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사주 보고 기분이 너무 나빠요.. ㅡㅡ

ㅡㅡ | 조회수 : 5,701
작성일 : 2020-02-17 14:58:23


제가 서른중반인데 얼마전에 결혼하려던 남친이랑 헤어지고
결혼이 너무 하고싶은데 앞날도 막막하고 해서
친구랑 유명하다는 사주보는 철학원 갔거든요
전 사주라곤 본 적이 없는데 호기심도 있었구요

앉자마자 저한테
욕심이 너무 많고 남자보는 기준이 높아 결혼을 못한다고
바라는게 많은데 그 나이에 내려놓을 줄도 알아야 한다고 하길래
아니 그러면 최소한 나랑 조건 비슷한 남자 만나고 싶은것도 욕심이냐,
그럼 평생을 함께할 사람인데 아무나 걸리는대로 결혼하는거냐 그랬어요 ㅡㅡ
그랬더니 한숨을 푹 쉬면서 사주에 결혼운이 한번 딱 있는데 그게 5년 뒤 (제가 마흔) 라고
그때되면 눈도 낮아지고 포기하게 될거라고 하는데
기분이 하루종일 넘 나쁘네요....

또 사주팔자가 맞는다는 말들이 많이 있어서
정말로 마흔까지 시집 못가나 싶기도 하고요...
전 빨리.결혼하고 싶은데 사주가 그렇다면 정말 그렇게 되나요?ㅜㅜ 휴..



IP : 222.118.xxx.8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사주대로면
    '20.2.17 2:59 PM (122.38.xxx.224)

    저는 결혼 12번은 했었겠죠.

  • 2. ,,
    '20.2.17 3:01 PM (70.187.xxx.9)

    지금은 불쾌할 수 있는데, 요즘 결혼 추세가 늦어져서 마흔이면 옛날 서른에 결혼 하는 셈이에요.

  • 3. 전혀
    '20.2.17 3:03 PM (116.122.xxx.17)

    참고만 하세요. 본인 인생인데, 생판 모르는 남의 말을 들을 필요없어요. 제 친구는 수녀팔자라 평생 혼자랬는데, 지금은 애 둘 엄마예요.

  • 4. IIllIIllll
    '20.2.17 3:08 PM (223.39.xxx.25)

    그 철학원 대단하네요. 그런 막말을...
    기분 푸세요. 운명은 내가 개척하는거예요.

  • 5. ..
    '20.2.17 3:14 PM (183.98.xxx.107)

    아무리 유명하다는 곳 가봐도 다 틀리더라구요..

  • 6. ㆍㆍ
    '20.2.17 3:21 PM (122.35.xxx.170)

    마흔이면 많이 늦은 것도 아닌데요

  • 7. ....
    '20.2.17 3:29 PM (59.6.xxx.92)

    듣기 좋은 소리만 하는 곳보다 잘 보는 곳이 좋죠.
    그라고 그런 성질머리면 남자복 없고요.

  • 8. 미래
    '20.2.17 3:32 PM (121.175.xxx.200)

    맞은곳 하나도 없고요. 저도 맘이 울적하다보니 20대~30대 한 15번 본것 같아요.
    지나고보니 하나도 안맞음.
    고딩들 엄마 들어가면 원서 여기도 좋고 저기도 좋고, 이십대 들어서면 남친있으면 갸 아니다
    없으면 취업쪽으로 유도, 삼십대 미혼 들어가면 넌 성격이 쎄고 눈이 높으니 결혼 늦게해야 한다. 이 패턴입니다.

  • 9. 사주대로라면
    '20.2.17 3:33 PM (211.109.xxx.226)

    전 33살에
    태평양을 가득채우는 재물을 얻었을텐데..........

    41현재 그냥 빈털털이일뿐......

