 참 살기 편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11 ㅅㅅ 02:33:44 1,170
1183602 징글징글한 세상이 박시장을 8 .. 02:33:43 1,019
1183601 머리가 깨질듯 아파요 3 ... 02:27:41 8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