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황운하페이스북 -윤석열장모연루사건에 대한

... 조회수 : 1,308
작성일 : 2020-03-26 21:02:00
윤석열 검찰총장의 장모가 연루된 것으로 알려진 네가지 사건은 일정한 패턴을 갖고 있습니다. 모두 ‘동업관계’이며, 동업자와 '반드시' 송사가 생기고, 소송 결과 ‘장모만’ 처벌을 면한다는 것입니다. 윤 총장 부인과 장모의 엄청난 재산이 그같은 동업과정을 통해서 형성된 것인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분명한 건, 동업자들이 감옥에 가는 등 만신창이가 되는 동안 윤 총장 식구와 재산은 건재하다는 사실입니다. 한국 사회에서 조폭에 비견할 수 있는 유일한 조직이 있다면 바로 검찰입니다. 이들은 전관예우라는 배타적인 먹거리를 공유하고, 검찰개혁이 되면 밥그릇이 절반으로 줄어든다고 믿고 있는 '오직 검찰'주의자들입니다. 검찰은 법 위에 군림한다는 잘못된 특권의식에 젖어 있습니다. 그들의 오만한 생각은 상식을 뛰어넘습니다. 피의자를 봐주는 대가로 성관계를 하고, 김광준 검사처럼 희대의 사기꾼 조희팔측으로부터 계좌입금으로 뇌물을 받습니다. 경찰이 신청한 김광준 검사의 계좌추적 영장을 기각한 사람이 당시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장 윤석열입니다. 가장 심각한 내로남불 조직은 바로 검찰입니다. 검찰 개혁은 검찰공화국을 민주공화국으로 정상화하는 일입니다. 민주주의 정착을 위한 일입니다. 여기 저항하는 검찰은 반헌법세력에 다름 아닙니다. 민주주의의 적으로 규정할 수밖에 없습니다. 한겨레 이재성 기자의 칼럼에 공감하며 포스팅한 내용에 부분적으로 인용했습니다.
http://me2.do/FKsCxGmU
IP : 124.111.xxx.101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헐~
    '20.3.26 9:12 PM (121.129.xxx.187)

    그러네요. 이 두 모녀의 재산 축적은 패턴이 있음. 나눠 먹는 것도 아까워서 동업자와 매번 송사를 벌이고, 송사 벌이면 상대방은 감옥보내는.~~

  • 2. 파파괴
    '20.3.26 9:13 PM (115.143.xxx.249)

    김광준 검사처럼 희대의 사기꾼 조희팔측으로부터 계좌입금으로 뇌물을 받습니다. 경찰이 신청한 김광준 검사의 계좌추적 영장을 기각한 사람이 당시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장 윤석열입니다.



    진짜 윤석열.. 뉴스타파 보도보니 뿌리가 깊은 듯..

  • 3. 일목요연
    '20.3.26 9:26 PM (218.233.xxx.193)

    윤총장과 장모가 연루된 사건의 네가지 특징~
    진짜 놀랍다. 지금이 2020년 대한민국이 맞는가
    싶네요
    문재인정부와 우리 국민들이 일군
    이 눈분신 대한민국의 민주주의 격에 너무
    안맞는 검찰권력의 행태~

  • 4. 모녀사기단
    '20.3.26 9:29 PM (119.236.xxx.135)

    딸이 나이많은 검사들만 사귀고 동거한거보면, 모녀가 서로 짜고 그런것같아요.
    일부러 늙은 유부남검사, 늙은 총각검사 골라서 만나고...
    사기쪽으론 머리가 발달한듯..

  • 5. ㅇㅇ
    '20.3.26 9:32 PM (14.5.xxx.38)

    이정도면 모녀사기단.

  • 6. 미네르바
    '20.3.26 11:34 PM (222.97.xxx.240)

    검찰총장의 장모가 연루 네가지 사건패턴
    1.모두 ‘동업관계’이며,
    2.동업자와 '반드시' 송사가 생기고,
    3.소송 결과 ‘장모만’ 처벌을 면한다는 것입니다

  • 7. 아쉬운
    '20.3.27 12:12 AM (121.141.xxx.171)

    건 조국민정수석이 왜 이런 걸 못찾았을까요?
    국민들은 윤석열에 대한 환상에 빠져있었고요
    윤석열의 숨겨진 문제는 모르고 열렬히 지지했던 사람이라...
    다른 검사와 똑같은 개검인 걸 몰랐으니...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88030 야외 산책 하시는 분들 오늘 같은 날도 나가시나요? 산책초보 17:32:33 32
1288029 여기에 일상글 올리는거 조심스러운 게 ㅇㅇㅇ 17:31:28 108
1288028 매운건 통각인데 왜 몸에 안 좋을까요?? ㅣㅣㅣ 17:29:50 33
1288027 왓슨스와 쿠팡의 관계 궁구미 17:29:46 53
1288026 우리나라에 바보등신이 얼마나 많은지 아세요? 1 ㅇㅇ 17:29:45 215
1288025 시모와 며느리의 동상이몽 2 동상이몽 17:29:44 155
1288024 인복이 많은건 팔자인가요 아니면 사람들한테 잘하니까 따라오는건가.. 3 ... 17:25:51 296
1288023 주식예약매수.어려워요 도움 절실히.. 17:24:37 158
1288022 키움앱에서 시간외 거래 금액 볼려면 어디로 들어가야 하나요? 1 17:24:18 123
1288021 계산적인데, 자꾸 수치심이 들어요 5 눈이 17:23:57 388
1288020 군대 신검을 왜 꼭 병무청에서 해야할까요? 2 17:23:37 96
1288019 엠*스트 특목반 컨설턴트 어떤가요? 궁금 17:16:05 68
1288018 윤서인 클라스 ㅋㅋ 8 내배꼽 17:15:57 505
1288017 장작불 땐 방에서 잠 자고 싶네요 7 소박한꿈 17:14:46 404
1288016 김치 익힐때 어디다 둬야 해요? ... 17:12:04 93
1288015 왜 혼자있으면 김치넣은 매콤한 라면이 7 몸에좋은거 17:11:49 466
1288014 결혼식장에서 부조금 6 확인 17:10:44 378
1288013 당뇨 검사받고 왔는데 너무 무서워요 ㅠㅠㅠ 9 ........ 17:09:22 1,084
1288012 브리짓존스 같은 설레는 영화 추천좀요 2 슈슈 17:08:52 220
1288011 성추행 7 진실 17:07:32 775
1288010 남편이 삐진이유ㅎ 8 ... 17:06:09 1,117
1288009 남동생이 갈수록 태산 .... 17:05:58 584
1288008 단독] "네이버·카카오·배민 들어와라" 불렀다.. 4 퇴짜 17:05:17 907
1288007 남편과 짧은대화. 6 냠냠 16:58:58 931
1288006 친정같은 82쿡에 조언구합니다 4 아이둘엄마 16:58:04 6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