  • 10. 돈받으면서
    '20.2.17 3:35 PM (210.0.xxx.24)

    뭐 대단한 일 한다고 답답해서 오는 사람들에게 뾰족하게 굴거나 한숨 쉴 필요 있나요
    건조하게 말해도 되는 걸 본인 기분이나 감정을 실어 풀이하니 당연히 불쾌한거죠
    본인 인격 수양이나 더 하든가..
    기분 푸세요 내 인생 내가 사는 거예요 살아봐야 또 아는거고요

  • 11.
    '20.2.17 3:54 PM (218.48.xxx.98)

    기분나빠요..그냥 참고만 하세요.
    사주 잘보는 곳은 맞습니다.
    전 25년전 본곳에서 말해준게 있는데 지나고 보니 맞았어요

  • 12. 사주
    '20.2.17 4:00 PM (116.40.xxx.208)

    믿지마세요
    제친구 임용고시 떨어진다고 다른길 찾아보라더니 떡하니 합격해서 잘다니고 있어요

  • 13. ...
    '20.2.17 4:47 PM (223.62.xxx.80)

    사주에
    자식복있다는 저는 비혼
    애 안 생긴다는 제 친구는 애 셋 낳았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19740 이스라엘이 일본 한 방 먹였네요.ㅎㅎ 1 ㄷㄷ 2020/03/29 3,215
1119739 장관님들에게 개털리는 일본기자.jpg 16 추미애강경화.. 2020/03/29 3,763
1119738 긴급생활지원금 다 주던가 하위30프로만 주던가 35 까페 2020/03/29 3,724
1119737 대전중구 황운하 청장 접전 우세 11 ... 2020/03/29 1,090
1119736 애들이 다 성인이 되면... 12 123 2020/03/29 2,781
1119735 백화점 가면 보이는 매장 가구들 3 Dd 2020/03/29 2,416
1119734 코로나 19 역풍에 미래통합당 비틀거리다 11 .. 2020/03/29 2,502
1119733 4년 살집 인테리어 9 나나 2020/03/29 1,858
1119732 한남한남 거리는건 메갈이죠? 58 .. 2020/03/29 1,625
1119731 日공영방송 "이스라엘의 코로나 대응 본보기는 한국&qu.. 아베야나베야.. 2020/03/29 1,172
1119730 더불어 시민당 1번 후보 신현영님에 대한 조국님 관련 발언을 보.. 15 연주맘 2020/03/29 1,477
1119729 혼자 자기방에서 몰래 피자먹는 아들 114 절망 2020/03/29 18,188
1119728 재난지원금 소득기준이 언제소득인가요? 6 4인 2020/03/29 2,241
1119727 대학생 자녀들 집에 있나요? 25 .... 2020/03/29 4,226
1119726 집에서 삼겹살 냄새안나게 먹는방법 있을까요? 19 .. 2020/03/29 3,236
1119725 급박한 우크라이나..대통령 특별기로 韓 진단키트 공수 14 ... 2020/03/29 5,379
1119724 하이바이마마 넘 슬퍼요 10 Dd 2020/03/29 3,191
1119723 펌글 - 친일파라고 부르지 말래요 11 댓글이주옥 2020/03/29 1,631
1119722 역차별이라하는 국가재난소득 지급하는 방식 말인데요 19 ..... 2020/03/29 2,202
1119721 이명이 너무 심해요.이거 방법이 없나요?민간요법좀 13 dlaud 2020/03/29 2,038
1119720 카톡으로 이런글 받았는데 진짜일까요??? 28 좀전에 2020/03/29 6,852
1119719 강남 두 모녀 처벌 청원과, 정순균 강남구청장 처벌 국민청원 해.. 1 제발 2020/03/29 1,482
1119718 [펌] 황교안 대표 외면하는 젊은 유권자 10 zzz 2020/03/29 2,212
1119717 이직하면 건강보험증 1 뚱딴지 2020/03/29 401
1119716 한국 위상이 장난아니게 상승한거같아요. 27 진짜 2020/03/29 5,267