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감정이 격해지면 뒷목부분이 당기는데

ddd | 조회수 : 1,458
작성일 : 2020-02-19 00:56:37
이거 드라마에서나 나오던 연출 아닌가요?
제가 이럴줄은 몰랐어서..좀 무섭고 황당하고 그래요

제가 평소 민감해 하는 내용이 있는데 그걸 보거나, 읽거나 하면
마치 트라우마처럼 몸에서 반응을 하나봐요...
좀 그게..뭐랄까.. 자격지심 같은거랑 관련도 있고 그런데...
의식적으론 더이상 그걸 안보고 싶고..멀리하고싶은데
무의식이 계속 절 조정하는지....보지말아야지, 읽지 말아야지 하면서
계속 찾아보게 되고....연이은 이야기가 궁금하기도 하고 그래요
예로 남자로 따지면 대머리에 키가 작은게 스트레스 인데
그거랑 관련된 글이나 악플을 보면 기분이 나쁘고 맘에 상처로 남잖아요
내가 그걸 바꿀수도 없는거라 마인드컨트롤을 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계속 그런 글만 찾아 읽는다든가 악플러 말을 계속 되뇌인다든가 하면서
기분 상해하고 자학하는 느낌이랄까
며칠전에도 그런 비슷한 걸 보고나서... 내 자격지심과 매칭이 되어
기분이 좀 우울해 지는데....저도 모르게 그 우울한 감정을 느낌과 동시에 더 강한 걸 찾아보게 되네요
마치.... 아무리 큰 충격이 와도 무덤덤 해질때까지 나를 훈련시키는 느낌이랄까
근데 절대 무덤덤 하지 않고.....난 나대로 또 놀라고 스트레쓰 받고..
마치 매운거 먹을수록 더 매운거 먹으면서 희열을 느끼는 그런 느낌?
정작 내 맨탈은 너덜너덜 찢기는데...그걸 희열로 느끼는건가?
뭔가 감각센서가 꼬인건가 싶더라고요...

그럴때마다 좀 호흡이 가빠지는 듯한 느낌을 받긴 했어요..당연히 흥분이 되니까..이해는 하는데
그날따라 심장까지 쫄깃 해지는 느낌이여서..상당히 공포스러웠거든요....

오늘 역시..
나도 모르게 또 날 자격지심으로 몰아넣는 특정주제에 계속 빠져들어서 읽고 있었어요
근데 역시나....또 호흡이 가빠져 오면서 뒷목이 확 당기는데
얼굴에 피가 확 쏠리는 느낌이 들면서 어쩔줄을 모르겠더라고요

평소에 좀 혈압이 있어서 항상 혈압기를 옆에 두고 있는데
재봤더니 150에 110이 나왔어요..

저도 제가 왜 이런는지 모르겠어요
중독인가...마조히스트 인가..
이런 상황 피해야겠죠?


IP : 211.36.xxx.17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20.2.19 1:05 AM (210.99.xxx.244)

    저도요즘 그래요 뒷목이 굳는 느낌이들며 당기고 아퍼요ㅠ

  • 2. 원글
    '20.2.19 1:45 AM (125.252.xxx.13)

    원글님 증상 공황발작 초기 증상이에요
    과도한 스트레스로 인해서
    우리몸이 우리가 위험에 처했다고 인지하는거죠
    절대적으로 그런 스트레스상황 피하셔야해요
    한번 공황발작이 오면
    생명의위협을 느끼고
    또 그런 발작이올까봐 더 경직되고 긴장되고
    악순환의 반복이돼요
    그런 글읽고 스트레스 받고 그러지 마시고
    마음의 평정을 찾으세요

  • 3. 마조인가
    '20.2.19 3:00 AM (39.7.xxx.177)

    저도 그래요
    행복해지는 걸 두려워하나 싶은...
    스트레스 역치도 낮아서 스트레스도 잘 받고
    늘 걱정, 불안하는데 어느 날 걱정거리를 잊으면
    어? 아까 걱정하던거 그거 해야하는데 싶어 불안해요
    과거 행동도 실제로 따져보면 부적절한 거 별로 없는데
    늘 내 말과 행동이 부적절했다고 생각하고 스스로 미워하고
    조금이라도 애틋하고 따뜻하고 애정어린 사랑의 기억들이
    떠오르면 그 감정에 압도되려고 할 때 얼른 회피하네요
    원글님은 혈압 문제 일 수 있으니 더 조심하셔야 할 듯
    저는 어제도 급성 위염과 장염으로 죽다 살아났습니다 ㅠㅠ
    신경성이래요

  • 4. 저도
    '20.2.19 4:58 AM (39.7.xxx.184)

    허리 아파 침 맞으러 한의원 댕기다가 허리 다 나아가며 뒷목 아픔으로 상담했다가...:상태 안좋다고 하네요 저도 같은 부위예요. 열바등면 딱 거기 요즘 아프더라구요. 한의사가...... 진짜 맘 관리 해야한다며 침 바늘이 튕겨져 나올지경이라며 ㅠㅠ 이게 심하면 뇌졸증 약하면 입돌아가는 현상이 나올수도 있으니 (노인만 그런게 아니라며) 스트레스 관리 진짜 진지하게 해야한다고 오늘 말 들고 온 심란한 밤입니다 ㅠ

  • 5. ---
    '20.2.19 10:11 AM (121.133.xxx.99)

    병원가보세요..혈압이 너무 높은데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62000 경제위기라는데 뭘 준비해야 되나요? 경제 08:51:46 20
1161999 눈물이 많은지 첨 알았네요,,유채훈 그들의 엔젤 이렇게 08:49:01 50
1161998 회사 빌딩 발열 체크하시는 분들 성격도 가지가지, 친절이 좋네요.. 쓸잘데 없는.. 08:46:44 104
1161997 고급식재료 다들 자주 드시나요? 4 ㄷㄷㄷ123.. 08:46:25 137
1161996 40대 초반 영양제효과 1 배고파 08:45:30 99
1161995 정세균 국무총리 대권행보 기사가 나오는군요. 6 때가 어느 .. 08:43:00 191
1161994 펌) 정의연 팩트 체크 총 정리 5 ... 08:41:03 89
1161993 고대 근처에 치과 좋은데 있나요 2 .. 08:39:54 35
1161992 가수 영탁이랑 팬들은 코로나 19 못 퍼뜨려서 안달이네요 4 절레절레 08:37:21 678
1161991 조영제 부작용으로 가려운데 내과를 가는 건가요 아니면 ㅇㅇ 08:36:46 76
1161990 동네 산에 갔는데 정말 짜증났네요. 2 마스크 08:33:32 654
1161989 조국 비판 與 금태섭, 공천탈락 이어 黨징계까지 받아 25 남만민주주의.. 08:28:47 658
1161988 샷시 교체에 관해서 2 샤시 08:18:31 197
1161987 도배 이렇게 해도 될까요? 5 인테리어 08:17:23 318
1161986 빨간아재 유투버와 SBS 기지 2명 2대 1로 4 .... 08:14:00 384
1161985 우리정부 친중아니라 다행ㅎ 11 .. 08:11:30 516
1161984 오늘 22도 7 08:09:28 729
1161983 ㅋㅋㅋ장제원 아들 1년6개월 구형 7 웃겼다 08:09:02 1,425
1161982 인스턴트 팟 보다가 궁금한 점 9 인스턴트 팟.. 08:06:29 390
1161981 부부사이의 신뢰 9 07:59:02 932
1161980 46% 오래된 위스키로 청소할 수 있을까요? 3 분리수거 07:58:48 366
1161979 에어프라이어 코팅 벗겨졌을때 빵굽는 법 2 에프빵 07:56:44 397
1161978 어제 새로하는 드라마에 원미경이 나오더군요 11 .. 07:55:43 1,302
1161977 종합소득세 신고를 잊어버리고 못 했어요 3 오월 07:52:52 785
1161976 평범하지 않은 이름이라 인생도 평범하지 않은건가 6 ? 07:38:04 1,0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